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화도

계화도 쌀이 생산되는 들판, 하얀 눈이 쌓인 들판,

그래도 바다는 가까운가 보다 20051211



물 빠진 갯벌에는....



뭐 할까?



이 추위에도 갯벌에서는....



변산해수욕장

며칠전 호남지방의 폭설이 아직 남아 있는 해변, 바람불고 무척 추운 날씨지만 옛일 생각이 나는 해변입니다.

승용차 사고 첫 여름휴가로 남해바다에서 별 재미 못보고 올라오다 들럿었는데....
그 때는 끈이 3살이였는데 이제 녀석 면회가서 보는군요.

세월 참 빠릅니다 20051211



1988년 여름휴가....

바닷가에서 야영하는데 물이 넘쳐 들어오던 생각이 난다.
그리고 군인이 된 끈과 함께 다시 찾아 왔다




바람 불고, 춥고....
변산 격포에서 20051211

'여기는요_2005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개화도와 변산  (0) 2008.02.18
초겨울의 양구  (0) 2008.02.18
운두임도  (0) 2008.02.18
망해사  (0) 2008.02.18
강화도  (0) 2008.02.18
운두임도  (0) 2008.02.18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