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성북동집 꽃밭(Sim)/20210423-20210429

 

  매일 생활하는 곳은 주변 환경이 변하는 것을 느끼기 어렵지만 오랜만에 보면 그사이 변한 모습을 쉽게 알아볼 수 있다. 하루하루의 변화는 별 차이가 없지만 여러 날 쌓이다 보면 큰 변화가 되기 때문이 아닐까? 서울집에서 출퇴근하느라 보름 동안 성북동집을 떠나 있었더니 많이도 변하였다. 궁금해서 아내에게 틈틈이 사진을 찍어 달라고 부탁하여 그동안의 갈증을 해소하였다.  

 

 20210423

 

매발톱 꽃

 

 

 

 

 

 

 

 

  매화는 작년에 이어서 올해도 꽃이 피지 않았다. 내년에는 꽃이 피지 않을까?

 

 

 

 

20210424

 

도로변 이팝나무 가로수는 보름전에는 잎이 돋아나기 시작하더니만 제법 잎이 풍성해졌다.

 

 

지나가는 차들이 사진을 찍기 위하여 많이 정차한다고 한다.

 

 

20210425

 

 

 

 

작약의 꽃봉오리가 제법 커졌다.

 

 

 

 

 

 

 

20210429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