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발산동 저녁노을/20140909

 

한여름이 지나고 가을이 가까워 지면서 날씨가 좋아지고 있다.

저녁 때가 되면 붉게 타는 저녁노을을 볼 수 있을까 해서 자주 서쪽하늘을 살펴 보지만 좀처럼 기회가 오지 않는다.

오늘도 혹시나 하는 생각으로 해질 무렵을 맞았지만 한 낮의 산뜻한 하늘에 비하면 저녁노을이 좋은 상황은 아니다.

그렇지만 이 보다 못한 날이 대부분이고 시간적인 여유가 있어서 옥상에 올라갔다. 

 

 

 

 

 

 

 

 

 

 

대기가 투명하여 옥상에서 보이는 스카이라인의 가장 움푹한 부분으로 인천의 계양산이 극적으로 보인다.

젖무덤을 닮은 계양산은 발산동에서 어렵지 않게 볼 수 있었지만 마곡수명산파크 아파트단지가 들어서면서 부터는 상황은 달라졌다.

이제 올여름에는 마곡수명산파크 14, 15단지까지 입주가  시작되었으니 더욱 보기 어려운 산이 되고 말았다.

 

 

 

 

5년 전에 발산동 들판에서 본 계양산 일몰/20090913

우리집 옥상에서 계양산을 볼 수 있게 된 것은 재건축 덕분이였다.

그 전에는 집에서 5분 정도의 거리에 있는 들판에 나가면 계양산 부근으로 해지는 모습을 쉽게 볼 수 있었다.

마곡수명산파크 1, 2단지가 들어서며 들판의 일부분이 사라지기는 했지만 황금들판과 계양산을 보는데는 지장이 없었다.

 

 

 

 

오른쪽의 우장산과 왼쪽의 검덕산

 

 

 

[전에는]

20110718.....  http://hhk2001.tistory.com/646

20090913.....  http://hhk2001.tistory.com/2054

20090929.....  http://hhk2001.tistory.com/2660

20071108.....  http://hhk2001.tistory.com/3511

20070917.....  http://hhk2001.tistory.com/3560

'여기는요_2014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서울 수명산/20140913  (2) 2014.09.21
서울 수명산/20140913  (0) 2014.09.21
서울 발산동 저녁노을/20140909  (0) 2014.09.21
김포 석탄리 김포평야/20140909  (2) 2014.09.16
서울 발산동 저녁노을/20140907  (2) 2014.09.11
양평 두물머리/20140830  (3) 2014.09.08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