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왕상'에 해당되는 글 6건

  1. 2014.07.07 부여 무량사/20140705 (2)
  2. 2014.05.21 경주 불국사/20140514
  3. 2014.04.12 구례 화엄사/20140403
  4. 2012.11.06 공주 마곡사/20121103
  5. 2012.04.26 진도여행(진도 쌍계사-사천왕상)
  6. 2012.04.26 진도여행(진도 쌍계사)

부여 무량사/20140705

 

6월 한달 동안은 할 일이 있어서 여행은 잠시 중단하였다.

안하던 일을 하려니 힘들기도 하고,  식구들이 각자 할 일이 생겨서 주말에도 같이 여행 할 일정을 잡지도 못하였다.

이제 일도 어느 정도 마무리 되어 가는 듯하여 오랜만에 여행을 다녀오기로 하였다.

미리 숙소를 예약할 상황이 되지 않아서 급하게 여기저기 숙소를 알아보다가 청양 고운식물원에 예약을 할 수 있었다.

일박이일로 고운식물원만 다녀 오기에는 단조로울 것 같아서 인근에 있는 무량사도 가 보기로 하였다.

 

장마철이라고는 하지만 중부지방은 아직 장마비는 내리지 않고 무더위만 계속되고 있다.

주말이라 교통체증이 염려되어 이른시간에 출발하였더니 도로도 막히지 않아서 수월하게 내려갔다.

숙소 입실이 14시부터 가능하니 우선 무량사부터 들리기로 하였다. 

 

 

 

 

 

 

 

 

 

 

 

 

 

 

 

 

 

 

 

 

 

 

 

 

 

 

사천왕상....

 

 

 

 

[사천왕상]

20140514 경주 불국사.....  http://hhk2001.tistory.com/4372

20140403 구례 화엄사.....  http://hhk2001.tistory.com/4318

20130927 고창 선운사.....  http://hhk2001.tistory.com/4121

20130926 부안 내소사.....  http://hhk2001.tistory.com/4116

20121103 공주 마곡사.....  http://hhk2001.tistory.com/3809

20120415 진도 쌍계사.....  http://hhk2001.tistory.com/137

20110326 여수 흥국사.....  http://hhk2001.tistory.com/904

 

 

 

 

 

 

 

 

 

 

 

 

 

 

 

 

 

 

 

 

 

 

 

 

 

 

 

 

 

 

 

 

 

 

 

 

 

 

 

 

 

 

 

 

 

 

 

 

 

 

 

앞에 있는 건물이 김시습의 초상화가 모셔져 있는 영정각이다.

사진촬영금지 표지가 붙어 있기에 가까이에서는 촬영하지 않고 문 밖어서.....

 

 

 

 

 

 

 

 

 

 

 

 

 

 

 

 

둘러보고 나오는데까지 한시간반 정도 머물렀다.

무량사에 있는 동안 극락전에서 확성기를 통해 흘러 나오는 소리는 낭낭한 독경소리가 아니라 주소를 읽어 내리는 것 뿐이였다.

더 머물고 싶어도 한시간반 동안 또렸치도 않은 발음으로 끝없이 읽어 내려가는 소음 수준의 주소 읽는 소리에 질렸다.

꼭 확성기를 통해서 주소를 읽어야 하는지.....

이제 무량사는 궁금증이 해소었으니 다시 갈 일은 없을 듯하다.

 

 

 

무량사 입구 동네인 외산면 소재지를 지나며 보니 옛날식 다방이 유난히 많다.

 

 

 

0705 -발산역-공항대로-성산대교남단-서부간선-서해안고속-평택제천고속-청북ic-39-아산만방조제-곡교교차로-39-21-와산리-덕암산로-신유삼거리-645-616-대술-32-신양교차로-645-신양-청양 탄장삼거리-36-29-606-와산-무량사(되돌아서)-606-29-송방사거리-식물원길-고운식물원(1박)-식물원길-청양교차로-청산로-백천사거리-645-신양-32-616-대술-645-덕암산로-21-39-아산만방조제-42-목감ic-서해안고속-서부간선-성산대교남단-공항대로-발산역- (무량사 + 고운식물원 : 1박 : 375km)

 

 

 

 

 

 

 

 

 

'여기는요_2014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청양 고운식물원/20140705  (0) 2014.07.11
부여 무량사/20140705  (0) 2014.07.07
서울 수명산/20140701  (12) 2014.07.02
서울 수명산 모감주나무/20140701  (4) 2014.07.02
서울 수명산/20140609  (8) 2014.06.18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경주 불국사/20140514

 

한나절 돌아다녔더니 다리도 아프고 배도 고파서 대릉원 주변에 있는 쌈밥집에서 점심을 먹었다.

계획대로라면 안압지를 들려서 불국사로 가야 하겠지만 지금 당장이라도 숙소에 들어가고 싶다.

그렇지만 경주는 자주 올 수 있는 거리가 아니니 다리가 아프더라도 불국사를 다녀 가기로 하였다.

 

 

 

 

 

 

 

 

 

 

 

 

벤치에 앉아서 쉴 겸 금붕어 구경도 하고.....

 

 

 

천왕문

 

 

 

사천왕상....

 

 

 

[사천왕상]

20140403 구례 화엄사.....  http://hhk2001.tistory.com/4318

20130927 고창 선운사.....  http://hhk2001.tistory.com/4121

20130926 부안 내소사.....  http://hhk2001.tistory.com/4116

20121103 공주 마곡사.....  http://hhk2001.tistory.com/3809

20120415 진도 쌍계사.....  http://hhk2001.tistory.com/137

20110326 여수 흥국사.....  http://hhk2001.tistory.com/904

 

 

 

 

당간지주.....

 

 

 

 

 

 

 

 

 

 

 

 

 

 

 

 

 

 

 

[출처] 경주길라잡이(경주시)

 

 

 

[전에는]

20050409.....  http://hhk2001.tistory.com/3347

 

 

 

 

 

 

 

'여기는요_2014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경주 불국사 (극락전)/20140514  (0) 2014.05.21
경주 불국사 (백운교 청운교)/20140514  (0) 2014.05.21
경주 첨성대/20140514  (0) 2014.05.21
경주 계림/20140514  (2) 2014.05.21
경주 교동최씨고택/20140514  (2) 2014.05.21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구례 화엄사/20140403

 

고등학교 졸업 직전인 1969년 12월 말쯤 친구들과 셋이서 백양사와 내장사를 거쳐서 남원 광한루를 여행했었다.

화엄사가 있는줄도 모르고 있었는데 남원에서 화엄사를 알게되어 무작정 구례구까지 증기기관차??를 탔다.

구례구에서 구례를 거쳐 화엄사까지 가는 버스도 있었겠지만 이 정도는 걸어다니던 시절이라 걸어서 화엄사에 간 것이 첫번째였다.

1970년과 1971년 여름에 지리산 종주등반길에 들렸고, 1988년 승용차 구입하고 첫번째 여름휴가 때 들렸다.

그리고 언젠가 직장에서 뱀사골과 돼지평과 노고단을 지나 화엄사까지 다리가 아파서 고생 고생하며 넘기도 하였다.

이것이 계기가 되어 그 이후로는 등산을 자제하다 보니 요즈음은 등산 자체를 두려워하는 처지가 되기도 하였다.

나야 다리가 아프니 고생하는 것이 당연하지만, 나를 부축하는 두사람도 같이 고생을 하게되니 그것이 부담스러웠던 것이다.

그 이후로도 몇 번 쯤은 광양매화축제나 산동산수유축제에 가는 길에는 당연히 화엄사에 들리곤 하였다.

그러고 보니 좀 먼 거리에 비하여 이런저런 기회에 다른 사찰 보다는 자주간 셈이다.  

 

 

 

 

 

 

 

 

 

 

 

 

 

 

 

 

 

 

 

 

 

 

 

[다른 사찰의 사천왕상]

20130927 고창 선운사.....  http://hhk2001.tistory.com/4121

20130926 부안 내소사.....  http://hhk2001.tistory.com/4116

20121103 공주 마곡사.....  http://hhk2001.tistory.com/3809

20120415 진도 쌍계사.....  http://hhk2001.tistory.com/137

20110326 여수 흥국사.....  http://hhk2001.tistory.com/904

 

 

 

 

 

 

 

 

 

 

 

 

 

 

 

 

 

 

 

 

 

 

 

 

 

 

 

 

 

 

 

 

 

 

 

 

 

 

 

 

 

 

 

 

'여기는요_2014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구례 화엄사/20140404  (2) 2014.04.15
구례 화엄사/20140403  (2) 2014.04.12
구례 화엄사 연기암/20140403  (0) 2014.04.12
구례 반곡마을 산수유/20140403  (0) 2014.04.12
구례 반곡마을 산수유/20140403  (0) 2014.04.12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공주 마곡사/20121103

 

춘 마곡, 추 갑사라는 말이 있지만 가을철에 마곡사에 갔다.

일찍 서둘러 출발해서 인지 서해안고속도로 톨게이트까지는 무난하게 왔다.

여기서 부터는 고속도로가 정체되어 비봉ic에서 국도로 나오니 한결 수월하다.

아산을 지나니 네비게이션이 없으면 찾아 가기도 힘들 만큼 갈림길이 많다.

마곡사로 가는 길가는 단풍이 한창이고, 한적한 지방도로에는 도로에서 탈곡한 벼를 말리느라 통행이 자유롭지 못하다.

 

 

 

 

 

 

 

 

 

 

 

 

 

 

 

 

 

 

 

 

 

 

 

 

 

 

 

 

 

 

 

 

 

 

 

 

 

 

 

 

 

 

 

 

 

 

 

 

 

 

 

 

은행잎은 모두 떨어졌다.

올해는 감이 대풍이라던데 은행도 많이 열렸다

 

 

 

 

 

 

 

 

 

 

 

 

 

 

 

 

 

 

 

     

      동방지국천왕 - 손에 푸른 칼

     치국안민-동방국=유진타, 입모양이 성난 윗니한줄로 아랫 입술 물고 있음=남색 얼굴, 녹두색 목속옷+고동색 목수건+황금색 가슴갑옷+진홍색 끈, 휘하=비사사(식혈육귀)+건달바(+고기는 안 먹고 향기만 맡는 음악의 신-일하지 않고 주색잡기에 빠지는 건달의 어원)

     

      북방다문천왕 - 비파를 들고 있음

     +++귀 담당-부처님의 법을 지킴, 눈썹과 수염이 하얗다-본존불 닮음-내리 감은 눈-검게 칠한 곳은 조선조 억불시 장인의 맥이 끊긴 때문, 입모양이 미소짓고 윗니 2개 보임, 암록색 가슴옷+검정 끈, 휘하=야차(얼굴과 몸이 괴상하고 사나움)+나찰(신통력으로 사람을 호려 잡아먹는 지옥 귀신)

 

      [사천왕에 대한 설명은 최명희님의 대하소설 혼불에서 정리한 것으로 마곡사의 사천왕상의 모습과는 다른 부분이 있다]

 

 

 

      남방증장천왕 - 오른손에 황룡을 쥐고 있음

      =증광천왕-중생의 삶에 이로움을 가져다 줌, 이가 보이지 않음, 빨강 가슴옷+회색끈, 휘하=구반다(말머리+사람얼굴-사람정기 방아 먹음)+벽협다(아귀)

     

      서방광목천왕 - 오른손에 깃발단 삼지창(=)+왼손에 5층보탑 들고 있음

      -중생을 보살핌, 위아랫니가 모두 드러나게 입을 벌려 포효, 연옥색 가슴옷+진남색 끈, 휘하=부난다(악취나는 귀신)+호법의 용

 

      [사천왕에 대한 설명은 최명희님의 대하소설 혼불에서 정리한 것으로 마곡사의 사천왕상의 모습과는 다른 부분이 있다]

 

 

 

최명희님의 [혼불]에서 사천왕에 대한 부분.....

 사천왕-(P60)-부처님의 법을 수호하는 천신-절 경내의 첫 번째 문인 천왕문에 봉안-+++북천왕-1300년전인 삼국시대부터 사천왕을 봉안하기 시작, 무서워서 귀엽다, 호국+호법 차원에서 중창, 인도고대종교 귀신들의 왕-부처님께 귀의하여 수호신이 됨-질병+고통에서 벗어나려고 섬기는 신앙, 일본불교에는 사천왕을 섬기는 종파 있음, 사천왕은 부하 권속들과 인간세간 선악 살핌-8=사자들이+14일은 태자+15일은 사천왕이 상전인 선견성에 사는 제석천(=도리천=세계의 중심-수미산 꼭대기 하늘)임금에게 보고, 사천왕 얼굴이 험상굿고 무서운 것=용맹+위엄 극대화-인간 죄의식을 불러 이르켜 각성 시키려함, 손톱이 짧고 곱다, 명나라 갑옷이 원형, 사천왕 중건 불사의 뜻=나라 되찾고 올바른 서상에서 살기 염원, 완주 송광사 차천왕상=조선에서 가장 빼어남+사천왕상의 전형-흙으로 빗은 가장 오래 된 것, 경기도 칠장사 사천왕-가장 슬픈 얼굴, 머리에 보살이 쓰는 보관을 씀, 직지사+법련사+보림사는 임진왜란 때 불타지 않고 사천왕이 남아 있는 곳

 

사천왕이 있는 절-(P101)완주 송광사+선운사+화엄사+여천 흥국사+고흥 능가사+영광 불갑사+직지사+청도 적천사+남해 용문사+쌍계사+통도사+법주사+....

 

일본 사천왕상-무채색의 화강암 등 사용-사람크기로 만듬+잔혹한 인간 얼굴

 

인다라망-그물-세간에 얽히고 설킨 인과 상징-사천왕 있는 성을 둘러싼 것중 하나

 

사천왕 발에 짖밟힌 것(P180)=악귀들-왜 밟고 있는지는 경전 등의 기록에 없음-후대에 인간에게 경각심을 주려고 변형된 것-악귀+탐관오리+못된 부자+무지렁이(=어리석은 자-자신을 닦아서 존귀하지 못하고 방치한죄)+가릉빈가(=반인반조-불경에 나오는 상상의 새=가라빈가=빈가=극락조-타락한 천사?의 극대비 양면성)+음녀

 

사천왕문에 여인이 있는 곳-고창 선운사+고흥 능가사

 

사천왕 발 밑에 악귀와 사람이 등장-조선 숙종 때부터

 

사천왕상-명나라 장수복장을 한 서역인

 

 

 

 

 

 

 

 

 

 

 

 

 

 

 

 

 

 

 

 

 

 

 

 

 

 

 

 

 

 

 

 

 

 

마곡사 해설사 분이 춘 마곡, 추 갑사가 아니라 춘하추동 마곡이라 하시던데 특히 명부전 부근의 단풍이 환상적이다.

이 청단풍은 오랫동안 볼수 있다고 한다.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일주문 앞에서 가을의 진미인 토란과 서리 맞은 어린 고추를 샀다. 그리고 돔부도.....

 

 

1103 -남부순환-서부간선-서해안고속-비봉ic-39-아산만방조제-아산-623-보산원삼거리-629-부곡삼거리-604--마곡사(되돌아서)-604-629-623-아산(밥먹고)-39-인주사거리-34-문방교차로-삽교호 뚝길(일몰)-34-39-양촌ic-47-산본ic-서울외곽순환-조남jc-서해안고속-서부간선-고척교사거리-경인로-구로소방서-화곡터널- (공주 마곡사 : 291Km)

 

'여기는요_2012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공주 마곡사/20121103  (0) 2012.11.07
공주 마곡사/20121103  (0) 2012.11.07
강화도 백련사/20121028  (0) 2012.11.01
강화도 백련사/20121028  (2) 2012.11.01
강화도 연미정/20121028  (0) 2012.11.01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진도여행(진도 쌍계사-사천왕상)/20120415

얼마전에 읽은 최명희의 대하소설 [혼불]에 사천왕상에 대하여 상세히 기술한 부분이 나온다.

워낙 자세히 기술하다 보니 해당 부분의 분량도 엄청나고 생소하다.

혼불을 보고 처음 대하는 사천왕상이라 호기심이 생겨서 자세히 들여다 보려고 노력하였다.

마침 설명이 붙어 있어서 한결 보기가 수월하였지만 각각 다른 모습을 하고 있다는 것 이외에는 알 수가 없다.

각각 이름은 무엇이고, 무엇이 다르며, 어떤 깊은 뜻이 있는지 혼란스럽다.

북-동-남-서로 돌아가며 이름이 있는데 어디서 부터인지도 모르겠다.











최명희님의 [혼불]에서 사천왕에 대한 부분.....

사천왕-(P60)-부처님의 법을 수호하는 천신-절 경내의 첫 번째 문인 천왕문에 봉안-+++북천왕-1300년전인 삼국시대부터 사천왕을 봉안하기 시작, 무서워서 귀엽다, 호국+호법 차원에서 중창, 인도고대종교 귀신들의 왕-부처님께 귀의하여 수호신이 됨-질병+고통에서 벗어나려고 섬기는 신앙, 일본불교에는 사천왕을 섬기는 종파 있음, 사천왕은 부하 권속들과 인간세간 선악 살핌-8=사자들이+14일은 태자+15일은 사천왕이 상전인 선견성에 사는 제석천(=도리천=세계의 중심-수미산 꼭대기 하늘)임금에게 보고, 사천왕 얼굴이 험상굿고 무서운 것=용맹+위엄 극대화-인간 죄의식을 불러 이르켜 각성 시키려함, 손톱이 짧고 곱다, 명나라 갑옷이 원형, 사천왕 중건 불사의 뜻=나라 되찾고 올바른 서상에서 살기 염원, 완주 송광사 차천왕상=조선에서 가장 빼어남+사천왕상의 전형-흙으로 빗은 가장 오래 된 것, 경기도 칠장사 사천왕-가장 슬픈 얼굴, 머리에 보살이 쓰는 보관을 씀, 직지사+법련사+보림사는 임진왜란 때 불타지 않고 사천왕이 남아 있는 곳

사천왕이 있는 절-(P101)완주 송광사+선운사+화엄사+여천 흥국사+고흥 능가사+영광 불갑사+직지사+청도 적천사+남해 용문사+쌍계사+통도사+법주사+....

북방다문천왕-+++귀 담당-비파를 들고 있음-부처님의 법을 지킴, 눈썹과 수염이 하얗다-본존불 닮음-내리 감은 눈-검게 칠한 곳은 조선조 억불시 장인의 맥이 끊긴 때문, 입모양이 미소짓고 윗니 2개 보임, 암록색 가슴옷+검정 끈, 휘하=야차(얼굴과 몸이 괴상하고 사나움)+나찰(신통력으로 사람을 호려 잡아먹는 지옥 귀신)

동방지국천왕-치국안민-손에 푸른 칼-동방국=유진타, 입모양이 성난 윗니한줄로 아랫 입술 물고 있음=남색 얼굴, 녹두색 목속옷+고동색 목수건+황금색 가슴갑옷+진홍색 끈, 휘하(P157)=비사사(식혈육귀)+건달바(+고기는 안 먹고 향기만 맡는 음악의 신-일하지 않고 주색잡기에 빠지는 건달의 어원)

남방증장천왕=증광천왕-중생의 삶에 이로움을 가져다 줌-오른손에 황룡을 쥐고 있음, 이가 보이지 않음, 빨강 가슴옷+회색끈, 휘하=구반다(말머리+사람얼굴-사람정기 방아 먹음)+벽협다(아귀)

서방광목천왕-중생을 보살핌-오른손에 깃발단 삼지창(=)+왼손에 5층보탑 들고 있음, 위아랫니가 모두 드러나게 입을 벌려 포효, 연옥색 가슴옷+진남색 끈, 휘하=부난다(악취나는 귀신)+호법의 용

일본 사천왕상-무채색의 화강암 등 사용-사람크기로 만듬+잔혹한 인간 얼굴

인다라망-그물-세간에 얽히고 설킨 인과 상징-사천왕 있는 성을 둘러싼 것중 하나

사천왕 발에 짖밟힌 것(P180)=악귀들-왜 밟고 있는지는 경전 등의 기록에 없음-후대에 인간에게 경각심을 주려고 변형된 것-악귀+탐관오리+못된 부자+무지렁이(=어리석은 자-자신을 닦아서 존귀하지 못하고 방치한죄)+가릉빈가(=반인반조-불경에 나오는 상상의 새=가라빈가=빈가=극락조-타락한 천사?의 극대비 양면성)+음녀

사천왕문에 여인이 있는 곳-고창 선운사+고흥 능가사

사천왕 발 밑에 악귀와 사람이 등장-조선 숙종 때부터

사천왕상-명나라 장수복장을 한 서역인

'여기는요_2012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진도여행(진도 첨찰산)  (1) 2012.04.26
진도여행(진도 쌍계사)  (0) 2012.04.26
진도여행(진도 쌍계사)  (0) 2012.04.26
진도여행(진도 운림산방)  (0) 2012.04.26
진도여행(진도 운림산방)  (0) 2012.04.26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진도여행(진도 쌍계사)/20120415












목조삼존불좌상

  • 지정일 : 1999년 8월 5일
  • 지정번호 : 유형문화재 제221호
  • 소재지 : 진도군 의신면 운림산방로 299-30 (사천리 76)
  • 안내번호 : 061-540-3084
  • 의신면 쌍계사의 대웅전에 모셔져 있는 삼존불상이다. 나무로 만들어진 이 불상은 가운데 본존불을 중심으로 양쪽에 협시불을 모시고 있는 형태이다.

  • 의신면 쌍계사의 대웅전에 모셔져 있는 삼존불상이다. 나무로 만들어진 이 불상은 가운데 본존불을 중심으로 양쪽에 협시불을 모시고 있는 형태이다.

    만든 연대에 관한 기록이 밝혀지지 않다가, 조선 숙종 23년(1697)에 세워진 대웅전의 상량문이 발견되어 같은 시기에 만들어진 것으로 추정된다. 17세기 후반의 불상 양식이 잘 드러나는 작품으로 절대 연대를 알 수 있다는 점에서 귀중하게 여겨진다.

    전남 지방에 많이 남아 있는 조선시대 불상을 연구하는데 에도 하나의 기준이 되고 있는 작품이다.

[원문출처]진도군 관광문화 홈페이지..... http://tour.jindo.go.kr/sub.php?pid=TJ03010300&cm_pos=culture&cm_type=view&cm_code=14














    쌍계사 대웅전

    • 지정일 : 1985년 2월 25일
    • 지정번호 : 지방유형문화재 건조물 제121호
    • 규모 : 정면삼간(正面三間), 측면이간(側面二間)
    • 관리자 : 쌍계사
    • 소재지 : 진도군 의신면 운림산방로 299-30 (사천리 76)
    • 안내번호 : Tel : 061-540-3084
    • 쌍계사는 진도읍에서 동남방으로 왕무덤재를 넘어 7km 쯤 가노라면 반경 2km 정도의 들판을 가운데로 하고 사방으로 산맥이 에워싸고 있는 사천리 76번지에 자리잡고 있다. 신라 때 도선국사가 창건하였다는 이 절은 절 양편으로 계곡이 흐른다 하여 쌍계사라 이름하였다.

    • 쌍계사는 진도읍에서 동남방으로 왕무덤재를 넘어 7km 쯤 가노라면 반경 2km 정도의 들판을 가운데로 하고 사방으로 산맥이 에워싸고 있는 사천리 76번지에 자리잡고 있다. 신라 때 도선국사가 창건하였다는 이 절은 절 양편으로 계곡이 흐른다 하여 쌍계사라 이름하였다.

      사찰 뒷계곡을 따라 10분여를 오르면 천연기념물 제107호인 50여 수종의 상록수림 3,700평이 우거져 있다. 쌍계사 대웅전의 건립 연대는 1982년 대웅전을 해체하여 보수할 때 발견된 상량문의 연대가 강희 36년, 즉 숙종 23년이란 기록이 나와 정확히 1697년에 건립된 사실을 알 수 있다.

      약 1m의 높이인 자연석 기단에 주춧돌을 놓고 그 위에 원주를 세웠다. 건물은 정면 삼칸, 측면 이칸의 맞배지붕의 다포계양식이다. 중앙문은 사분합(四分閤)이며 양문은 3분합문(三分閤門)인데 양편의 문은 대살문이고 중앙문은 빗살문이다. 공포는 창방 위에 평방을 돌리고 그 위에 포작하였으며, 출목수(出目數)는 내외가 공히 삼출목(三出目)이다. 여기에서 특징있는 것은 참자 형식이 마치 석탑이나 부도의 기단부의 안성에서 보인 장식을 보이고 있다는 점이다. 도리의 내 외목도와 중도리 및 종도리를 설치하는데 고주를 양편에 세우고 우물 천정을 가구하였으며 대들보가 밖으로 노출되어 있다.

    [원문출처]진도군 관광문화 홈페이지..... http://tour.jindo.go.kr/sub.php?pid=TJ03010300&cm_pos=culture&cm_type=view&cm_code=11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