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61021

홍천거쳐서 백두산휴게소 직전에서 좌회전하여

홍천고개 오르다가 오른족으로 임도가 있길래 들어갔습니다.

초임은 그런대로 길이 좋았는데....





20061021

자작나무도 있고...



20061021

누가 심은것 같지도 않은 은행나무도있고....

올가을 은행 몇개 먹으려다 옻올라서 고생한 끝이라

엄청 많은 은행을 아내 혼자서 주었습니다.



20061021

호젓한 산길이라 하기에는 너무나 적막하고....




20061021

차 안에서 본 임도

이제 임도는 길이라기 보다는 길이 있던 흔적으로 바뀌고....

차가 쉬면 다시 움직일 수 없을것 같은 느낌이....

조금만 더 가면 끝이 나올 것 같아서 돌아 가기도 그렇고....

'여기는요_2006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운리 1  (0) 2008.03.06
원동임도 2  (0) 2008.03.06
원동임도 1  (0) 2008.03.06
품걸리임도  (0) 2008.03.05
한계령  (0) 2008.03.05
청초호  (0) 2008.03.05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