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원한강공원(성산대교)/20150827

 

  엊그제 태풍 고니가  지나가며 날씨가 쾌청해졌다. 이렇게 쨍 한 날을 그냥 보내기 아까워서 카메라를 가지고 출근하였다. 일하는 중간 중간 창문 밖을 살피며 하루를 보냈다. 해넘이나 찍어 볼까 해서 퇴근길에 가까운 망원한강공원으로 향하였다. 한여름의 무더위가 물러나니 기분이 상쾌한 저녁이다. 한강에서 페러세일링, 수상스키, 제트스키를 타는 모습이 시원하게 보인다. 물에 빠지면 춥겠다는 생각이 든다. 강변에는 자전거를 타기도 하고, 개를 데리고 산책하기도 하고, 낚시도 하고, 벤치에 앉아 해넘이를 구경하기도 하고, 어디선가 연주회를 하는지 음악 소리가 들리기도 한다. 붉은 노을을 남기고 해가 지며 중천에는 밝은 달이 떠 있다. 시시각각 하늘색이 어두워지며 가로등이 켜지니 또 다른 세상이 된 듯하다.

 

 

망원한강공원에 도착하니 해는..... 

 

 

 

달은.....

 

 

 

가까이서 페러세일링을 보기는 처음이다.

 

 

 

 

 

 

 

 

 

 

 

 

 

 

 

 

 

 

 

 

 

 

 

 

 

 

 

 

 

 

 

월드컵대교 교각공사가 많이 진행되었다.

 

 

 

해가 지고 어둠워지며 올림픽대로 쪽 아파트와 가로등 불빛도 차츰 늘어난다.

 

 

 

 

 

 

 

 

 

 

 

 

 

 

 

 

 

 

 

 

 

 

 

달빛이 반짝이는 뒷쪽으로 여의도 빌딩숲과 관악산이 보인다.

 

 

 

 

 

 

 

 

 

 

 

 

 

 

 

 

 

 

 

 

 

 

 

 

 

 

 

 

 

 

 

 

 

 

 

 

 

 

 

 

 

 

 

 

 

 

 

 

 

 

 

 

밤이 깊어지고 슬슬 시장기가 느껴져서 집으로 향하였다. 전에 이용했던 길보다 지름길이라 생각되는 길을 이용하여 마포구청역 쪽으로 걸었다. 그런데 건널목이 있기는 해도 신호등이 없으니 위험하게 도로를 몇 번 건넜는데 마지막 도로는 건널목을 찾아 한참을 돌아가야 했다. 그 후 지도상 거리를 재어보니 이번 걸은 길이 2Km, 전에 갔던 길이 1.1Km, 성산대교 건너 인공폭포까지가 1.6Km이다.  

 

 

 

[전에는]

20140828.....  http://hhk2001.tistory.com/4484    공교롭게도 하루 모자라는 일 년 만이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마포구 망원1동 | 망원한강공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혜미니맘 2015.09.04 01: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
    반갑습니다^^

    재작년인가 서울에 갔을 때 딸아이랑 해질녁에 한강에 유람선타고 구경을 한적이 있는데
    어느 다리인지는 몰라도 야경이 참 아름답던 생각이 납니다.
    어쩌면 지금 보는 이곳인가 싶기도 하고요 ㅎ

    앞에보니 지난번에 꽃구경 갔을 때 지나쳤던 태백의 모습이 보여서 반가웠습니다.
    동강가도 보이고 다시 가보고 싶은 곳인데 자세하게 보여주시네요.

    선선해져서 활동하기가 참 좋아졌습니다.
    늘 건강하시기 바랍니다^^

    • 하헌국 2015.09.04 14: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랜만에 뵈니 반갑습니다.
      여름내 고생하셨나 봅니다.
      님의 블로그중 노랑털중나리를 촬영하신 곳이 어딜까 해서 사진에 나타난 도로와 동강 모습으로 찾아 보려고도 하고,
      여름휴가 때 지나는 길에도 찾아 보았는데 모르겠데요.
      이제 더위도 물러나나 봅니다.
      멋진 가을 맞으시구요.

  2. 익명 2015.09.04 01: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3. 영도나그네 2015.09.04 11: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망원동 한강공원에서 해질녁의 한강 풍경들을 잘 담으셨네요..
    역시 태풍이 지난 하늘은 유난히 맑고 푸른것 같기도 하구요..
    이런 풍경을 담기위해 저녁나절부터 밤까지 오랜시간을 기다려서 담을수 있다는
    용기와 인내에 감동을 느끼기도 한답니다..
    벌써 가을의 기온이 느껴지는 이때 건강하시고 행복한 시간 만들어 가시길 바랍니다..

    • 하헌국 2015.09.04 14: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태풍이 지나가니 기대가 되더군요.
      삼각대를 가져가야 했는데 알고서도 귀찮아서 그냥 갔습니다.
      삼각대 설치하고 찍어야 가로등 불빛의 빛갈림이 멋진데요.
      뭔 일이든지 좀더 적극적으로 해야 제대로 할텐데 이러고 삽니다.
      한낮에는 더워도 이제 가을 기분이 제대로 나는군요.
      항상 건강하시구요.

  4. 달빛 2015.09.04 17: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정한 사진애호가십니다!
    어딜가나 카메라를 지참한다는 게 쉬운 일이 아닌데
    과감히 그 틀을 깨신 것 같습니다.
    덕분에 청명하고 맑은 날의 아름다운 일몰풍경도 담으셨고요!
    여명이 남아있는 푸른 하늘이 시리도록 곱고 아름답습니다!
    성급하게 떠오른 달도 운치를 더해주고요!
    노을과 함께 화면구성을 하신 성산대교의 로우앵글 사진은
    서울을 소개하는 사진으로도 손색이 없어보이네요!
    멋진 사진들 잘 보고 갑니다! 수고 많으셨습니다! ^^
    즐거운 저녁 행복한 주말 맞으시기 바랍니다!

    • 하헌국 2015.09.14 19: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쾌청한 날씨가 뉴스거리가 되는 세상을 살고 있습니다.
      일 년에 몇 번 없는 기회를 놓칠 수는 없겠다는 생각에 카메라를 들고 나왔답니다.
      얼마 전부터 카메라 구입시 딸려오는 프로그램을 사진 후처리 작업에 활용하고 있습니다.
      일부 사진은 RAW로 촬영하므로 어쩔 수 없기도 하지만 새로운 맛도 있네요.
      다만 아직 익숙치 않아서 색상이 좀 과장되는 느낌이 들기도 하구요.
      좀 익숙해 지면 좀더 나은 사진이 되겠지만 아직은 부족한 점이 많습니다.

  5. 알 수 없는 사용자 2015.09.07 19: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나 맑은 하늘과 깨끗한 저녁노을은 태풍이 지나가고 나야 시야 확보가 됨을 느낌니다.
    저희같은 아마추어 진사들은 하늘만 보며 사는 경향이 있는것 같으네요
    오늘 아침 맑은 하늘을 보고 주섬주섬 카메라 챙겨오는것 보면은요 ㅎㅎㅎ

    다리의 붉은 빛이 참 맘에들고 고급스럽게 보입니다.
    서울에 있는 다리야경은 아직 한번도 못담아 보았는데 꼭 도전해 보고 싶은 장소입니다.
    푸른하늘과 야경...즐겁게 보고 갑니다 ^^*

    • 하헌국 2015.09.14 19: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날씨 좋은 날은 괜실히 하늘을 쳐다보곤 합니다.
      저녁 때에는 붉게 물든 저녁노을을 기다리구요.
      도회지라 그런지 만나기 쉽지 않네요.

      성산대교는 집에서 가까운 편이고 야간촬영하기 좋은 대상이라 생각됩니다.
      정열이 부족하기도 하고 날씨 좋은 밤이면 별을 보는게 우선이란 생각 때문에 자주 가지 못하네요.
      이 날 이후 좋은 날씨가 오랫동안 계속되고 월령도 좋아져서 그동안 별도 보고 왔답니다.
      사진 추리고 정리하고 처리하기가 만만치 않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