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절령 2

여기는요_2007년 2007. 8. 10. 23:34

상동/20070804

평상에서 딩굴거리는 할머니는 예전 대한중석이 있었을 때의 활발했던 모습을 이야기해 주시는데,

빈집이 훨씬 많아도 닥지닥지한 모습이 그때를 짐작을 할 수는 있을 것 같다.










'여기는요_2007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북부해수욕장  (2) 2007.08.31
물한계곡 1  (2) 2007.08.31
쌍무지개  (2) 2007.08.12
발산동  (0) 2007.08.11
화절령 2  (2) 2007.08.10
화절령 1  (1) 2007.08.10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침이슬 2007.08.25 19: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감이 가면서도 속이 쨘한 풍경입니다.<br />지금도 사람이 살고 있는듯 보이네요.<br />옛날처럼 호시절을 다시 만날수 있을지요?

  2. 하헌국 2007.08.30 10: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창문에 커텐이 있고 화분이 있는 집은요.<br />혹시 대한중석이 대구에 있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