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성북동/20190402


저녁때 전화를 받았더니 임ㅇ순이라며 '어디여?' 하기에 포항에 출장 나왔다고 대답하는 것으로 통화가 시작되었다.

대전에 사는 고교 동창 세 명이 백운봉과 금수봉을 등산하고 하산하는 길에 성북동을 지나며 전화를 한 것이었다.

'니들 집이 어디냐?' 하기에 현재 위치를 물어보니 부근에 와 있다.

주변 상황과 위치를 알려주며 집 사진을 찍어서 보내보라고 하였다.

보내온 사진을 보니 제대로 찾아갔다.

보내준 사진을 보니 수선화가 피어있고, 화단에 파릇파릇한 것들이 보인다.

시간에 내가 집에는 없었지만 성북동 집으로 나를 찾아준 첫 번째로 기억하고 싶다.

한 시간 반 전에 아내는 성북동에 가겠다고 강남고속버스터미널에서 연락을 해왔었다.

커피라도 한 잔 같이 마셨어야 하는데 하는 아쉬움이 남는다.

꽃이 피고 마당이 더욱 풍성해지면 다시 만날 기회가 있겠지....

임ㅇ순, 이ㅇ선, 손ㅇ회....

고맙네.

 

 

임ㅇ순이 메세지로 보내준 사진.....

 

 

 

임ㅇ순 메세지.....

 

 

 

손ㅇ회 메시지.....

 

 

 

 스마트폰으로 작성하려니 사진을 올릴 수 없어서 글은 스마트폰으로, 사진은 포항 숙소에 있는 PC로 어렵게 포스팅하였다.

'일상_2019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결혼 40주년/20190415  (2) 2019.05.07
퍼스널컴퓨터 고장/20190413  (4) 2019.04.22
대전 성북동/20190402  (2) 2019.04.04
Jun/20190319  (0) 2019.04.01
티스토리 구 에디터 사용하기/20190330  (2) 2019.03.30
서울 수명산의 까치집(6차 조사)/20190324  (2) 2019.03.24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영도나그네 2019.04.11 18: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햐!
    이제는 대전집이 유명세를 타는것
    같습니다..
    근처에 오는 친구들이 아마도 앞으로는
    자주 찾아올것 같기도 하구요..
    정말 아름답고 훈훈한 풍경을 보는것
    같습니다..
    잘보고 갑니다..

    • 하헌국 2019.04.16 21: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러게요.
      좋은 일이지요.
      고향동네다 보니 어렴풋이라도 아는 친구들이 있습니다.
      이번 방문한 일행 중에도 동네분들과 이야기를 해 본 친구가 있구요.
      고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