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문진항/20180424

 

언젠가 주문진에 와서 어시장 가까이 주차하지 못하고 좀 멀리 주차한 다음 어시장에서 장을 보고 차로 돌아 왔더니 차가 없다.

초저녁에 초행이라는 생각보다는 견인되어 가지 않았나 하는 생각이 먼저 들었다.

주변을 한참 헤맨 끝에 차를 찾았던 기억이 주문진에 오오르곤 한다.

 

주문진은 지인의 고향이기에 업무영역의 과거와 현재에 대해서도 훤하고, 아는 분도 많아서 수월하게 일을 볼 수 있었다.

바다에 대해서 아는 것도 많고 상황에 적응하는 능력도 나로서는 상상 이상이라 감탄스러울 밖에....

더구나 바다와 연관된 용어나 어업과 연관 된 설명은 이런 기회가 아니었다면 어디서 들었으랴.

 

 

 

 

 

 

 

 

 

 

 

 

 

 

 

 

 

 

 

 

  20180427

 

 

 

 

 

 

 

 

 

 

 

 

 

 

 

 

 

 

 

 

 

 

 

 

 

 

 

 

 

 

 

 

 

 

 

 

 

 

 

 

 

 

 

 

 

 

 

 

 

 

 

 

 

 

항 내부와 해수가 유통되는 곳이란다.

 

 

 

 

 

 

 

주문진항 끝부분에서 만난 해삼 작업장인데 3년 만에 수확을 한다고 한다.

작업하는 분들의 내력도 듣고....

 

 

 

 

 

 

 

 

 

 

 

 

 

[전에는]

20170209.....  http://hhk2001.tistory.com/4276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강릉시 주문진읍 주문리 | 주문진항
도움말 Daum 지도

'여기는요_2018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호산항/20180501  (0) 2018.05.16
삼척항/20180501  (0) 2018.05.16
주문진항/20180424  (0) 2018.05.13
속초항/20180425  (2) 2018.05.13
강릉 사근진해변/20180424  (0) 2018.05.13
경강선 KTX산천/20180423  (0) 2018.05.13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