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명산/20140317

 

지난 겨울은 큰 추위도 없었지만 눈도 제대로 내리지 않은체 봄에 밀려나니 아쉬기만하다.

벌써 파릇한 기운은 막을 수 없는 대세가 아닐까?

 

 

 

 

 

 

 

 

 

 

3일전 산책길에 보니 잎이 돋아 났기에 카메라를 들고 나왔다.

 

 

 

 

 

 

 

얼음도 다 녹고.....

 

 

 

보름전 만 해도 지난 겨울을 파릇한 상태에서 보낸 것일까? 했겠지만 이제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

 

 

 

주목꽃은 처음 본다.

 

 

 

 

 

 

 

 

 

 

 

 

 

 

 

 

 

 

 

 

 

 

 

첫번째 사진과 같은 나무다.

모두 잎이 무성 할 때에는 몰랐는데 다른 나무보다 훨씬 빠르게 잎이 돋아나니 알아보았다.

이 나무 이름을 몰라서 공원 관리하는 분께 부탁해 두었다.

올 해는 이 나무 이름을 알아야 보련다. 

 

 

 

 

 

 

 

 

 

 

 

 

 

 

 

인근 아파트의 산수유꽃도 피고.....

 

 

 

 

 

 

 

 

 

 

 

 

개나리도 곧 필 것 같고.....

 

 

제비꽃도 피고.....

 

 

 

[전에는.....]

20140302.....  http://hhk2001.tistory.com/4296

20140218.....  http://hhk2001.tistory.com/4283

20140204.....  http://hhk2001.tistory.com/4256

20140117.....  http://hhk2001.tistory.com/4242

20140102.....  http://hhk2001.tistory.com/4217

20131223.....  http://hhk2001.tistory.com/4194

20131211.....  http://hhk2001.tistory.com/4183

20131204.....  http://hhk2001.tistory.com/4182

20131119.....  http://hhk2001.tistory.com/4172

20131111.....  http://hhk2001.tistory.com/4163

20131017.....  http://hhk2001.tistory.com/4136

20131003.....  http://hhk2001.tistory.com/4130

20130921.....  http://hhk2001.tistory.com/4108

20130905.....  http://hhk2001.tistory.com/4090

20130817.....  http://hhk2001.tistory.com/4070

20130807.....  http://hhk2001.tistory.com/4064

20130715.....  http://hhk2001.tistory.com/4046

20130703.....  http://hhk2001.tistory.com/4039

20130616.....  http://hhk2001.tistory.com/4032

20130602.....  http://hhk2001.tistory.com/4020

20130525.....  http://hhk2001.tistory.com/4015

20130515.....  http://hhk2001.tistory.com/4006

20130502.....  http://hhk2001.tistory.com/3998

20130409.....  http://hhk2001.tistory.com/3967

20130331.....  http://hhk2001.tistory.com/3954

20120428.....  http://hhk2001.tistory.com/120

 

 

 

 

2013.03.31부터 보름 정도의 간격으로 운동삼아 산책하는 수명산의 일년 동안의 모습을 26회에 걸쳐 포스팅하였다.

첫번째 사진을 중심으로 사계절을 한꺼번에 볼 수 있도록 편집해 볼 생각이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서구 발산1동 |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달빛 2014.03.23 21: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핏 보면 겨울과 크게 다를 바 없어 보이는데
    자세히 보니 역시 봄은 봄이로구나 그런 생각이 들 정도로
    땅에서 나무에서 새생명들이 움트고 돋아나고 있었네요!
    아마 이제 곧 저 작은 동산이 푸른 녹음으로 가득찰 날이
    멀지 않은 것 같습니다!

    오랜만에 카메라를 들고 산책을 하셨군요!
    이제 새봄도 왔으니 틈나시는대로 카메라를 들고 산책을 하셔서
    변해가는 봄의 풍경들을 멋지게 담아보시기 바랍니다. ^^
    늘 건강하시고요, 하시는 일 크게 성공하시기를 기원합니다.

    • 하헌국 2014.04.06 16: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답이 너무 늦어서 미안합니다.
      몇일동안 여름이 온게 아닌가 하던 날씨 때문인지 세상이 확 바뀐 느낌입니다.
      바빠도 기본적인 일을 해야 하는데 그게 쉽질않네요.
      일은 노느니 염불한다는 생각으로 하는 정도입니다.
      잘 마무리 해야 할텐데 시간만 가네요.
      즐거운 휴일 오후 되시구요.

  2. ISLAND1969 2014.03.24 16: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슬슬 봄에 열매가 맺히기 시작하는것 같습니다.
    확실히 아래지방과 추운지역은 차이가 있는것이 보여지네요~~~
    어쩌다 보니 그냥 들렀다 가고 들렀다 가고 그럽니다...

    그래도 늘 좋은말 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 하헌국 2014.04.06 16: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랜만에 컴퓨터 앞에 앉았습니다.
      오늘같은 날씨에 집에 있기는 아깝지만 밀린 숙제하는 기분입니다.
      그저꺼 구례여행에서 돌아오는 길에 시간이 될까해서 전주한옥마을에 들렸었습니다.
      해가 막 넘어가는 시간이라 경기전은 못들어 갔구요.
      너무 어설프게 조금 둘러보고 나왔습니다.
      다음을 기약해야 겠네요.
      휴일 오후 즐겁게 보내시구요.

  3. 영도나그네 2014.03.27 2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겨울 같은 수명산도 이제는 파릇한 새싹들이 이렇게 돋아나고 있는 것 같군요..
    머지않아 파아란 나뭇잎들이 수명산을 메울것 같습니다..
    계절의 변화는 이렇게 가까이서 찾아오는걸 느끼게 하기도 하구요..
    오늘도 평안하고 즐거운 시간 되시기 바라면서...

    • 하헌국 2014.04.06 16: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몇일 동안 때아닌 여름날씨더니 요즈음은 몰라보게 파릇한 기운이 들었습니다.
      서울지방에 3월에 벚꽂이 피기는 처음이라더군요.
      답글이 늘어서 죄송하구요.
      휴일은 잘 지내고 계시겠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