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천 상오안임도/20140920

 

 

 

 

 

 

 

 

 

 

 

 

 

 

 

 

 

 

경치 좋은 곳에서 사진도 찍고.....

 

 

 

 

 

 

 

 

 

 

 

 

 

 

 

식구들은 차에서 내려 걸어 가기도 하고..... 

 

 

 

동행한 우디가 가을 정취에 취했다.

 

 

 

밤나무는 보이지 않지만 임도 배수로에서 알밤을 주웠다.

이게 전부다.

 

 

 

멀리 보이는 산중에서 오른쪽에 뽀족한 산은 지난 8월 30일 품걸리 여행중에 보았던 '강원도 영서 제일의 전망대'라는 가리산이다.

 

 

 

 

가리산 오른쪽으로는 타워크레인도 있고.....

 

 

품걸리에 본 홍천 가리산/20140830

 

 

 

 

 

 

 

 

 

 

 

 

 

 

 

 

 

 

 

 

상오안임도에서 쉽게 볼 수 있는 물봉선이였는데 올해는 습기가 적어서인지 그리 많아 보이지 않는다.

 

 

 

 

 

 

 

 

 

 

 

 

 

 

 

 

 

 

 

 

 

 

 

벌써 해도 뉘엿뉘엿.....

 

 

 

홍천cc 방향에서 상오안임도에 들어와서 쉬엄쉬엄 며느리재를 향해서 가다가 4시간 만에 [매화산경영모델숲 방문자센터] 직전에 도착하였다.

여기를 통과하면 좀 멀게는 며느리고개로, 가깝게는 상오안저수리로 쉽게 갈 수 있는데 차단기가 내려저 있다.

 

 

 

차단기를 통과 할 수 있을까 해서 아내가 방문자센터로 향했다.

해가 질무렵의 토요일 오후라 직원들은 이미 퇴근하고 문이 잠겨 있어서 그냥 되돌아 왔다.

 

 

 

 

 

 

 

 

 

 

 

차를 돌려 오던 길을 되돌아 나왔다.

들어 올 때에는 구경하며 사진찍느라 4시간이 걸렸지만, 되돌아 나올 때에는 날도 어둑해지고 마음이 조급해서 바삐 나오니 45분이 걸렸다.

 

 

 

 

 

 

 

 

 

 

 

 

 

 

 

 

 

늦은시간에 보는 임도 풍경이 색다른 느낌이다.

그나저나 마음 놓고 차로 들어 갈 수 있는 임도가 줄어들어 서운하다.

 

 

 

 

 

[전에는]

20130909.....  http://hhk2001.tistory.com/4091      http://hhk2001.tistory.com/4092    

20110828.....  http://hhk2001.tistory.com/608

20100904.....  http://hhk2001.tistory.com/1235

20090607.....  http://hhk2001.tistory.com/2227 (며느리고개임도)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홍천군 홍천읍 | 며느리고개
도움말 Daum 지도

'여기는요_2014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김제평야 코스모스길/20141004  (4) 2014.10.09
서울 발산마을문화축제/20140927  (0) 2014.10.07
홍천 상오안임도/20140920  (4) 2014.09.25
홍천 상오안임도/20140920  (2) 2014.09.25
서울 수명산/20140913  (2) 2014.09.21
서울 수명산/20140913  (0) 2014.09.21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영도나그네 2014.09.26 14: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홍천의 상오암 임도에도 가을 야생화들이 활짝피어잇어 이곳을 찾는 이들을 반기는 것 같습니다..
    가족끼리 이런 호젖한 임도를 달려보는 것도 색다른 즐거움인것 같습니다..
    잘 익은 밤도 주워보고 정녕 풍성한 가을을 느끼기도 하구요..
    근데 임도를 가다가 이렇게 차단기가 내려져 있어면 정말 황당 할것 같기도 하구요..
    요즘은 대부분의 임도에 차단기가 설치되어 있어 아예 입구부터 임도를 들어갈수가 없도록
    만든곳이 대부분인것 같더군요,,
    오늘도 평안하고 행복한 시간 되시길 바랍니다..

    • 하헌국 2014.09.29 13: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임도여행을 좋아하는데 님의 말씀처럼 차단기가 설치된 곳이 차츰 늘어나서 이제 순수한 임도는 거의 들어갈 수 없지 않나 생각합니다.
      산을 보호한다는 차원에서 보면 반대 할 이유도 없고 환영 할 일이지요.
      이 곳도 전에는 마음 놓고 통과하던 곳인데 한쪽 끝은 열려 있고 반대쪽은 잠겨 있어서 어쩔 수 없이 되돌아 나왔습니다.
      차단기가 있어도 자전거나 오토바이는 통과 할 수 있다는 것이 약이 오르기는 하지만요.
      이렇게라도 들어 갈 수 있어서 다행이라 생각하면 마음이 편하지요.
      고맙습니다.

  2. ISLAND1969 2014.09.29 15: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랄까 공기가 참 시원했었겠다라는 생각이 드네요~
    차가운 기분....
    개인적으로 이런곳 한번 댕겨오면 한주가 개운하더라구요 ㅎㅎㅎ

    요근래 별궤적좀 담으려 해봤지만 실패만 연속입니다.
    사전에 공부도 좀하고 덤벼야 하는데 대충 생각하고 갔다가;;;;;
    어제도 십분전후로 세개 돌렸더니 카메라가 저장하느라 먹통이 되서 거의 한시간가량 바보같이 있었습니다 ㅎㅎ

    헌국님 생각이 좀 났습니다 ㅎ

    그리고 제 블로그에 옥정호 붕어섬사진 어제 담은거 올려놨습니다.
    참고하세요~~~~

    • 하헌국 2014.10.07 14: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임도여행이 한적해서 좋기는 한데 이제 곳곳에 차단기가 설치되어 갈만한 곳이 별로 없네요.
      그래도 좋은 방향으로 가기위한 조치라 생각하니 마음은 가볍습니다.
      별궤적사진이 필카시절에는 현장에서 찍은 사진을 확인 할 수 없어서 적정노출에 대해서 많은 노하우가 필요했지만 요즈음은 찍은 즉시 확인해서 노출을 조정할 수 있으니 한결 수월해 졌지요.
      시도하기가 힘들지 한번 해 보면 할 만 합니다.
      저는 장시간 노출보다는 별이 많이 나올 수 있도록 조리개도 많이 열고, 30초 이내의 노출로 연사를 해서 합성하는 것을 선호합니다.
      쉽게 가로1920픽셀의 jpg로 찍구요.
      사진 합성은 공개?프로그램인 startrails를 이용하고 있습니다.
      또는 이렇게 촬영한 사진으로 gif로 동화상을 만들기도 하구요.
      제 생각으로는 적정노출은 별의 색이 보이면 되지 않을까 하는데 그러면 주변 경치가 너무 밝게 나오더군요.
      사실 별의 색이 나오게 하는 것이 쉽지는 않더군요.
      별 보실 기회가 있으시면 장시간 노출도 좋지만 한번 시도해 보십시오.
      실패할 확율은 장시간 노출에 비하여 월등히 적겠지요.
      좋은 하루 되시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