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한옥마을/20140404

 

구례에서 성삼재와 정령치를 거치고 남원쯤 왔는데도 아직 해가 높이 떠있다.

고속도로 보다는 경치가 좋은 국도를 이용해서 가다가 날이 저물면 고속도로로 들어가기로 하였다.

17번 국도를 이용하여 남원을 지나 오수 좀 못미쳐서 혼불문학관 표지판을 보았으나 사전에 준비하지 못하여서 통과하였다.

전주쯤 이르니 아직 해가 남아 있기에 전주한옥마을을 들리기로 하였다.

막상 주차장에 도착하니 19시 30분 경으로 낮에는 덮기까지 하던 날씨가 햇살도 누그러져 썰렁한 기분이 돈다.

시간이 부족하기는 하지만 지나가는 길에 들렸으니 잠깐 밤풍경이라도 보고 싶다.

그간 전주에 다녀가기는 했어도 한옥마을은 초행이였지만  ISLAND님의 블로그 덕분에 낯설지는 않다.

 

 

 

 

 

 

 

 

 

 

 

 

 

 

 

 

 

 

경기전은 이미 문이 닫히고 퇴장하는 사람들만 있다.

 

 

급한 마음에 진동성당이라도 보러 갔다.

 

 

 

 

 

 

 

 

 

 

 

 

 

 

 

 

 

 

 

 

 

 

 

 

 

 

 

 

 

 

 

 

 

 

 

 

 

 

 

 

 

 

성당 내부는 미사가 있어 들어가 보지 못하였다.

여기서 해는 지고....

 

되돌아 오는 길에 몇군데 공예품 가게 구경도하고....

 

 

 

 

 

 

 

 

 

 

개구리도 있고.....

 

 

 

 

 

 

 

 

 

 

 

여기도 들려 보고 싶었지만 통과하고.....

 

 

 

사실 서울에 살면서 아직 남산한옥마을이나 북촌한옥마을도 가 보지 못했다.

전주한옥마을만 본 상태에서 생각해 보니,

한옥마을이란게 아주 옛날 것이라기 보다는 내가 어린시절에 살던 그런 정도의 집이구나 하고 생각된다.

고궁과 오래된 절집처럼 특별한 느낌이라기 보다 옛추억을 떠올리는 그런 기분이 든다.

아마도 경험해 보지 못한 요즈음 젊은이들에게는 특별한 경험이 되겠구나 생각되어 한옥마을을 기획한 분이 존경스럽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풍남동 | 전주한옥마을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ISLAND1969 2014.04.29 16: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구리는 저도 첨 보는것 같은데요^^*
    사모님께서 참 좋아하셨을듯 싶습니다.

    저도 그렇게 생각합니다.
    고궁이나 고급스런 삶을 사는 분들이 거처하는 곳이 아닌 일반 서민들이 모여서 생활했던 그냥 평범하다라는 ....
    이렇게 한옥마을을 살리기 위해 노력하신 분께서 향후에도 끊임없이 발전시키겠다고 생각하고 계신답니다 ㅎ

    사진들이 많이 반갑습니다..

    • 하헌국 2014.05.02 18: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시간이 너무 짧아서 아쉬웠습니다.
      다음을 기약해야겠네요.

      제가 개구리라고 우기는 것은 개구리과라고 보시면 됩니다.
      저는 두꺼비와 맹꽁이도 그냥 개구리라 합니다.
      옛날부터 두꺼비는 복과 돈과 연관이 있다보니 여기저기 많은 편이지요.
      두꺼비는 몸이 울퉁불퉁하니 이 녀석도 분명 두꺼비일겁니다.
      그래도 개구리 족속이긴하지요.

      연휴 잘 보니시구요.

  2. 혜미니맘 2014.05.01 23: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역시 개구리.....
    전 본 기억에 없는데요.

    저도 처음으로 갔었지만 섬님 사진으로 자주 봐서 그렇게 낮설지가 않았어요.
    다시 가서 천천히 둘러보고 싶습니다.
    가장 기대가 되는 건 가을의 향교이고요....

    • 하헌국 2014.05.04 18: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멍멍이 눈에는 뭐만 보인다는 말이 맞나봅니다.
      전주한옥마을은 섬님 덕분에 낮설지 않을 뿐만 아니라 계절 변화도 머릿속에 그려진답니다.
      가끔 지도 검색해서 어디쯤일까 봐 두어 그런대로 지리도 짐작이 가구요.
      향교는 역시 은행잎이 노란 때를 기다리는게 좋겠지요.
      옥정호도 가 보지는 않았어도 눈에 선합니다.
      맘께서는 연휴인데 좋은 계획이 있으신지 모르겠습니다.

  3. 초록구슬 2014.05.14 14: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개구리 봤는데여~~~~~
    아주 눈에 쏙 들어오드만요^^

지리산 성삼재와 정령치/20140404

 

이번 여행길에 성삼재와 정령치는 산중이라 아직 봄기운이 돌지 않아서 삭막하리라는 생각에 제외했었다.

그런데 평사리와 하동과 사성암을 건너 뒤고 나니 그냥 집으로 향하기에는 이른 시간이다.

어제 남원에서 구례로 가는 길에 들리려다 가보지 못하기도 했던 길이라 성삼재를 다녀 가기로 하였다.

구례 운조루를 출발하여 벚꽂이 활짝핀 861번 도로를 이용하였다.

 

 

시암재휴게소

 

 

 

 

 

 

 

 

 

 

 

성삼재휴게소

 

 

 

노고단

 

 

 

 

 

 

 

 

 

 

 

 

 

 

 

 

 

 

 

정령치휴게소

 

 

 

 

 

 

 

멀리 왼쪽의 천왕봉과 세석평전은 아직도 하얗고, 세석평전 오른쪽의 중간 산줄기의 명선봉과 토끼봉, 가까이 오른쪽 가장 높은 반야봉이 있다.

 

 

 

 

 

 

[전에는]

20080323.....  http://hhk2001.tistory.com/3108

20040321.....  http://minihp.cyworld.com/svcs/Image.cy/One/36882995?board_no=32&item_seq=200792654&list_type=0&urlstr=phot

19880817.....  http://hhk2001.tistory.com/1160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북도 남원시 산내면 |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구례 섬진강 벚꽃길/20140404

 

  피아골에서 나와서 화개장터로 갔다.

화개벚꽃축제가 3월 30일로 끝난지 몇일 지나지 않았지만 벚꽃은 지는 형국인데도 화개장터는 광광객으로 넘쳐난다.

잠시 들러서 밥도 먹고 구경이나 하고 갈까했으나 마땅히 주차할 곳을 찾지 못해서 동네 언저리만 한바퀴 돌아서 나왔다.

하동까지 20km 정도이니 다녀 올 수도 있는 거리지만 집에 갈 생각을 하니 까마득하게 느껴진다.

사성암을 들리려면 하동까지 내려가지 말고 남도대교를 건너서 구례쪽으로 가는 것이 좋겠다는 생각이 든다. 

 

 

남도대교를 건너 구례로 가는 861번 지방도는 반대편의 19번 국도보다 훨씬 한적하다.

 

 

 

강건너로는 조금전 들렸던 화개장터

 

 

 

 

 

 

 

 

 

 

 

 

 

 

 

 

 

 

 

 

 

 

 

 

 

 

 

자연스런 모습 그대로의 섬진강은 언제 보아도 좋다.    

 

 

 

 

 

 

 

 

 

 

 

 

 

 

 

 

 

 

 

 

 

 

 

 

 

 

 

 

 

 

 

사성암 아래 동네인 구례 죽마리에 도착하니 마침 구례벚꽃축제 기간이라 관광객들이 많다.

사성암이 산꼭대기에 있어서 산 아래로 섬진강이 보인다는 정도만 알고 왔는데 승용차는 들어가지 못한단다.

인터넷에서 본 사성암 사진에는 승용차가 있어서 당연히 들어가는줄 알았는데 마을버스만 독점해서 운행하나보다.

긴 줄을 서서 차례를 가다리지 않는다 해도 갈까말까 망설일텐데 너무 줄이 길다.

피아골을 나올 때부터 배가 고프던 참이라 사성암은 다음 기회로 미루고 발길을 돌렸다. 

 

 

아침나절 운조루에서 동네 아주머니들이 알려주신 식당을 가기 위해서 집으로 가는 길의 반대 방향인 운조루로 향하였다.

운조루에서 가까운 이 식당에서 청국장을 시켰다.

언제나 처럼 싱겁고 맵지 않게.....

 

 

 

[전에는]

20080322.....  http://hhk2001.tistory.com/3119

20060319.....  http://hhk2001.tistory.com/3242

19880817.....  http://hhk2001.tistory.com/1160  압록부근 섬진강변에서 야영했는데 모래의 따사함을 잊을수 없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남도 구례군 간전면 | 남도대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구례 피아골 연곡사/20140404

 

구례는 우리집에서 먼 거리인 것에 비하면 다른 지방보다는 여러번 다녀온 셈이다.

그래서 동네 재래시장에서 구례 오이만 보아도 반가운 생각이 드나보다.

한동안은 블로그에서 알게된 분이 사시는 동네라 더욱 관심이 갔었는지도 모르겠다.

그래서 이번 여행길에는 늘 가던 곳 이외에 곡전제와 운조루와 피아골과 사성암을 다녀갈 생각이였다.

 

1970년과 1971년 여름 노고단에서 천왕봉까지 두차례 종주등반을 한 적이 있다.

그 때 세석에서 빨치산들이 쓰던 다쓰러져가는 움막을 본 적이 있었다.

그리고 조정래님의 대하소설 [태백산맥]을 읽으며 지리산이  빨치산이 활동하던 곳이라는 것도 알게 되었다.

피아골은 이런 연유에서 한번쯤 가 보아야 할 것 같은 생각들었다.

 

 

 

 

 

 

 

 

 

 

 

 

 

 

 

 

 

 

 

 

 

 

 

 

 

 

 

 

 

 

 

 

 

 

 

 

 

 

 

 

 

 

 

 

 

 

 

 

 

 

 

 

 

 

 

 

 

 

 

 

 

 

 

 

 

연곡사를 나와서 피아골 상류방향으로 승용차로 들어갈 수 있는 곳까지 올라갔다.

 

 

 

 

 

 

 

 

 

 

 

 

 

 

 

 

가는 곳마다 명자나무곷이 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남도 구례군 토지면 | 연곡사
도움말 Daum 지도

'여기는요_2014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리산 성삼재와 정령치/20140404  (0) 2014.04.29
구례 섬진강 벚꽃길/20140404  (0) 2014.04.29
구례 피아골 연곡사/20140404  (2) 2014.04.28
구례 섬진강 벚꽃길/20140404  (2) 2014.04.28
구례 운조루/20140404  (1) 2014.04.15
구례 곡전재/20140404  (1) 2014.04.15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달빛 2014.04.28 21: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
    그사이 피아골까지 다녀오셨군요!
    직장일은 바쁘지 않으신지요?
    늘 자유롭게 다니시던 분이라서
    아마 근무하시기가 만만치 않을 것 같은데
    잘 적응을 하고 계신지 모르겠습니다.
    틈나시는대로 여행 많이 다니시기 바랍니다.
    아름다운 섬진강과 피아골 연곡사의 풍경 잘 보고 갑니다.
    마음은 많이 우울하고 불편하시겠지만
    그래도 평정심을 되찾으시고 계시리라 믿습니다.
    편안한 밤 되시고요!

  2. 하헌국 2014.04.29 12: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갑습니다.
    님도 저와 같은 생각으로 뜸하지 않았나 생각되는군요.
    조그만 일거리는 몇일전에 마쳐서 또다시 자유로운 몸이 되었습니다.
    이제 비도 그치고 날이 개나봅니다.
    좋은 하루 되시구요.


구례 섬진강 벚꽃길/20140404

 

4월 16일 세월호가 침몰하며 그간 무기력에서 빠져 나오지 못하였다.

희생자들의 명복을 빈다.

 

그러고 보니 구례에 다녀온지도 24일이 지났으니 뒤늦은 봄꽃 이야기가 되고 말았다.

그래도 다녀왔던 기록이니 그냥 넘길수가 없기에....

 

 

구례에서 곡전재와 운조루를 거쳐서 19번 국도를 이용하여 하동방향으로 섬진강변을 달렸다.

예년보다 일찍 핀 벚꽂은 이미 절정기를 넘어서 꽃비가 되어 날리기도 한다.

군데군데 경치가 좋은 곳에는 주차공간도 있어서 쉬어가기에도 좋다.   

 

 

 

 

 

 

 

 

 

 

 

 

 

 

 

 

 

 

 

 

 

 

 

 

 

 

 

 

 

 

 

 

 

 

 

 

 

 

 

 

 

 

 

 

 

 

 

 

 

 

 

 

 

 

 

 

 

 

 

 

 

 

 

 

 

 

 

 

 

[전에는]

20080322.....  http://hhk2001.tistory.com/3119

20060319.....  http://hhk2001.tistory.com/3242

19880817.....  http://hhk2001.tistory.com/1160  압록부근 섬진강변에서 야영했는데 모래의 따사함을 잊을수 없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남도 구례군 간전면 |
도움말 Daum 지도

'여기는요_2014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구례 섬진강 벚꽃길/20140404  (0) 2014.04.29
구례 피아골 연곡사/20140404  (2) 2014.04.28
구례 섬진강 벚꽃길/20140404  (2) 2014.04.28
구례 운조루/20140404  (1) 2014.04.15
구례 곡전재/20140404  (1) 2014.04.15
구례 화엄사/20140404  (2) 2014.04.15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4.04.28 16: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구례 운조루/20140404

 

이른 시간이라 방문객이 적어 조용하다.

입구에는 동네분들이 산나물 등을 가지고 나와서 관광객을 기다리고 있다. 

 

 

멀리 노고단이 보이고.....

 

 

 

 

 

 

 

 

 

 

 

 

 

 

 

 

 

 

 

 

 

 

 

 

 

 

 

 

 

 

 

 

 

 

 

 

 

 

 

 

 

 

 

 

 

 

 

 

 

 

 

 

 

 

 

 

 

 

 

 

 

 

 

 

 

 

 

 

 

 

 

 

 

 

 

 

 

 

 

 

 

 

 

 

 

 

 

 

 

 

 

 

 

 

 

 

 

 

 

 

 

 

 

 

 

 

 

 

 

 

 

 

 

 

 

 

 

 

 

 

 

 

 

 

 

 

 

 

 

 

 

 

 

 

 

 

 

 

 

 

 

운조루 앞 길에서....

 

 

 

 

노고단

 

 

 

 

 

 

 

 

 

 

 

 

운조루 관람을 마치고 아내가 유모차에 의존해서 나오신 동네분을 따라 나섰다.

민박집을 운영 하시는 분인데 과일도 얻어 먹고, 쪽파도 캐 주시고, 이런저런 이야기도 하며 한참을 머물렀다.

산나물이며 팥과 서리태며 무우 등 여러가지를 구입했다.

다음에 지날 때에는 여기서 하루 머무르고 싶다.

 

 

 

 

운조루.....  http://www.unjoru.net/main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남도 구례군 토지면 | 구례운조루
도움말 Daum 지도

'여기는요_2014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구례 피아골 연곡사/20140404  (2) 2014.04.28
구례 섬진강 벚꽃길/20140404  (2) 2014.04.28
구례 운조루/20140404  (1) 2014.04.15
구례 곡전재/20140404  (1) 2014.04.15
구례 화엄사/20140404  (2) 2014.04.15
구례 화엄사/20140403  (2) 2014.04.12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영도나그네 2014.04.17 18: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구례 운조루가 오랜세월동안 잘 보존되고 관리 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이런 역사적 가치가 있는 고택들은 앞으로도 더 잘 관리가 되어야 할것 같기도 하구요..
    덕분에 잘보고 갑니다..

구례 곡전재/20140404

 

아침 일찍 화엄사에 다녀와서 아침 먹고 운조루에 가는 길에 들렸다.

규모로야 운조루가 크지만 어린 시절을 기와집에서 살았던 추억이 있는 아내로서는 아담한 여기가 더 좋단다. 

 

 

 

 

 

 

 

 

 

 

 

 

 

 

 

 

 

 

 

 

 

 

 

 

 

 

 

 

 

 

 

 

 

 

 

 

 

 

 

 

 

 

 

 

 

 

쪽파를 다듬고 계시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남도 구례군 토지면 |
도움말 Daum 지도

'여기는요_2014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구례 섬진강 벚꽃길/20140404  (2) 2014.04.28
구례 운조루/20140404  (1) 2014.04.15
구례 곡전재/20140404  (1) 2014.04.15
구례 화엄사/20140404  (2) 2014.04.15
구례 화엄사/20140403  (2) 2014.04.12
구례 화엄사/20140403  (0) 2014.04.12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영도나그네 2014.04.17 18: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구례 곡전재도 오래된 고택이 이렇게 잘 관리되고 이곳에는 사람도 살고 있군요..
    헌국님과 같이 하는 사모님의 시선과 시간이 아름다운 추억으로 남을 것 같습니다..
    좋은 여행 계속 하시길 바라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