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019. 서울 신천동(롯데월드타워/LT)/20211122-20211130

 

자식이 어렸을 때라면 애들 핑계 삼아서 다녀왔으련만 2년 전(2019년) 회사 연말문화행사 때 가 본 것이 처음이었다. 이번에는 며칠 동안 그 곳으로 출근하게 되었는데 그날그날 주어진 업무에 따라 해당 구역을 둘러보았다. 워낙 규모가 큰 시설이라서 매일 많이 걸어 다녔다. 스마트폰에 [만보기] 앱을 설치한(20190211) 이후 하루에 20,000보 이상 걸은 날이 2회인데 모두 이곳에서 이루었다. 특히 지하층은 방향감각이 없어서 기둥에 표시된 번호로 찾아다니곤 하였다. 일이 마무리 될 즈음에서야 주요 통로만 알아차리는 수준이었다. 구경거리가 많은 곳이긴 하지만 놀러왔을 때와는 다른 상황이고, 잠깐씩 구경을 할 수 있는 상황에서 조차 무의식적으로 업무와 관련된 것에 정신이 팔려 구경거리가 눈에 들어오지 않으니 어쪄랴!  

 

출퇴근길에 서로 다른 시각에서 롯데월드타워를 볼 수 있었다. 낮달과 함께.....

 

 

 

 

 

[출처] 롯테월드타워 내부 광고판

 

 

 

♥♥♥

여행을 좋아하고 취업 후 대부분을 서울의 한강 유역에서 살았다. 언젠가 지도를 펴놓고 한강의 발원지인 검룡소부터 바다와 만나는 유도 부근까지 여행한 곳을 훑어보았다. 그 후 빠진 곳은 일부러 다녀오기 하여 승용차로 갈 수 있는 남한강 줄기의 전 구간을 다녀왔다. 블로그에도 '한강여행'이라는 카테고리를 따로 만들어서 유지하고 있는데 롯데월드타워에서 바라 본 한강이 빠질 수는 없지 않을까? 

 

 

 

 

한강 상류방향

잠실철교, 올림픽대교,  천호대교, 광진교...

 

 

광진교 위쪽으로 구리암사대교

 

 

 

 

 

한강 하류방향

잠실대교, 청담대교, 영동대교, 성수대교....

 

 

 

 

 

잠실 종합운동장 왼쪽으로 탄천....

 

 

 

 

 

남쪽

송파대로 오른 쪽으로 탄천....

 

 

 

 

 

 

 

 

올림픽공원

 

 

올림픽공원 위쪽으로 청색 휘장막을 친 건물이 보이는 곳이 1978년도 내게는 두 번째 건설공사 현장이었던 주공둔촌아파트가 있었던 곳으로 현재 재건축공사가 한창이다. 그 현장에 근무 할 때 결혼하여 성내동에 신혼살림을 차렸으니  올림픽수영장에서 10시 방향 어디쯤 되리라. 좋은 시절이었지.....

 

 

만보기 자료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영도나그네 2021.12.10 16: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성북동 집에는 겨울준비가 거의 완성된것
    같습니다..
    역시 서울에서 가장높은 롯데 월드 타워를 올라가
    보셨군요..
    사방으로 펼쳐지는 서울 시가지 모습이
    장관이기도 하구요..
    잘보고 갑니다.

    고르지 못한 날씨에 항상 건강 하시길
    바랍니다..

    • 하헌국 2021.12.12 17: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고맙습니다.
      업무이기에 일반인은 접근할 수 없는 곳까지 둘러 볼 수 있는 기회가 더러 있답니다.
      제게는 좋은 경험이기도 하구요.
      내일부터는 추워진다니 걱정입니다.
      그나저나 요즈음 코로나 19가 곁에 바짝 다가와 있는 기분이 드는군요.
      각별히 조심하는 수 밖에요.

  2. Star The Sky 2021.12.11 0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 꾸욱! 좋은 포스팅 잘보고가요 ^^ ㅎㅎㅎ
    즐거운 토요일되세요^^ (꾸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