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동집(가을 꽃밭-3)/20211030-20211031

 

  20211030

 

두메부추는 씨앗이 잘 여물고 있다.

 

 

꽃밭에 잡초를 뽑던지 농약이라도 주려면 통로가 필요해서 배수로로 구획을 하였지만 서리가 내리기 전까지만 해도 화초가 무성해서 발 디딜 틈이 마땅치 않았다. 특히 메리골드는 가지를 많아 뻗어서 주변의 다른 화초가 자라지 못할 정도이다. 친구 신ㅇ순이 꽈리를 키우고 싶다기에 신경을 썼건만 메리골드에 파묻혀서 볼품이 없어서 분양하기 민망하여 포기하였다. 내년에 봄세.... 

이제까지는 화초를 이식하거나 꽃이 진 꽃대나 정리하였는데, 서리가 내린 후에는 백일홍과 메리골드가 시들어서 꽃씨를 받을 것을 제외하고는 모두 제거하여 꽃밭이 썰렁하다. 아내 혼자서 성북동집에 머물며 연일 고생하고 있다.

 

 

담쟁이넝쿨도 단풍이 들었다.

 

 

 

 

 

 

 

 

 

 

 

 

 

 

메리골드

대부분은 서리가 내리며 시들었지만 건물 바로 아래는 찬바람을 막아주어서 인지 살아남아 있다. 

 

 

나도샤프란

 

 

카네이션이 계절에 관계없이 줄기차게 꽃이 핀다.

 

 

꽃등에

요즈음은 벌과 나비보다 많이 모여든다. 파리목이라는데 파리와 어떻게 구별되는지 궁금하다.

 

 

 

 

 

 

 

 

 

 

 

꽃잎 색이 완전히 바래지 않은 백일홍이 더러 남아 있다.

 

 

 

 

 

 

 

 

 

 

 

 

 

 

 

 

 

풍선넝쿨 

올해는 별채 벽체에도, 돌담장 위에도, 대문 앞 아치에도 풍성하게 자랐다. 

 

 

해가 지고....

 

 

 

  20211031

 

올해는 서리가 일찍 내리는 바람에 꽃밭에 가을 정취에 어울리는 허수아비(윌슨)를 세우지도 못하였다. 작년 이맘때에 비하니 썰렁하다.

  작년에는(20201024)....  https://hhk2001.tistory.com/6412

 

 

 

 

 

 

 

 

 

 

 

 

 

 

 

 

 

 

 

 

 

 

 

 

가을에 영그는 꽃씨 중에 가장 기대가 되는 것이 두메부추다. 백일홍과 메리골드 등의 대부분은 씨앗이 영글기 전에 서리가 내려서 씨앗이 여물 틈이 없이 사그라졌다. 

 

 

 

 

 

2박3일 동안 겨울맞이 준비를 하려고 성북동에 왔는데 두어 번 더 내려와야 마무리가 되지 않을까? 다행스럽게도 온실을 만들지 않기로 하여 일을 많이 줄이기는 하였지만 할 일은 많은데 일 할 시간이 부족하다. 보름 후를 기약하며 저녁 때 서울로 출발하였다.

 

 

 

■ 20211029 (성북동 : 2박3일 : 혼자 와서 둘이 지냄 : 359km) -강서면허시험장-남부순환--서부간선-서해안고속-목감ic-42-양촌ic-39-안중-313현덕로-강변로-길음교차로-43-평택대교-아산-1-유천교차로-23차령로-일월휴게소-월송교차로-32금백로-마티터널-반포교차로-1금백로-박정자삼거리-삽재교차로-1백운로-중세동-세동로188번길-진티고개-성북동+두더지 퇴치기 이설+본채 채양 그늘막 철거+WS옴+젊은이 밭 정리(1029)- -선풍기 넣고 난로 꺼내기+란타나 화분갈이+배롱나무 전지작업+천인국 이식+텃밭 배수로 정비+토마토 지지대 철거+젊은이 밭 정리+별 사진(1030)- -온도조절기 센서 설치 및 가동 시작+다락방 창문 보온+본채 큰방 창문 보온+싱크대 하부 발열전구 설치+본채 데크 발열전구 설치+월동용 화분을 서울집으로 옮김-진치고개-중세동-중세교차로-1-박정자삼거리-반포교차로-32-월송교차로-23-차령휴게소(낮잠)- 차령-차령고개로(구길)-행정삼거리-1-43-평택대교-길음교차로-강변로-안중-39-양촌ic-42-목감ic-서해안고속-서부간선-구로ic-남부순환-강서면허시험장(1031)-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