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산도여행(동촌마을 돌담길)/20210514

 

12. 동촌마을 돌담길

 

 

 

 

 

 

 

 

 

 

 

 

 

 

 

 

푹 쉬셔~

 

 

  돌담은 건물의 울타리에만 있는 것이 아니라 길옆에도 밭 둘레에도 있다. 이런 모습이 되기까지 얼마나 많은 분들이 고생했을까? 돌담의 두께로 보아 단순하게 경계를 표시하는 기능이라기보다는 밭이나 집터에서 나온 돌을 처리하는 방법으로 돌담을 쌓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든다.

 

 

 

 

 

  대문 부근에 있는 비파나무는 비파가 주렁주렁 열렸다. 벽체는 사라지고 지붕이 땅바닥에 닿아 있다. 그야말로 완전한 폐가이다.

 

 

 

 

 

 

 

 

텃밭에는 상추와 머위가.....

 

 

 

 

 

 

 

 

 

 

 

 

 

 

동촌마을 할머니나무

 

 

 

 

 

  동네 분들에게 인사를 건네면 잘 응해주신다. 관광지에 살면 외부인에게 자신들의 모습이 노출되어 불편하게 생각하기가 쉬워서 대문을 꼭꼭 걸어 잠그고, 외인 출입금지 표지를 붙여서 주민과 인사할 기회도 차단되고 마치 박물관처럼 변하는 것이 현실인데 청산도는 다르다는 느낌이 든다. 구경거리를 보고 단순한 체험을 하는 것 이상으로 그곳에 사는 분들과 접촉하는 것이 여행을 하는 의미가 크지 않을까?

 

 

 

 

 

 

 

 

 

 

 

 

 

 

 

 

 

 

 

 

 

 

 

 

 

 

 

 

 

 

 

 

 

 

 

 

 

 

 

 

 

 

 

  현재 거주하는 집인지 폐가인지를 구분하기는 어렵지 않다. 최소한 대문이 망가졌거나 지붕이 방치 되거나 마당에 잡초가 우거져 있으면 폐가라고 보면 되지 않을까?  

 

 

 

 

 

 

 

 

 

 

 

골함석이 삭아서....

 

 

 

 

 

 

 

 

음료수병 상자로 만든 환기창

 

 

 

 

 

색깔도 그렇고 통수구가 있는 것으로 보아 이 돌담은 최근에 쌓았나 보다. 

 

 

 

 

 

지붕의 재료가 다양하다.

 

 

 

 

 

  다랭이논이라도 이양기로 모내기를 하였다. 인근 논에서 이양기로 모내기를 하고 자투리 공간을 손으로 모내기를 하던데 기계로 작업하는데 어려움이 많겠다.

 

 

 

 

 

■ 20210513 (완도 청산도+해남 남창리 : 1박 2일 : 둘이서 : 660km) -성북동-방동저수지-서대전ic-호남고속지선-호남고속-북광산ic-북광산ic교-하남진곡산단로-운수ic-무안광주고속-동광산tg-서광산ic-연산교차로-49(광주외곽순환)-금천ic교차로-1-왕곡교차로-13-영암-성전육교-2-월산교차로-13-해남-완도대교-완도항-11:00발 여객선-청산도항(숙소 정하고)-청산도 서단(당락리 1002-3)-서편제 촬영지-봄의 왈츠 촬영지-화랑포공원(일주도로 입구/당락리 산99)-당락리-청산남로-청산도 남단(권덕리/읍리 158-16)-청산남로-범바위입구삼거리-범바위(주차장=읍리 산351)-범바위입구삼거리-장기미(공룡알해변/청계리 산18)-청산도항(저녁밥)-지리해변(일몰)+청산도항(1박)(0513)- -고인돌공원-청계리 돌담(커피/주차장=청계리 495-1, 399-1)-신풍리-청계리 다랑치길(청계리 723)-원동마을-중흥리-신풍리 구들장논(부흥리 633)-부흥리 돌담길(주차장=부흥리 128-2)-신풍리-다랑치길-상서마을 돌담길(주차장=상동리 287-1)-동촌리 돌담길+할머니 나무(주차장=동촌리 389-1)-청산도 동단(국화길해변공원 지나서 목섬/동촌리 산15)-진산리 일출전망대(신흥리 산114)-진산 갯돌해변(국산리 332-5)-청산도 북단(국산리 165-3)-단풍길-청산도항(점심밥)-15:00 여객선-완도항-13-완도대교-해남 남창리-해월루-북평초등학교-남창교차로-13-해남-월산교차로-2-성전육교-13-영암-왕곡교차로-1-금천ic교차로-49(광주외곽순환)-동화ic-장성교차로-1-정읍-쑥고개삼거리-1(전주 외곽)-강산사거리-1(논산)-계백사거리-부적교차로-연산-계룡-두마교차로-4-방동저수지-성북동(0514)-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