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덕궁 낙선재/20140420

 

창덕궁 관람의 가장 큰 이유는 지난 4월 1일부터 개방된 낙선재 뒷뜰을 보기 위해서였다.

 

 

 

 

 

 

 

 

 

 

 

 

 

 

 

 

 

 

 

 

 

 

 

 

 

 

 

 

 

 

 

 

 

 

 

 

모란꽃 이외에는 꽃이 많지 않다.

벌써 졌나?

화려하리라는 막연한 기대와는 달리 수수한 모습에서 역시 낙선재의 소박함과 조화가 잘 된다고나 할까?

 

 

 

 

 

 

 

 

 

 

 

 

 

 

 

 

 

 

 

 

 

 

 

 

 

 

 

 

 

 

 

 

 

 

 

 

 

 

 

 

 

 

 

 

 

 

 

 

 

 

 

 

 

 

 

 

 

 

 

 

 

하루 종일 창덕궁에서 머물다가 그림자가 길어져서야 나왔다.

가까이에 있는 운현궁은 다음 기회로 미루고.....

 

 

 

 

'여기는요_2014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서울 겸재정선미술관(겸재정선기념관)/20140425  (0) 2014.05.08
수명산/20140423  (2) 2014.05.08
창덕궁 후원/20140420  (0) 2014.05.07
창덕궁 후원/20140420  (0) 2014.05.07
창덕궁 인정전과 대조전/20140420  (0) 2014.05.07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