벽골제 1

여기는요_2006년 2008. 3. 5. 14:35


20060909/김제시 부량면 벽골제



20060909/벽골제 장생거

삼국사기에 서기 330년에 축조되었다고 하네요.

직접 보니까 수문의 구조와 여는 방법이 이해가 되는군요.

그런데 큼직한 저수지는 간데 없고 수로 한토막만 남았네요.



20060909/지평선

우리나라에서 지평선을 볼 수 있는곳을 소개한 경향신문(20060906) 기사를 보고 김제에 간 길에 이곳 부량면사무소 부근을 찾았습니다.

마침 비가 가끔 부리는 흐린 날이라서 확실히는 보지 못했습니다만...

사진을 실제 경치와 비교하면서 신문에 난 사진 찍은 장소를 찾아냈습니다.



20060906/지평선

출처 : 경향신문(20060906)

기사 내용에 자전거 타고 가는 모습이 소개 되어있더군요.

흰옷 입고 자전거 타고 아침나절 일하러 갔었는데....



20060909/지평선

삼일 만에 일 마치고 돌아오나??

옷도 갈아 입고....

들판이 정말 넓은가 보네.....

(경향신문에 난 사진에는 자전거가 가는 모습이였는데, 지평선 사진을 찍다 보니 자전거 타고 오는 분이 있어 일부러 찍었습니다)

'여기는요_2006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상원사  (0) 2008.03.05
설악동  (0) 2008.03.05
벽골제 1  (0) 2008.03.05
품걸리  (0) 2008.03.05
탄상현임도 2  (0) 2008.03.05
탄상현임도 1  (0) 2008.03.05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