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수명산/20131204

 

겨울을 재촉하듯 비바람이 심하게 몰아친 이후로는 가을정취는 자취를 감추었다.

잎을 떨군 앙상한 나무 사이로는 그 동안 보이지 않던 것들도 훤히 들여다 보여 새로운 풍경을 이룬다.

 

 

 

 

 

 

 

 

 

 

 

 

 

 

 

 

 

 

 

 

 

 

 

 

 

 

 

 

 

 

 

 

 

 

 

 

 

 

 

 

 

 

 

 

 

 

낙엽이 쌓인 산책로는 푹신해서 감촉은 좋은데 좀 미끄러워 더욱 조심스럽다.

누가 무슨 이유로 쓸었는지는 모르지만 주요 산책로는 낙옆을 모두 쓸었다.

맨 땅이 나타나니 요즈음 내린 비로 질퍽한 곳도 있고 신발에 흙이 묻기도 한다.

낙엽을 그냥 두는 것이 좋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다.

한두가지 집히는 곳이 있기는 하지만 힘들여 쓸어낸 이유가 무엇인지 알 수가 없다.

 

 

 

 

 

 

 

 

 

 

공원의 북서쪽에 있는 이 까치집에는 현재 까치가 거주하고 있다.

기까운 곳에 두개가 더 있기는 하지만 거주 여부는 알 수가 없다.

 

 

 

전에도 여러번 블로그에서 언급한 중앙부의 까치집이다.

현재 까치가 거주하는지는 알 수 없다.

부근에 서너개가 더 있었는데 이제는 이것 만 남았다.

몇 년 전까지만 하더라도 낙엽이 져서 숲속이 휜히 들여다 보이는 겨울철에는 우리집에서도 잘 보이던 곳이였다.

이제는 주변에 높은 집들이 들어서서 일부러 공원에 와야 볼 수 있게 되었다.

부근을 조사해 보니 까치집은 모두 6개가 남아 있다. 

 

 

 

 

 

 

 

 

 

 

 

 

 

 

 

꽃향유

 

 

 

이 녀석들은 아직도 쌩쌩하다.

 

 

 

 

 

 

 

 

[전에는.....]

20131119.....  http://hhk2001.tistory.com/4172

20131111.....  http://hhk2001.tistory.com/4163

20131017.....  http://hhk2001.tistory.com/4136

20131003.....  http://hhk2001.tistory.com/4130

20130921.....  http://hhk2001.tistory.com/4108

20130905.....  http://hhk2001.tistory.com/4090

20130817.....  http://hhk2001.tistory.com/4070

20130807.....  http://hhk2001.tistory.com/4064

20130715.....  http://hhk2001.tistory.com/4046

20130703.....  http://hhk2001.tistory.com/4039

20130616.....  http://hhk2001.tistory.com/4032

20130602.....  http://hhk2001.tistory.com/4020

20130525.....  http://hhk2001.tistory.com/4015

20130515.....  http://hhk2001.tistory.com/4006

20130502.....  http://hhk2001.tistory.com/3998

20130409.....  http://hhk2001.tistory.com/3967

20130331.....  http://hhk2001.tistory.com/3954

20120428.....  http://hhk2001.tistory.com/120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서구 발산1동 |
도움말 Daum 지도

'여기는요_2013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안산 시화호기념공원/20131207  (0) 2013.12.13
서울 수명산/20131211  (2) 2013.12.11
서울 수명산/20131204  (2) 2013.12.08
양평 두물머리/20131202  (6) 2013.12.04
남양주 수종사/20131202  (2) 2013.12.04
파주 장단콩축제/20131123  (12) 2013.11.26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ISLAND1969 2013.12.10 15: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을 국화는 생명력이 참 강한듯 합니다.
    주변에도 삭막한 분위기를 어느정도 이쁘게 보여줍니다~~
    가을의 느낌도 정말 막바지인데다 겨울이 와있어서 그런지 분위기가 참묘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어제 회식후 늦은밤 도심의 거리를 걷는데 정말 추웠다는 ㅎㅎㅎ
    손시려서 사진찍는것은 포기하고 겨울의 밤을 느끼려 걸어봤는데 나름 괜찮더라구요

    서울 날씨 어떤가요?
    전주는 쨍쨍 합니다.....

  2. 하헌국 2013.12.12 18: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년 내내 햇빛이 들지 않을 구석진 화단에 있는데 생각보다 싱싱하네요.
    동백꽃도 그 옆에 있구요.
    이제 눈 덮힐 일 만 남았습니다.

    오늘은 눈도 오고 무척 추운 겨울 날씨네요.
    건강하시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