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성북동(낮/가을 꽃밭-9)/20191109

 

성북동집 꽃밭에서 여름철부터 피어있던 백일홍이 이름값을 톡톡히 한 덕분에 화려함 유지한 셈이다.

서리 한 방에 백일홍이 마른 꽃으로 변하고 나니 꽃밭이 썰렁하고 황량한 느낌이 든다.

어찌 보면 이것이 가을 꽃밭의 참모습인지도 모르겠다.

 

 

 

 

 

 

 

 

 

 

장미가 철을 모르는지 원래 그런지는 모르겠지만 올 해 네 번째 꽃이 피었다.

 

 

 

 

 

 

 

올 해 묘목을 심은 남천이 빨간 열매를 맺었는데 나뭇잎도 빨갛게 단풍이 들면 황량한 겨울철에는 위안이 되겠지..... 

 

 

 

목화도 황량한 겨울철에는 의안이 되겠지....

 

 

 

 

 

 

 

 

 

 

 

백일홍 꽃잎 색깔이 부분적으로 라도 남아있는 두 송이.....

 

 



 

 

 

 

 

 

낙하산 모양으로 펼쳐질 쥐방울덩굴 열매.

 

 

 

 

 

 

 

 

 

 

 

피기 시작할 때에는 사진 중앙 하부처럼 흰색 꽃이었는데 차츰 보라색으로 변하던 국화가 서리를 맞아서인지 꽃이 지고 있다.

중앙하부의 꽃은 핀지 얼마 되지 않았기에 아직도 하얀 꽃이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전광역시 유성구 성북동 |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