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성북동/20191001

 

일찍 일어난 아내는 이미 꽃밭에서 일을 하고 있지만 나는 성북동에 내려온 어제보다는 느긋한 아침이다.

모레 태풍이 올라오리라는 일기예보 때문인지 하늘에는 구름이 끼었다.

꽃밭을 가꾸는 일을 아내가 전담하다시피 하니 바쁠 것은 없지만 그냥 놀 수도 없다.

이번 성북동에 내려온 것은 겨울철에 시작할 테크 및 주방 보수공사와 접지공사를 위한 기초조사와 공사를 구상하기 위해서이다.

그런데 이런저런 생각에 머리만 복잡할 뿐 어디부터 손을 대야할지 엄두가 나지 않는다.

어쩌다 보니 아내를 잠깐 도와준다고 시작한 꽃밭 일을 하고 있는 내 자신을 발견하게 되었다.

목화에 지지대를 보완하고 주변 화초를 정리하고 손을 떼었지만 하려고 했던 일에는 손도 대지 못하고 하루를 보냈다.

오늘은 블로그 작업이나 하며 푹 쉬고 싶다. 

 

 

백일홍과 미국쑥부쟁이

 

 

 

구절초 꽃

 

 

 

참취 꽃

 

 

 

자료를 찾아보니 참취는 1~1.5m 정도 자란다는데 2m를 훌쩍 넘게 자랐다.

 

 

 

 

 

 

 

 

 

 

 

 

 

 

 

달래

작년 10월 중순에 서울식물원에서 심고  버린 이름을 알 수 없는 묘목을 추려 와서 성북동 꽃밭에 심었다(https://hhk2001.tistory.com/5759). 

워낙 부실한데다가 일주일이 지난 후에 심어서인지 많이 죽기는 하였지만 부실한 상태로 지금까지 버티어 왔다.

이름을 알 수 없어서 궁금하였는데 서울에 올라가 있는 동안에 꽃이 세 송이 피었다.

거의 지는 상태이지만 스마트폰으로 '다음의 꽃 이름 찾기'에서 알아보니 '달래'란다.

 

 

 

 

 

 

 

란타나

 

 

 

어제는 바짝 말라서 축 처져 있던 대문 밖에 내놓은 김장배추가 물을 듬뿍 주었더니 하루 사이에 되살아나기는 하였다.

절반은 벌레가 먹었으니 절반은 먹을 수 있으려나?

대문 밖이 햇살이 좋아서 내 놓았을 뿐인데, 가까이에 누님네 배추밭이 있다 보니 농약하고 비료 줄 때마다 신경을 쓰시나 보다.

이번에 상경할 때에는 꽃밭에도 자리가 있으니 들여놓아야 하겠다.

 

 

 

 

 

 

 

목화가 한 달 전까지는 부실하던 것이 부쩍 자라났는데 사전에 지지대를 설치하기는 하였지만 태풍피해를 보았다.

지지대를 보강하고 주변의 화초도 정리하였다.

 

 

 

방울토마토가 제법 많이 열렸다.

 

 

 

산부추

 

 

 

 

 

 

 

 

 

 

 

어제 밤에 WS가 포도, 총각김치, 감자 등 식품을 가지고 성북동집에 다녀갔다.

우리가 성북동집에 오기만하면 보급품 조달하듯 다녀가곤 한다.

 

 

 

호박잎 찜.

호박이 넝쿨식물이라 원치 않는 곳으로 뻗은 줄기는 어쩔 수 없이 잘라내야만 한다.

호박잎 찜은 짭조름하게 끓인 된장찌개에 찍어 먹어야 제맛이라 오랜만에 제대로 맛보았다.

 

 

 

간식으로 커피 한 잔꽃밭에서 딴 방울토마토를 먹었다.

 

 

 

2년차 성북동집에 들락이면서 택배는 몇 번 받아 보았지만 귀촌하여 상주하는 것이 아니다 보니 우편물을 받기는 오늘이 처음이다.

8월인가? 전기요금 고지서를 스마트폰으로 받았는데 TV수신료가 포함되어 있다.

성북동집에는 TV가 없기에 전화로 연락하여 정정한 후에 설문조사에 응한 적이 있었다.

쓰레기봉투를 받았는데 기분이 좋다. 

그리고 어제 3년마다 한다는 누전검사를 받았는데 결과는 적합으로 나왔다.

이와 무관하게 접지공사를 하려고 접지봉과 접지선을 구입해 놓았는데 모기가 사라지면 작업을 할 예정이다.

 

 

 

대문 밖과 꽃밭에 몇 포기 심은 팥도 익은 것은 수확을 하였다.

이 팥은 몇 년 전 겨울에 두물머리에서 따와서 해마다 심고 있는 것이다. 

 

 

 

수확한 팥을 넣고 밥을 지었다.

오이지는 홍사모 회장님이 보내 주신 것인데 올 들어서 두 번째이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전광역시 유성구 성북동 |
도움말 Daum 지도

'여기는요_2019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대전 성북동/20191005  (0) 2019.10.08
대전 성북동/20191004  (0) 2019.10.06
대전 성북동/20191001  (2) 2019.10.01
대전 성북동(초가을 꽃밭-2)/20190930  (2) 2019.09.30
대전 성북동(초가을 꽃밭-1)/20190930  (0) 2019.09.30
애호박 요리/20190905  (2) 2019.09.24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선경 2019.10.02 21: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찬은 누구를 위해 차려놓으셨나?
    내가 좋아하는 꽃들이 지천인데,한번 간다간다하고 이러고있네~.

    • 하헌국 2019.10.08 09: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러게요.
      지난 주 잘 쉬었는데 한동안은 휴일근무 예정이오.
      다음에 내려가면 연락드리지요.
      꼭 다녀가시라기 보다 내가 머무는 동안 시간 여유가 있으시면 놀러 오시라는 거구요.
      이제 제법 쌀쌀하네요.
      건강 잘 챙기시구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