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omas/20131228

2013. 12. 30. 17:42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다육이 키우기/20131212

2013. 12. 30. 17:42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크리스마스 선물/20131225

2013. 12. 30. 17:41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윈드서핑/20131214

2013. 12. 25. 14:50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이퀄라이져앰프 수리/20131210

 

22년 전에 구입한 오디오가 또 말썽을 부린다.

파워앰프의 릴레이는 수 년 전에 교체를 하였는데 이번에는 이퀄라이져앰프의 릴레이가 말썽을 부린다.

전원스위치를 켜도 전원이 들어오지 않을 때 손으로 툭 건드리면 정상적으로 작동되기도 하고, 작동중 갑자기 전원이 차단되기도 한다.

몇 달 전에 릴레이를 청소하였으나 증상이 완전히 개선되지 않았다.

각종 택스위치들도 접촉불량으로사용중 오동작이 자주 일어나다 보니 자연히 오디오를 사용치 않게 되었다.

 

이번에 고장수리를 해 보고 않되면 새로 장만 할 생각이다.

요즈음 시간적인 여유도 있으니 버릴 셈치고 우선 릴레이와 택스위치를 주문하였다.

 

 

릴레이에 대한 지식이 없다 보니 기존 릴레이의 크기와 표시된 글자를 토대로 동일 성능의 대체품을 찾기 위하여 인테넷을 많이 찾아 다녔다.

 

 

 

기존릴레이(왼쪽)와 대체품

 

 

 

37년 동안 사용하던 100V 전용 권총형 납땜인두가 있기는 하지만, 세밀한 납땜을 위하여 세라믹납땜인두도 장만하였다. 

 

 

 

전원부에 있는 기존 릴레이를 제거하고 대체품을 설치하였다.

 

 

 

스위치가 있는 기판을 분리하여 빨간색 원으로 표시된  택스위치를 새 부품으로 교체하였다.

 

 

 

 

 

 

 

기판에서 제거한 기존 릴레이와 택스위치

 

 

 

리드선이 4개인 기존 택스위치와 달리 구입한 택스위치는 리드선이 2개로 되어 있지만, 리드선을 구부려 위치를 바꿀 수 있는 구조로 되어있다.

 

 

 

납땜하며 기판에 붙어있는 불순물을 제거한 후 앰프를 다시 조립하고 테스트를 시작하였다.

웅~하는 귀에 거슬리던 험도 사라지고, 세시간 가까이 지날 때까지 정상적으로 작동되어 성공적이라 생각하고 있는데 탄내가 난다.

유심히 살펴보니 이퀄라이져앰프의 틈에서 연기가 나온다.

급히 전원을 차단하고 앰프를 분해하였다.

 

 

 

오른쪽 초록색 원의 5V 레규레이터 1번과 2번단자 사이의 기판이 타서 구멍이 뚫렸다.

그리고 옆에 있는 파란색 원의 전해콘덴서가 기판에서 떨어져 있다(기판에서 부품이 떨어지는 현상을 부품이 뽑혔다고 표현함).

레규레이터 주변의 기판이 손상되었으므로 왼쪽 초록색 원으로 부품을 옮기기로 하고 레규레이터와 전해콘덴서를 다시 주문하였다.

  

 

 

불탄 레규레이터(초록색 원) 자리와 뽑힌 전해콘덴서(파란색 원) 자리

 

 

 

 

 

 

 

고치면서도 이 정도면 내 실력으로는 어렵겠다는 생각에 잘 아는 친구에게 전화로 문의하였다.

테스터로 레규레이터가 연결된 회로의 저항값을 체크해서 너무 작으면 프린트 기판을 반씩 잘라가며 체크하다 보면 찾을 수 있다고 알려준다.

열이 나는 레규레이터는 방열판을 설치해 보라고 한다.

그래서 레규레이터와 전해콘덴서를 제거하고 전체적으로 저항값을 체크해 보니 생각보다 높게 나온다.

테스터로 확인해 보니 불탄 레규레이터는 비정상적이나, 전해콘덴서는 정상적이다.

기판을 자를 것이 아니라 레규레이터는 자리를 옮겨 설치하고 선을 연장하였으며, 전해콘덴서도 새로 구입한 것으로 설치하였다.

불탄 레규레이터에는 방열판이 없었으나 특성상 열이 많은 부품이라 새로 설치하며 방열판을 부착하였다.

 

그리고 다시 완전조립은 하지 않은 상태에서 테스트를 시작하였다.

네시간 가까이 지날 때까지 그런대로 문제는 없으나 새로 설치한 레규레이터는 방열판을 설치 했는데도 따끈하다.

그리고 노란색 원의 반도체도 생각보다 뜨겁다는 느낌이 든다.

가끔씩 파이롯트램프가 지직거리며 밝기가 변하기도하는 것이 수리가 완전치는 못하구나 하는 생각이 든다.

 

 

 

포기할까 하는 생각이 들기도 했지만 다음날 앰프를 켜 놓은 상태로 전원부 기판에 있는 부품들을 하나하나 나무젓가락으로 움직여 보았다.

부품을 움직이며 변화를 관찰하는데 분홍색 원의 다이오드를 건드리니 이상이 발견되었다.

전원을 차단하고 보니 다이오드도 뽑혔는지 접점이 불량하다.

이를 땜납을 녹여 기판에 다시 고정하고 부근의 다른 부품들도 땜납을 다시 녹여 붙였다.

열이 많이 나던 노란색 원의 반도체는 둘 사이의 간격이 좁고, 마침 가지고 있던 방열판 하나에 반도체 두개를 같이 붙였다.

그러고도 열이 많은 듯하여 왼쪽의 노란색 원과 같이 방열판에 다시 방열판을 붙였다.

초록색 원의 레규레이터도 열이 많아서 방열판을 더 큰 것으로 교체하였다.  

 

 

 

교체 및 보강한 부품들.....

 

 

 

3일 동안의 수리를 마치고 첫날은 6시간을 가동하여 테스트하였다.

아직은 며칠 지나지 않아서 장담은 할 수 없지만 열이 나던 부품들의 열도 현저히 줄어 들었고, 모든 기능이 원상회복 된 듯하다.

 

 

그리고.....

필요한 부품은 인터넷으로 주문하였는데 레규레이터 500원/개, 전해콘덴서 600원/개, 릴레이 1200원/개, 택스위치 40원/개이다.

워낙 저가이다 보니 일부 부품은 낱개로 판매하지 않지만, 부산업체인데도 저녁에 주문하면 다음날 오후면 오는 총알배송이다.

 

 

 

 

'일상_2013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크리스마스 선물/20131225  (0) 2013.12.30
윈드서핑/20131214  (0) 2013.12.25
까치밥(2)/20131211  (4) 2013.12.11
까치밥/20131126  (6) 2013.12.05
한자100/20131120  (0) 2013.11.25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까치밥(2)/20131211

 

 

 

 

 

 

 

 

 

 

 

 

 

 

 

 

 

 

 

 

어제에 이어 오늘도 눈이 내렸다/20131212

 

 

 

 

 

 

 

 

 

 

 

 

 

 

 

 

[전에는.....]

20131126.....  http://hhk2001.tistory.com/4181

20130216.....  http://hhk2001.tistory.com/3928

20130206.....  http://hhk2001.tistory.com/3910

 

 

 

'일상_2013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윈드서핑/20131214  (0) 2013.12.25
이퀄라이져앰프 수리/20131210  (16) 2013.12.19
까치밥/20131126  (6) 2013.12.05
한자100/20131120  (0) 2013.11.25
운전면허 갱신/20131119  (0) 2013.11.25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까치밥/20131126

일상_2013년 2013. 12. 5. 19:39

까치밥/20131126

 

올해도 울 안에 있는 감나무는 작년 못지않게 많이 열렸다.

감나무잎이 멋지게 단풍 들기를 기다렸지만 단풍이 제대로 들지도 않았는데 비바람으로 하루 사이에 모두 낙엽이 졌다.

작년에는 감을 따서 주민들이 나누어 먹고 나머지를 까치밥으로 두었는데 올해는 따지 않았으니 모두 까치밥이 되었다.

까치밥 치고는 너무 많기는 하지만 우리집에서 코 앞으로 보이는 감나무라서 감이 풍성하게 남아 있는 것이 보기 좋다.

 

 

 

 

 

 

 

시시때때로 참새도 오고, 까치도 오고..., 이름을 모르는 새들도 가끔은 날아든다.

 

 

 

 

 

 

 

 

 

 

 

까치밥/20131129

 

 

까치가 감잎이 있을 때에는 감을 쪼아 먹는데 방해가 되는 감잎을 부리로 따서  버리는 자연스런 행동에 감탄하기도 했다.

참새들은 까치가 나타나면 도망가기  바쁘다.

 

 

 

 

까치밥/20131130

 

 

 

 

 

 

 

 

 

 

 

 

 

 

감이 얼어서 먹지 못하기 전까지 한동안은 새소리가 요란스럽겠지만 좋은 구경거리가 될 듯하다.

 

 

[전에는.....]

20130216.....  http://hhk2001.tistory.com/3928

20130206.....  http://hhk2001.tistory.com/3910

 

 

 

 

'일상_2013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퀄라이져앰프 수리/20131210  (16) 2013.12.19
까치밥(2)/20131211  (4) 2013.12.11
한자100/20131120  (0) 2013.11.25
운전면허 갱신/20131119  (0) 2013.11.25
할로윈데이/20131031  (0) 2013.11.19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자100/20131120

2013. 11. 25. 11:47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운전면허 갱신/20131119

2013. 11. 25. 11:44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할로윈데이/20131031

2013. 11. 19. 17:01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사과를 이렇게 먹는 시합은 없나?/20131023

 

 

 

 

 

 

아내가 무심코 먹은 사과.....

 

 

 

예전에도/20040228.....  http://hhk2001.tistory.com/3603

 

 

'일상_2013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운전면허 갱신/20131119  (0) 2013.11.25
할로윈데이/20131031  (0) 2013.11.19
자운리 무우/20131020  (0) 2013.10.29
발산동 햇무리/20131017  (2) 2013.10.21
개천절/20131003  (0) 2013.10.17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자운리 무우/20131020

2013. 10. 29. 16:18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발산동 햇무리/20131017

 

 

 

 

 

 

 

 

 

 

 

'일상_2013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과를 이렇게 먹는 시합은 없나?/20131023  (2) 2013.10.29
자운리 무우/20131020  (0) 2013.10.29
개천절/20131003  (0) 2013.10.17
서울 발산가을운동회/20131002  (0) 2013.10.15
옥상정원/20130917  (0) 2013.09.29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개천절/20131003

2013. 10. 17. 12:50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옥상정원/20130917

 

 

 

 

 

 

 

 

 

 

 

 

 

 

 

 

 

 

 

 

 

'일상_2013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개천절/20131003  (0) 2013.10.17
서울 발산가을운동회/20131002  (0) 2013.10.15
추석/20130919  (0) 2013.09.29
옥상정원/20130921  (8) 2013.09.24
TESCO 나방퇴치작전/20130914  (0) 2013.09.22
Posted by 하헌국
TAG 20130917

댓글을 달아 주세요

추석/20130919

2013. 9. 29. 10:02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옥상정원/20130921

 

가을 햇빛이 너무 좋다.

봄부터 옥상에 화분을 이용한 작은 텃밭을 가꾸어 왔다.

다른 분들은 채소 위주로 심는데도 우리집은 꽃을 위주로하고 채소는 조금만 심었다.

아내는 욕심껏 촘촘히 심은데다 남들처럼 거름도 주지 않아 비리비리하고 시원치 않아도 물과 바람과 햇빛 조절에 정성을 들였다.

요즘음은 무더위를 견뎌낸 꽃들이 풍성하게 꽃을 피워내는 절정기라 할까?

가끔씩 화분을 집에 들여 놓고 보기도하고, 옥상으로 꽃을 보러 가기도한다.

오늘은 나의 전속사진사가 카메라를 나 대신 꽃에 들이댔다.

 

 

 

 

 

 

 

 

 

 

 

 

 

 

 

 

 

 

별님이 된 도라지꽃

 

 

 

 

 

 

   

'일상_2013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옥상정원/20130917  (0) 2013.09.29
추석/20130919  (0) 2013.09.29
TESCO 나방퇴치작전/20130914  (0) 2013.09.22
오색송편/20130917  (0) 2013.09.18
개학/20130819  (0) 2013.08.26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오색송편/20130917

 

올 추석에는 어떤 송편이 만들어질까 기대된다.

아침나절 불려둔 쌀을 오후에 떡집에 가서 빻으러 갈 때 무거운 것 들어주기 위해서 짐꾼 자격으로 쫒아갔다. 

이렇게 시작된 송편 만들기는 자정이 가까워서야 찌는 것까지 마무리 되었다.

일반적인 송편만 만들었다면 엄청 많이 만들었겠지만, 톡특한 송편을 만들다 보니 시간이 많이 걸렸다.

나는 특수한 모양은 만들지 않고 가장 일반적인 송편만 만들었다.

 

 

 

 

 

 

 

 

 

 

 

 

 

 

 

 

 

 

 

풍성한 추석을 맞이하시기 바라며 송편 많이 잡수시고, 밤에는 추석달도 한번 쳐다보시기 바랍니다. 

 

 

 

 

[전에는.....]

20120929.....  http://hhk2001.tistory.com/3755

20110911.....  http://hhk2001.tistory.com/598

20100921.....  http://hhk2001.tistory.com/1207

20091002.....  http://hhk2001.tistory.com/2001      http://hhk2001.tistory.com/2000

20080913.....  http://hhk2001.tistory.com/2690      http://hhk2001.tistory.com/2473

 

 

 

 

 

 

'일상_2013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옥상정원/20130921  (8) 2013.09.24
TESCO 나방퇴치작전/20130914  (0) 2013.09.22
개학/20130819  (0) 2013.08.26
채송화/20130805  (4) 2013.08.08
광화문연가/20130804  (0) 2013.08.08
Posted by 하헌국
TAG 송편, 추석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