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연꽃마을/20170827

 

팔당댐 방류를 구경하고 능내리 연꽃마을로 가는 길에 옛 봉주르까지 가보기로 하였다.
근자에 이 부근의 불법영업에 대한 단속이 강화되어 어찌 변하고 있는지 궁금하기도 하던 참이었다.

막다른 길에서 나는 차를 돌려 나오고 가족들은 자전거 길이 되어버린 옛 철길을 걸어서 연꽃마을에서 합류하였다.

 

어제보다 구름이 많이 끼어서 가라앉은 기분이 들기는 하지만 햇살이 없어서 나들이하기에는 괜찮은 날씨이다.

연꽃마을은 이제까지 보아온 가꾸어 놓은 듯한 모습은 사라지고 길가의 풀을 깎은 것 이외에는 방치되어 있다.

연꽃은 철이 지나서 늦둥이 몇 송이 만 있고 연밭에도 다른 풀이 무성하다.

이런 모습이 보다 자연스러운 모습이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은근히 끌린다.

휴일인데도 한가하고 뚝방길의 상당부분은 풀이 무성하여 뱀이라도 나오지 않을까 하는 생각에 들어갈 엄두가 나지 않는다.

팔당호에는 이번 비로 떠내려 온 스티로폴 등의 부유물이 많이 보인다.


 

 

 

 

 

 

 

 

 

 

 

 

 

 

 

 

 

 

 

 

 

 

 

 

 

 

 

 

 

 

 

 

 

 

 

 

 

 

 

백로나 왜가리들이 스티로폴에 올라타서 물속을 노리는 모습을 쉽게 볼 수 있다.

 

 

 

 

 

 

 

 

 

 

 

 

 

 

 

 

 

 

 

 

 

 

 

 

 

 

 

데크는 방치되어 썩어가고 있어서 '출입금지' 표지가 붙었다.

 

 

 

 

 

 

 

 

 

 

 

 

 

 

 

 

 

 

 

 

 

 

 

 

 

 

 

 

 

 

 

 

 

 

 

연꽃마을에서도 나는 차를 되돌려 나오고 가족들은 걸어서 다산공원에서 만나기로하고 헤어졌다.

한참 되돌아 나오는데 요즈음 자주내린 비로 생긴 물웅덩이를 지날 수가 없어서 포기하고 되돌아 나온다는 전화가 왔다. 

 

 

 

[전에는]

20170101.....  http://hhk2001.tistory.com/5239

20160706.....  http://hhk2001.tistory.com/5084     http://hhk2001.tistory.com/5085

20150829.....  http://hhk2001.tistory.com/4857     http://hhk2001.tistory.com/4861

20150405.....  http://hhk2001.tistory.com/4755

20140719.....  http://hhk2001.tistory.com/4427

20140413.....  http://hhk2001.tistory.com/4332

20111224.....  http://hhk2001.tistory.com/363

20111201.....  http://hhk2001.tistory.com/409

20110820.....  http://hhk2001.tistory.com/615

20110521.....  http://hhk2001.tistory.com/786

20081220.....  http://hhk2001.tistory.com/2562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남양주시 조안면 능내리 | 연꽃마을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영도나그네 2017.09.13 12: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철지난 연꽃밭에는 연꽃은 지고없고
    잎파리들만 무성한 풍경을 만날수
    있었군요..
    그래도 이런 한적한 뚝방길을 걷는것
    만으로도 또다른 즐거움을 느낄것
    같습니다..
    잘보고 갑니다..

    • 하헌국 2017.09.18 22: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름이 어찌 지나가는지도 모르고 지내고 있습니다.
      모처럼 두물머리에 갔더니 연꽃은 진지 오래 되었더군요.
      마침 비가 많이 내린 직후라서 팔당호에 부유물들이 둥둥 떠있더군요.
      올해는 어쩐일인지 풀이 무성한 상태로 방치되어 있더군요.
      뱀이 나오까봐서 풀섶에 들어가지도 못하겠더군요.
      고맙습니다.

  2. 달빛 2017.09.14 21: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그동안 댓글이 올라가지 않아
    몇 번의 방문에 사진만 보고 갔었는데
    오늘은 댓글이 올라가는군요!
    이번에는 연꽃마을을 다녀오셨군요!
    가까이에 다산의 유적지가 있어
    함께 들러보셨으리라 믿습니다만,
    어인 일인지 연꽃은 없고 잎만 무성하군요!
    혹시 철이 지난 게 아닌가 싶기도 하고
    어쩌면 꽃 대신 뿌리를 먹는 연이 아닌가
    그런 생각도 드는군요!
    화천 서오지라는 곳에도 그런 연이 있거든요!
    아무튼 덕분에 구경 잘하고 갑니다!
    오랜만에 인사드리고 갑니다!
    가을을 맞아 더욱 더 건강하시고
    좋은 곳으로 여행 많이 다니시길 바라겠습니다!
    편안한 밤 되시고요!

    • 하헌국 2017.09.18 22: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랜만에 뵙겠습니다.
      석달정도 쉬신듯한데 많이 좋아지셨겠지요?
      제가 예전에 읽은 소설에 대해서 거기 나온 등장인물이 실제인물이 아니겠느냐는 등 집요하게 물고 늘어지는 분이 계셨습니다.
      정중히 제 생각을 언급했는데도 계속 댓글을 달더군요.
      은근히 신경 쓰이기에 댓글을 로그인해야 쓸 수 있도록 하였었습니다.
      제가 7월 17일 이후로 계속 업무차 돌아다니다 보니 여름이 어찌 지나갔는지도 모르고 지내고 있습니다.
      9월 들어서는 집에서 공휴일도 쉬지않고 하루종일 컴퓨터와 씨름하고 있습니다.
      블로그 관리도 해야하는데 전혀 손댈 틈이 없네요.
      아마도 10월 하순쯤 되면 해방이 되겠지요.
      님이 활동을 재개하신 것은 진작에 알고 있었기에 혹시나 해서 제 블로그의 댓글을 아무나 달수 있도록 바꾸었더니 곧바로 들어오셨네요.
      반갑습니다.
      한동안 좋은 경험하셨으리라 믿구요.
      건강 잘 챙기십시오.
      멋진 가을 되시기 바라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