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승달과 쌍둥이

모기도 없고 덥지도 않아서 별보기 좋은 날씨다.

일부러 별을 보러가지는 못했지만 옥상에 올라갔다.

엷은 구름이 끼기는 했어도큰곰자리와 목동자리의 아크투르스와 처녀자리의 스피카와 까마귀자리로 이어지는 [봄철의 대곡선]도 보인다.

400D/f17mm/F2.8/2초/ISO100/AV:조리개우선/AWB모드/E-0.7/20110605.20:40/발산동

달에서 2시방향으로는 쌍둥이자리의 별이 보인다.

가깝게 보이는 별은 폴럭스이고 멀리 보이는 별은카스토르이다.



400D/f17mm/F9/30초*118매 합성=65분/ISO100/수동/AWB모드/20110605.21:25/발산동

달에서 11시방향의 긴궤적은 사자자리의 레글루스이고, 사진의 오른쪽 아래는 마차부자리의 카펠라의 궤적이다.

'별이 있는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추석은 지났지만  (0) 2011.09.14
초승달과 사자  (0) 2011.07.05
초승달과 쌍둥이  (0) 2011.06.06
아산 선인교 일몰  (1) 2011.03.16
달과 목성  (0) 2011.03.07
2011년 새해 일출  (0) 2011.01.01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