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기월식

별이 있는 풍경 2011. 12. 12. 14:57

개기월식/20111210

어제와 오늘의 최저기온이 영하6도이며 찬바람이 불 것이라는 일기예보에 월식을 볼 엄두를 내지 못하고 있었다.

오늘은 하루 종일어떤 일에 매달렸는데 저녁까지도 그 일이 끝나지 않았다.

온종일 바짝 긴장한 탓인지 막상 밤이 되어서 월식이 시작될 시간인데도 무덤덤하다.

그런데 딸이 월식을 촬영해 보겠다고 준비를 한다.

별사진 촬영은 언제나 내가 주체가 되었는데 이번에는 한발 물러나는 형편이 되었다.

전원과 릴리즈를 연결하고 수동으로 무한대 촛점을 맟추는 방법과촛점 확인하는 방법, 노출에 관한 것을 대충 알려 주었다.

장비를 챙겨서 옥상으로 올라간 딸이 얼마 지나지 않았는데 되돌아 왔다.

카메라를 설치하고 노출과 촛점을 맞추는 도중에 달이 구름 속으로 사라졌단다.

다행히 날이 별로 춥지 않으니 다음번 옥상에 올라 갈 때 나와 보란다.

구름이 걷히는 기미가 보이자 다시 옥상으로 올라간 딸을 뒤쫒아 가 보았다.

월식으로 달이 가리워 지기는 하였어도, 서울 하늘에서 이처럼 별이 잘 보이는 날도 드물지 않을까 생각된다.

목성도 보이고,오리온과 큰개와 작은개로 이루어진 겨울철삼각형도 보이고,마차부와 쌍둥이도 보인다.

내가 도착하였을 때에는 이미 부분월식은 지나고 개기월식이 한창 진행중이다.

카메라를 본김에 안경을 썻다 벗었다 하면서 어렵게 직접 촛점을 맞추어서 몇장 찍어 보았다. 연사촬영도 해보고......

이제는눈이 시원치 않아서 촛점 맟추는 것이 노동처럼 생각된다.

DSLR카메라라가 한대 뿐이어서광각으로 찍을 만 한 사진들은 포기하고, 월식을쌍안경으로 보니 맨눈으로 보는 것과는 또 다른 맛이다.

우리 식구들 뿐만 아니라 여기저기서 달을 보는 모습이 눈에 띈다.

월식의 전과정을 보기에는 시간도 길고 추워서 일단 집으로 들어왔다.

그 후 개기월식 이후의 부분월식 과정을 촬영하려고 딸이 다시 옥상으로 갈 때에는 따라가지 않았다.

개기월식/400D/Nikkor80~200mm/200mm/F5.6/0.8초/ISO100/수동/AWB/크롭/20111210.23:42/발산동



[출처]한국천문연구원 보도자료


부분월식/400D/Nikkor80~200mm/F5.6/0.5초/ISO100/수동/AWB/크롭/20111210.22:49/발산동


부분월식/400D/Nikkor80~200mm/F5.6/1초/ISO100/수동/AWB/크롭/20111210.22:49/발산동


부분월식/400D/Nikkor80~200mm/F5.6/2초/ISO100/수동/AWB/크롭/20111210.22:50/발산동


부분월식/400D/Nikkor80~200mm/F5.6/4초/ISO100/수동/AWB/크롭/20111210.23:01/발산동


부분월식/400D/Nikkor80~200mm/F5.6/2초/ISO100/수동/AWB/크롭/20111210.23:02/발산동


부분월식/400D/Nikkor80~200mm/F5.6/2초/ISO100/수동/AWB/크롭/20111210.23:04/발산동


개기월식/400D/Nikkor80~200mm/f200mm/F5.6/1초/ISO100/수동/AWB/크롭/20111210.23:13/발산동


개기월식 최대/400D/Nikkor80~200mm/f200mm/F5.6/1초/ISO100/수동/AWB/크롭/20111210.23:32/발산동

개기월식 최대점에서도 달의 하부가 밝은 이유는 지구 그림자의 중심보다 아랫쪽을 통과하기 때문이다.

달의 3시방향 별은 Tau(황소자리)-HIP23497(등급 4.60)이다.


개기월식/400D/Nikkor80~200mm/f200mm/F5.6/1초/ISO100/수동/AWB/크롭/20111210.23:36/발산동


개기월식/400D/Nikkor80~200mm/f200mm/F5.6/0.8초/ISO100/수동/AWB/크롭/20111210.23:40/발산동


개기월식/400D/Nikkor80~200mm/f200mm/F5.6/1초/ISO100/수동/AWB/크롭/20111210.23:46/발산동



월식 종료 후/400D/Nikkor80~200mm/f200mm/F5.6/ 1/5초/ISO100/수동/AWB/크롭/20111211.02:42/발산동

이번 개기월식 사진은 딸의 주도로 촬영하였다.

이를 계기로 별사진에 관심을 갖아 주었으면 좋겠다.

'별이 있는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달과 금성과 목성  (0) 2012.02.28
달과 금성과 목성  (0) 2012.02.27
개기월식  (0) 2011.12.12
충주 손동리  (1) 2011.09.29
추석은 지났지만  (0) 2011.09.14
초승달과 사자  (0) 2011.07.05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