홍천 명개리 통마람골/20131026

 

 

 

 

 

 

 

 

 

 

 

 

 

 

 

 

 

 

 

 

 

 

 

 

 

 

 

 

 

 

 

 

 

 

 

 

 

 

 

 

 

 

 

 

 

 

 

 

 

 

 

 

 

 

 

 

오대산국립공원 안에 있던 명개에서 상원사까지의 446번 지방도로가 폐쇄되어 이제는 추억 속의 도로가 되었다.

20070707.....  http://hhk2001.tistory.com/3016

20060916.....  http://hhk2001.tistory.com/3200

 

 

 

 

 

'여기는요_2013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조침령/20131026  (6) 2013.10.30
구룡령/20131026  (4) 2013.10.30
홍천 광원리 을수골/20131026  (0) 2013.10.30
홍천 광원리 새터마을/20131026  (0) 2013.10.30
홍천 살둔계곡(밤바치길)/20131026  (4) 2013.10.30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홍천 광원리 을수골/20131026

 

56번 국도에서 광원교를 건너기 직전에서 시작되는 을수계곡의 초입에 칡소폭포가 있다.

칙소폭포는 진입로가 사유지를 통과하는지 입구에 줄이 쳐저 있어서 그냥 통과하였다.

전번에 들렸을 때에도 주차장에 들어가니 칡소폭포가 개인소유가 아닌가 하는 분위기였다.

 

 

 

 

 

 

 

 

 

 

 

 

 

 

 

 

 

 

 

 

 

 

 

 

 

 

 

 

 

 

 

 

 

 

 

 

 

 

전에 왔을 때에는 조금 더 올라 갈 수 있었는데 차단기가 설치되어 있다.

 

 

 

 

 

 

 

 

 

 

 

 

 

 

 

 

 

 

 

 

 

 

 

양배추 수확은 끝나고....

 

 

 

 

 

 

 

 

 

 

 

 

 

 

 

 

 

 

 

 

 

 

 

 

 

 

 

 

 

 

 

 

 

 

 

당귀를 커다란 건조대에 말리는 모습도 보이던데 사진촬영은 깜박했다.

 

 

 

칡소폭포 부근.....

 

 

 

 

[전에는]

20100710.....  http://hhk2001.tistory.com/3212

20070707.....  http://hhk2001.tistory.com/3016

 

 

 

 

 

'여기는요_2013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구룡령/20131026  (4) 2013.10.30
홍천 명개리 통마람골/20131026  (2) 2013.10.30
홍천 광원리 새터마을/20131026  (0) 2013.10.30
홍천 살둔계곡(밤바치길)/20131026  (4) 2013.10.30
홍천 서석/20131026  (0) 2013.10.29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홍천 광원리 새터마을/20131026

 

생둔에서 내린천을 따라서 446번 지방도로와 56번 국도를 이용하여 구룡령을 넘어 양양으로 가는 길에.....

 

 

 

 

 

 

 

 

 

 

 

 

 

 

 

 

 

 

 

 

 

 

 

 

 

 

 

 

 

[전에는]

20060702.....  http://hhk2001.tistory.com/3212

 

 

 

 

 

'여기는요_2013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홍천 명개리 통마람골/20131026  (2) 2013.10.30
홍천 광원리 을수골/20131026  (0) 2013.10.30
홍천 살둔계곡(밤바치길)/20131026  (4) 2013.10.30
홍천 서석/20131026  (0) 2013.10.29
태기산/20131019  (0) 2013.10.24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홍천 살둔계곡(밤바치길)/20131026

 

서석과 율전 하뱃재를 거쳐서 31번 국도에서 밤바치길(살둔계곡)로 들어가는 신흥동에는 8시쯤 도착했다.

밭에는 마지막 남은 가을걷이로 감자를 캐는 모습이 보이고 이를 실러 온 대형트럭 세대가 길에 꽉차게 앞에서 어정거린다.

 

밤맡이고개를 넘어서.....

 

 

 

 

 

 

 

 

 

 

고추밭은 서리가 내려서 축 쳐졌다.

 

 

 

 

 

문암동.....

 

 

 

 

 

 

 

 

 

 

 

되돌아 나오니 비포장도로가 시작된다.

 

 

 

 

 

 

 

 

 

 

 

 

 

 

 

 

전에 들려서 물놀이 하던 곳.....

 

 

 

 

 

 

 

 

 

 

 

 

 

 

 

 

 

 

 

 

 

 

 

 

 

 

 

 

 

 

 

 

 

 

 

 

 

 

 

 

 

 

 

 

 

 

 

 

 

 

 

 

 

 

 

 

 

 

 

 

 

 

 

 

 

 

 

 

 

 

 

 

 

 

 

 

 

 

 

 

 

 

 

 

 

 

 

 

 

 

 

 

 

 

 

 

 

 

생둔

 

 

 

[전에는]

20100704.....  http://hhk2001.tistory.com/1398

 

 

 

 

 

 

 

 

'여기는요_2013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홍천 광원리 을수골/20131026  (0) 2013.10.30
홍천 광원리 새터마을/20131026  (0) 2013.10.30
홍천 서석/20131026  (0) 2013.10.29
태기산/20131019  (0) 2013.10.24
태기산/20131019  (6) 2013.10.24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홍천 서석/20131026

 

일주일 전에 운두령 부근으로 단풍여행을 다녀왔다.

매년 10월 24일경이 단풍의 절정기라 생각되어 이보다 늦게 가면 낙엽이 진 썰렁한 모습이 생각나서 올해는 좀 이른 19일로 택했었다.

그런데 올해는 단풍이 늦은지 율전의 하뱃재에 오르기 전에는 단풍이 들기 시작하고, 상뱃재를 넘어서도 절정기 이전의 모습이다.

단풍도 시원치 않은데 자운리에서 시작되는 불발현으로 올라가는 임도는 차단기가 내려져 있어서 되돌아 나왔었다.

집으로 돌아오면서 아쉬운 마음에 11월 초에 남도로 다시 단풍여행을 가기로 하였다.

 

일주일 후 다시 한번 강원도로 단풍여행을 가 볼까하고 생각중이였는데 마침 불로거 [달빛님]이 좋은 정보를 알려 주셨다.

내가 생각한 경로와 비슷한데  가보지 않은 통마람골이 포함되어 있어 다녀 오기로 마음을 굳혔다.

떠나기 전날 혹시나 하는 생각에 오대산국립공원 내면분소에 전화로 문의 했더니 오대산은 꼭대기는 단풍이 지고, 산 밑은 절정기가 막 지났다한다.

예전에 통과한 적이 있는 446도로를 지금도 승용차로 명개에서 두로령을 넘어서 상원사로 갈 수 있는지 물었더니 도로지정이 취소되어 영원히 갈 수 없다한다.

 

 

새벽 5시에 집을 나섰더니 차량통행이 원활하여 홍천을 지나 서석에 7시 20분쯤 도착하였다.

 

 

 

 

 

 

 

 

 

 

 

 

 

 

 

 

 

 

 

 

 

 

 

 

 

 

 

서석 상대월

 

 

 

1026 -발산ic-가양대교-강북강변-6-양평-청운-44-홍천-구성포-56-서석-율전-31-밤바치길(신흥동-밤밭이고개-문암동:되돌아서-살둔계곡)-생둔-446-원당삼거리-56-새터마을 들려서-을수계곡 들려서-56-명개삼거리-통마람골 들려서-명개삼거리-56-구룡령-송천떡마을(되돌아서)-56-서림-418-조침령터널-조침령 들려서-진동계곡-상남(현리)-31-451-철정교차로-44-성산교차로-삼포2길-56-구성포교차로-44-홍천 들려서(저녁)-44-청운-양평-강북강변-양화대교-공항대로-발산역- (살둔계곡+을수계곡-통마람골+구룡령+조침령 : 단풍 : 둘이서 : 512Km)

 

 

 

 

 

 

   

 

 

 

'여기는요_2013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홍천 광원리 새터마을/20131026  (0) 2013.10.30
홍천 살둔계곡(밤바치길)/20131026  (4) 2013.10.30
태기산/20131019  (0) 2013.10.24
태기산/20131019  (6) 2013.10.24
홍천 자운리/20131019  (0) 2013.10.24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홍천 자운리/20131019

2013. 10. 24. 18:07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홍천 상오안임도/20130909

 

임도 중간쯤에 골짜기를 따라 올라온 길과 만나고 좀더 들어가면 매화산경영모델숲 방문자센터가 나온다.

방문자센타에 사람이 있을까하고 유리창을 통하여 사무실을 들여다 보니 근무하시는 분이 있다.

방문자센터에 있는 정자에 올라가서 느긋하게 쉬었다가 홍천CC 방향으로 출발하였다.

 

 

 

 

 

 

 

 

 

 

 

 

 

 

 

 

 

 

 

 

 

 

 

방문자센터를 출발하려는데 나이지긋한 몇분이 자전거를 타고 나타났다.

길안내를 해주고 뒤따라 갔는데  임도에서 다시 만나지 못했다.

 

 

 

 

 

 

 

 

 

 

 

 

 

 

 

 

 

 

 

 

 

 

꽃향유

 

 

 

향기 짙은 칡꽃

 

 

 

 

 

 

 

 

 

 

 

 

 

 

 

 

 

 

 

 

 

 

 

 

 

 

 

 

 

 

 

 

 

 

 

 

 

 

 

 

 

 

 

임도가 끝날 무렵이 되니 노란색 물봉선이.....

 

 

 

 

 

 

 

 

 

 

 

 

전에는

20110828.....  http://hhk2001.tistory.com/608

20100904.....  http://hhk2001.tistory.com/1235

20090607.....  http://hhk2001.tistory.com/2227 (며느리고개임도)

 

 

 

 

 

 

'여기는요_2013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강화도 연미정/20130915  (0) 2013.09.22
홍천 상오안임도/20130909  (0) 2013.09.22
홍천 상오안임도/20130909  (2) 2013.09.22
서울 수명산/20130905  (0) 2013.09.22
평창 청옥산에 별보러...../20130904  (2) 2013.09.11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홍천 상오안임도/20130909

 

야생화를 보려고 홍천 며느리고개에서 시작되는 상오안임도에 다녀왔다.

 

 

 

 

 

 

 

 

 

 

 

 

 

무궁화 자생지가 있는지 궁금하다.

홍천군의 상징꽃이자 해마다 홍천에서 무궁화축제가 열리기도한다.

 

 

 

상오안임도에서 가장 흔하게 볼 수 있는 꽃이 물봉선이다.

임도가 시작되는 며느리고개 부근에는 분홍색꽃만 보이지만, 끝부분인 홍천CC 부근에서는 노란색꽃도 있다.

 

 

 

 

 

 

 

 

 

 

 

 

 

 

 

 

 

 

 

 

 

 

 

 

 

 

 

 

 

 

 

 

 

 

 

 

 

 

 

 

 

 

 

 

 

 

 

 

 

 

마타리곷도 한창이고.....

 

 

 

 

 

 

 

 

 

 

 

 

 

 

 

 

 

 

 

산초나무도 많이 보인다.

 

 

 

 

 

 

 

 

 

 

 

 

 

 

 

 

 

0908 -강북강변-44-양평-홍천 며느리고개길-상오안임도-홍천cc-높은터로-오안초등학교-44-양평-강북강변-강서구청사거리-발산역- (홍천 상오안임도 : 259km)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홍천 구성포 물놀이/20130824

 

올해는 여름이 다 가도록 이런저런 사정으로 야영과 물놀이를 못하였다.

야영은 못하더라도 아쉽지만 당일치기로라도 텐트도 치고 물놀이도 하자며 떠났다.

아침일찍 집을 나서서 양평 남한강의 안개낀 모습도 보고, 홍천 재래시장에 들려서 옥수수도 샀다.

 

 

 

 

 

 

탠트가 많지 않아서 그늘을 따라서 텐트를 수시로 옮겼다.

 

 

 

 

 

 

 

 

 

 

 

 

 

 

 

 

 

 

 

 

 

 

 

물놀이도하고 텐트에서 늘어지게 낮잠도 잤다.

 

우리 가족은 야영을 할 경우에도 음식을 만드는 취사도구를 준비하지 않는다.

그 대신 조리하지 않고 바로 먹을 수 있는 빵, 옥수수, 통조림, 과일 등을 준비하고, 하루 한끼 정도는 식당을 이용하는 편이다.

그러다 보니 여행 준비도 간편하고, 여행 가서 음식 만드는 시간이 필요치 않으니 그저 놀기만하면 된다.

가끔은 이웃에서 걸판지게 먹는 모습이 부럽기는 하지만, 여행을 자주 다니다 보니 번거로움도 피하고 맛있는 것은 집에서 먹자는 생각이다.

 

 

 

뭉개구름도 피고.....

 

 

 

 

0824 -발산ic-가양대교-강북강변-6-양평-청운-44-홍천-구성포(물놀이:되돌아서)-홍천-양평(저녁)-강북강변-양화대교-공항대로-발산ic- (홍천 구성포 물놀이 : 288Km)

 

 

[전에는.....]

20120811.....  http://hhk2001.tistory.com/3710

20111008.....  http://hhk2001.tistory.com/518

20110828.....  http://hhk2001.tistory.com/604

20100822.....  http://hhk2001.tistory.com/1249     http://hhk2001.tistory.com/1250

20091010.....  http://hhk2001.tistory.com/1981

 

 

 

 

 

 

'여기는요_2013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평창 청옥산에 별보러...../20130903  (0) 2013.09.11
홍천 구성포 물놀이/20130824  (0) 2013.09.07
김포 석탄리 별밤/20130901  (0) 2013.09.05
발산동의 하늘/20130831  (0) 2013.09.05
강릉여행/20130821  (0) 2013.08.28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홍천 자운리임도/20121021

 

 

'내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상을 받았다/20121224  (0) 2013.01.16
공주 마곡사/20121103  (0) 2012.11.07
발산아름학예회/20121011  (0) 2012.10.19
먹기 아까운 앵그리버드 송편/20120930  (0) 2012.10.05
앵그리버드 날리기  (2) 2012.08.14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홍천 자운리임도/20121021

2012. 10. 23. 15:46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홍천 자운리임도/20121021

 

 

오랜만에 와 보니 전망대 지붕이 바뀌었다. 

 

 

 

운두령의 철탑도 보이고.....

 

 

 

전망대에서 둘러 보니 자작나무가 그림처럼 멋지다.

 

 

 

 

 

 

 

 

 

 

 

 

 

 

 

 

 

 

 

 

 

 

 

 

 

 

 

 

 

 

 

 

 

 

 

 

 

 

 

전망대에서 내려와 차를 돌려서 왔던 길로 되돌아 섰다. 

 

 

 

 

 

 

 

 

 

 

 

 

 

 

 

 

 

 

 

 

 

 

 

 

 

 

 

 

 

 

 

지나 갈 때 보아 두었던 길로 옛 야영지에서 자운리임도를 빠져 나왔다.

 

 

 

 

 

 

 

 

 

 

 

 

 

 

 

 

 

 

 

 

 

 

 

 

 

 

 

자운리임도에서 나와서 덕두원길로 들어서니 날이 저물어 간다.

이 부근에는 별보러 다니던 시절 자주 왔던 곳이였는데 정말 오랜만이다. 

 

 

[전에는.....]   

20110115

20100508,  20100220

20091226,  20091024(단풍),  20090405

20081019(단풍),  20080729,  20080628,  20080126

20061230,  20061104(단풍),  20060702

20051029(단풍),  20051018(별),  20051008(단풍),  20050925(별),  20050815,  20050716

20041108(단풍),  20040612(별),  20040207

20031018(별),  20031011(단풍),  20030802(휴가)

20011118(사자자리유성우),  20011021(별),  20011013(별),  20010914(별),  20010800(별),  20010519(별)

19970330(혜일밥혜성)

 

'여기는요_2012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김포 약암리 선생님댁/20121020  (0) 2012.10.25
홍천 자운리임도/20121021  (0) 2012.10.23
홍천 자운리임도/20121021  (3) 2012.10.23
홍천 자운리임도/20121021  (0) 2012.10.23
홍천 자운리임도/20121021  (0) 2012.10.23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홍천 자운리임도/20121021

 

 

 

 

 

 

 

 

 

 

 

 

 

 

 

 

 

 

 

 

 

 

 

 

 

 

 

 

 

 

 

 

 

 

2003년 여름휴가 왔을 때 야영했던 장소.

불발현을 출발하여 여기까지 오는 도중에 운두령쪽에서 임도에 들어 온 자전거 팀을 만났다.

운두령 쪽 차단기가 닫혀 있다니 집으로 가려면 임도 중간에서 빠져 나가든지 불발현을 거쳐서 들어온 차단기를 통과해야 한다.

이 곳 차단기가 열려 있으나 불발현까지 돌아 갈 필요는 없을 듯하다. 

 

 

 

전망대까지 갔다가 내려갈 길이 차단기는 열려 있더라도 연결도로의 상태가 괜찮은지 확인도하고, 큰 돌도 치웠다.

 

 

 

 

 

 

 

 

임도에서 빠져 나갈 곳을 정해 두었으니 안심하고 운두령으로 전망대까지 갔다가 되돌아 오기로 하고 출발하였다. 

 

 

 

 

 

 

 

 

 

 

 

 

 

 

 

 

 

 

 

 

 

 

 

 

 

 

 

 

 

 

 

 

'여기는요_2012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홍천 자운리임도/20121021  (0) 2012.10.23
홍천 자운리임도/20121021  (0) 2012.10.23
홍천 자운리임도/20121021  (0) 2012.10.23
홍천 자운리임도/20121021  (0) 2012.10.23
홍천 자운리임도 가는 길에/20121021  (0) 2012.10.23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홍천 자운리임도/20121021

 

차단기가 열려 있으니 운두령 방향으로 갈 수 있는데 까지 가 보기로 하였다.

중간에 차단기가 열려 있는 곳이 없는 최악의 경우에는 왔던 길을 되돌아 나와야 하는 부담이 있다. 

산 아래는 낙엽이 져서 썰렁하더니만 불발현을 지나니 단풍이 좋다.

 

 

 

 

 

 

준비한 다람쥐 먹이가 없어서 먹던 과자라도 주고.....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서석을 거쳐 율전 하뱃재까지 가는 길에 보이는 산들은 단풍이 한창이다.

하뱃재를 오르면 내리막 길이 없는 고원지대이므로 여기서 부터는 산 아래 풍경과는 달리 단풍의 절정기가 지났다.

상뱃재를 넘어 자운리에 들어 서면 낙엽이 져서 황량한 기분마져 든다.

자운리의 올해 농사는 배추는 보이지 않고 주로 무우를 수확한 다음 로타리를 쳐 놓은 상태이다.

무우를 잔챙이까지 수확한 듯하니 올해의 무우값이 좋았다는 증거가 아닐까 생각된다.

 

 

자운리의 원자운길

 

 

 

 

 

 

 

 

 

 

 

 

 

 

 

 

임도가 시작 되는 차단기

이 차단기가 닫혀 있으면 자운리임도 여행을 포기하고 오던 길을 되돌아 나와서 보래령터널을 거쳐서 흥정계곡으로 가려고 했었다.

 

 

 

 

 

 

 

 

 

 

 

이곳의 참나무들은 대부분 겨우살이가 기생하여 피해가 크다.

 

 

 

 

 

 

 

 

 

 

 

 

 

 

 

 

 

 

 

불발현

 

 

 

 

 

 

 

 

 

 

 

2001년 11월 18일 사자자리 유성우를 촬영했던 곳으로 대문사진도 여기서 촬영한 사진을 이용하고 있다. 

 

 

 

 

 

 

 

 

 

 

 

 

 

 

 

 

 

 

 

차량 통행이 금지되어 있지만 자전거나 도보로 이 길을 따라서 내려가면 흥정계곡이다.

 

 

 

불발현에서 자운리임도가 시작되는 차단기가 열려 있다.

 

  

  

 

'여기는요_2012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홍천 자운리임도/20121021  (3) 2012.10.23
홍천 자운리임도/20121021  (0) 2012.10.23
홍천 자운리임도 가는 길에/20121021  (0) 2012.10.23
김포 약암리 선생님댁/20121013  (0) 2012.10.19
곶감/20121013  (1) 2012.10.19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홍천 자운리임도 가는 길에/20121021

 

자운리임도는 단연 가을이 좋다.

임도여행을 목적으로 먼 길을 와서 임도에 들어가지 못하게 되면 실망이 클 수 밖에 없다.

자운리임도는 차단기가 내려져 있거나 출입통제 기간을 피하다 보니 들어가는 것 자체가 쉽지 않다.

그래서 다른 곳으로 여행하는 길에 자운리를 지날 때에는 일부러 차단기가 열려 있는지 확인차 다녀 가기도 하였었다.

한 때는 별사진 촬영을 위해서 자주 찾았었지만 거리도 멀고, 여기까지 와서 들어가지 못하는 경우가 생기면서  뜸하게 되었다.

 

이번에도 가까운 곳의 임도로 부터 풍천리,품걸리, 태기산, 수산리, 자운리를 생각하고 여행길에 올랐다.

우선 양평을 지나며 보니 이제 단풍이 들기 시작한 정도라서 횡성 방향인 태기산은 포기하고 홍천까지 가면서 생각하기로 하였다.

아내와 둘이 떠난 길이라 단촐하기도 하지만 무리를 해서라도 단풍이 좋은 자운리 임도를 가 보기로 하였다.

혹시 임도에 차단기가 내려져 있으면 보래령터널을 지나서 흥정계곡과 태기산을 갈 생각으로.....

 

 

노천리 우리들의 쉼터

 

중간에 한번쯤 더 쉴 때도 있지만 서울을 출발하여 홍천에서 444번 지방도로로 노천리쯤 가면 쉬었다 갔으면 하는 생각이 든다.

주차 할 수 있는 공간도 있고, 경치도 좋고, 들꽃도 많고, 개울도 있어서 이곳을 지날 때 마다 쉬었다 가는 곳이다.

우리 식구들의 전용 쉼터인 셈이다.

예전에는 옹벽이 없어서 자연스럽게 물가로 접근할 수 있어서 여름철에는 발을 담그고 가기도 하였다.

뽕나무도 한그루 있어서 오디를 따 먹기도 하던 곳인데 지금은 뽕나무는 없어졌다.

 

 

 

 

 

 

 

 

 

 

 

 

 

 

 

 

 

 

 

 

 

 

 

 

 

 

 

 

 

 

 

 

 

어론리.....

 

 

 

 

 

 

 

 

 

 

 

 

 

 

 

 

 

 

 

 

 

 

 

서석을 지나서 율전으로 가는 생곡리(상대월).....

 

 

 

 

 

 

 

 

 

 

 

 

 

 

 

 

 

 

 

 

 

 

1021 -발산ic-가양대교-강북강변-44-양평-홍천-444-동면-노천리 우리쉼터-56-서석-생곡리(상대월)-율전-31-자운리(원자운길)-자운리임도-불발현-전망대(되돌아서)-옛야영지-덕두원길-새목교-31-창촌삼거리-율전-56-서석-구성포(저녁)-44-홍천-양평-강변북로-가양대교-발산ic- (자운리임도 : 둘이서 : 431Km)

 

 

'여기는요_2012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홍천 자운리임도/20121021  (0) 2012.10.23
홍천 자운리임도/20121021  (0) 2012.10.23
김포 약암리 선생님댁/20121013  (0) 2012.10.19
곶감/20121013  (1) 2012.10.19
김포 약암리 선생님댁/20121013  (0) 2012.10.19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홍천 구성포 물놀이

2012. 8. 17. 17:10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홍천 구성포 물놀이/20120811

 

온종일 그늘이 지는 다리 아래가 좋다.

고속도로지만 교각이 높아서 인지 차가 지나가는 고리가 전혀 들리지 않고 시원하다.

이 곳은 다리가 아니더라도 온종일 그늘이 지고, 북적이지도 않고......

 

 

 

 

 

 

 

 

 

 

 

 

 

 

 

 

 

 

 

 

 

 

 

 

 

 

 

 

 

 

 

 

 

 

 

 

 

 

 

 

 

 

 

 

 

 

 

집으로 돌아 오는 길에 홍천읍을 통과 할 때 쯤.....

 

 

 

 

 

 

 

0811-강북강변-44-양평-홍천-구성포(두부전골 : 물놀이)-44-홍천-양평-강북강변-행주대교-김포공항 (구성포 물놀이: 283Km)  

 

'여기는요_2012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강릉 경포대해수욕장  (2) 2012.08.25
홍천 구성포 물놀이  (0) 2012.08.17
삼척 백두대간 댓재  (0) 2012.08.14
삼척 백두대간 댓재  (0) 2012.08.14
삼척 신기 오십천 야영  (0) 2012.08.14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홍천 운두령/20120108

강릉에서 구영동고속도로 대관령을 넘었다.

겨울철이라 해가 일찍 진다고는 하지만 서석까지는 훤할 것 같아서 오랜만에 운두령을 넘기로 하였다.

대관령 부근을 지날 때와 마찬가지로 계방산 등산객들로 도로가 무척이나 혼잡하다.













운두령을 넘어서 창촌 방향으로 내려오는 중에 해가 졌다.

전에는

20110115,  20100220,  20090405,  20080729,  20080126,  20040207,  19951018,  00000000,  00000000, 

'여기는요_2012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천식물원  (0) 2012.01.31
부천식물원  (0) 2012.01.31
강릉 참소리 축음기박물관  (0) 2012.01.13
강릉 참소리 축음기박물관  (0) 2012.01.13
강릉 해송림  (2) 2012.01.13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