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과 금성과 목성/20120226

아침에는 잔뜩 찌푸리던 날씨가 맑아지며 다시 기온은 내려갔다.

초저녁의 서쪽하늘에는 금성 위에 달이, 그 위에 목성이 반짝인다.

다음달 25~27일 사이에 행성접근 현상이 있으리라는 보도자료도 있지만, 그날날씨가 나쁘면볼 수 없다는 것이 별보기의 특징이다.

그러므로 별보기야 말로미루지 말고 볼 수 있을 때 보아야 한다.

400D/f17mm/F11/30초*175매 합성=86분12초/ISO100/수동/AWB모드/20120226.20:48/발산동

아래서부터 금성-달-목성

옥상이라서인지 바람도 제법 분다.

여기서 연속촬영한 것으로는 오늘이 가장 오랫동안 촬영하지 않았나 생각된다.

목성이 질 때까지 기다리려야연사가 완성 되겠지만,옥상에 올라온지 2시간이 지나니 지루한 생각이 든다.

바람을 피해서 계단실에 들어와 있기도 하고, 스마트폰으로 뉴스도 보고, 운동 삼아서 옥상을 걷기도하고, 별을 찾아 보기도하고.....


400D/f17mm/F2.8/2.5초/ISO100/수동/AWB모드/20120226.20:25/발산동


400D/f17mm/F2.8/2초/ISO100/수동/AWB모드/20120226.20:25/발산동



겨울철 삼각형과 오리온

400D/f17mm/F2.8/2초/ISO200/수동/AWB모드/20120226.22:28/발산동

시리우스(큰개자리), 프로키온(작은개자리), 폴룩스(쌍둥이자리), 카펠라(마차부), 일데바린(황소자리), 리겔(오리온자리)로 이어지는 육각형도 보인다.

'별이 있는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태양촬영 테스트  (0) 2012.03.13
달과 금성과 목성  (0) 2012.02.28
달과 금성과 목성  (0) 2012.02.27
개기월식  (0) 2011.12.12
충주 손동리  (1) 2011.09.29
추석은 지났지만  (0) 2011.09.14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