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 양평 두물머리/20160204

 

  모처럼 평일 아침나절에 아내와 두물머리로 향하였다. 출근시간이 지났는데도 강북강변도로로 서울을 빠져 나가는데 한 시간 반 정도 걸렸다. 이렇게 밀릴 줄 알았다면 좀 더 일찍 나설 걸 하는 생각이 든다. 양수리에 도착하니 벌써 점심시간이다. 돌아다니다 먹느니 먹고 돌아다니자며 점심밥부터 먹었다. 집에서 나설 때에는 세미원 온실이나 들어갈까 하고 왔는데 점심을 먹고 나니 그리 춥지도 않아서 느티나무에 다녀 온 다음에 세미원에 들어갈지를 결정하기로 하였다. 신양수대교 밑에 있는 주차장에 주차하고 바로 옆에 있는 다육이 온실로 들어갔다. 젊은 부부가 어머님과 같이 일을 하는데 다른 관람객은 보이지 않는 한가한 시간이다. 우리끼리 둘러보았다면 횡 하니 돌아 나왔겠지만 자세한 설명을 해 주신다. 집에도 다육이가 몇 개 있지만 잎이 따서 분을 늘인 것이니 그리 다양하지는 않고 이름이 무엇인지도 모르는데 여기 와서 보니 종류도 많고 귀한 것들도 많다고 한다. 작년 여름에 들렸었다고 하니 음악회 하던 날 뵌 것 같다고 한다. 기억력이 대단하다.     

 

 

 

 

 

 

 

 

 

 

 

 

 

 

 

 

 

 

 

 

다육이 온실을 나와서 느티나무 쪽으로 향하였다. 기온이 올랐다고는 해도 몇 일전의 추위 때문인지 팔당호는 꽁꽁 얼어있다. 생각보다 바람이 차다.

 

 

 

 

 

 

 

 

 

 

 

 

 

 

 

 

 

 

 

 

회오리바람이 불기도하고.....

 

 

 

 

 

 

 

 

 

 

 

 

 

 

 

 

 

 

 

 

얼음이 얼지 않은 곳에는.....

 

 

 

 

 

 

 

조형물의 타일이 떨어지고.....

 

 

 

 

 

 

 

 

 

 

 

 

 

 

 

 

 

 

 

 

 

 

 

 

 

 

 

 

 

 

 

 

 

 

 

 

 

 

 

 

 

 

 

 

 

 

 

 

 

 

 

 

 

 

 

 

 

 

 

 

 

 

 

 

 

 

 

 

 

 

 

 

 

 

 

느티나무 주변에 관람객이 보이지 않는 순간도 있다.

 

 

 

 

 

 

 

 

 

 

 

 

 

 

 

 

 

 

 

 

 

 

 

 

 

 

 

 

 

 

 

 

 

0204 (양평 두물머리 : 둘이서 : 131km) -발산ic-강북강변-6-늘내리 구길-양수대교-두물머리(느티나무/되돌아서)-양수대교-조안ic-다산로(능내리 구길)-6-강북강변-양화대교-공항대로-발산역-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양평군 양서면 |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6.02.14 16: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하헌국 2016.02.14 17: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세미원에 들어가지 않았는데도 그러네요.
      겨울철이라 팔당호가 얼어서 또 다른 멋이 있구요.
      특히 느티나무는 제가 70년대 말에 본게 처음이였으니 35년은 넘었네요.
      워낙 거목이라 별로 달라질게 없어 보이지만 35년이란 세월이 짧지만은 않은지
      사진을 비교해 보면 요즈음은 한결 늙은 티가 납니다.
      이 느티나무만으로 포스팅을 하려니 앞뒤를 맟추기가 어려워서 포기했습니다.
      다른 분들이 보면 화각 차이도 없는 고만고만한 사진이 쭈욱 나열되어 있어서 식상하시겠지만요.
      그냥 기록이라 생각하고 포스팅했습니다.

      한옥마을이 딱이신데 아쉽습니다.

  2. 영도나그네 2016.02.18 17: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처럼 두분이 두불머리에서 행복한 시간을 가지셨네요..
    이곳의 명물 느티나무는 아직도 앙상한 모습으로 이곳을 지키고 있구요..
    행복하고 즐거운 두물머리 데이트시간을 보내신것 같구요..
    덕분에 잘보고 갑니다..

    행복한 시간 잘 보내시기 바람ㄴ서...

    • 하헌국 2016.02.20 15: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리 되었습니다.
      오래된 나무는 늘 같을 것이라는 생각과 달리 이 또한 생명체이니
      세월이 흐를수록 초라해 지네요.
      제 고향에도 둥구나무거리라고 부르던 곳에 어려서는
      느티나무 고목 20여 그루가 있었는데 이제는 몇그루 남지 않았습니다.
      세월 앞에 장사가 없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