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장식/20181125

 

11월 말쯤에는 연말장식이란 이름으로 크리스마스트리에 장식전구를 달아서 발코니에 설치하였었다.

작년에는 어쩌다 건너뛰었지만.....

연말이면 성탄절 분위기에 들뜨곤 했었는데 언제 부터인가 썰렁해 지더니 이제는 장식전구를 단 교회도 보기 어려운 세상이 되었다.

우리 집에는 아내와 딸이 조그만 원탁을 이용하여 조촐하게 연말 분위기를 살리려고 연말장식을 꾸몄다.

산타, 눈사람, 트리 머들러는 동네에서 구하지 못했다는데 내가 '드론이야기'에서 구해왔다. 

 

 

 

 

 

 

 

딸내미는 라이언을 너무 좋아해....

 

 

[전에는]

20161211.....  http://hhk2001.tistory.com/5205

20151214.....  http://hhk2001.tistory.com/4929

20141120.....  http://hhk2001.tistory.com/4582

20121122.....  http://hhk2001.tistory.com/3842     http://hhk2001.tistory.com/3843

20111213.....  http://hhk2001.tistory.com/391

20111207.....  http://hhk2001.tistory.com/394

20081201.....  http://hhk2001.tistory.com/2578

20071203.....  http://hhk2001.tistory.com/3522

 

 

'일상_2018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감/20181118  (2) 2018.12.04
남북철도 공동조사/20181202  (0) 2018.12.02
연말장식/20181125  (0) 2018.11.25
샤워수전 교체/20181125  (0) 2018.11.25
바지 수선/20181125  (0) 2018.11.25
타이머 수리/20181124  (0) 2018.11.25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