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종묘/20150220

 

  설연휴의 셋째날..... 가까운 고궁이나 다녀 올까 하다가 자주 가는데 보다 종묘가 낫지 않을까 해서 들렸다. 집에서 전철로 한번에 갈 수 있는 곳이니 교통편이야 이보다 좋은데가 없다. 

 

 

 

 

 

 

 

 

 

  겨울도 막바지라 날씨도 온화해서 좋기는 한데, 통로의 흙길이 질퍽하다. 관람객들이 화단 경계석으로 다니다 보니 화단도 손상이 많이 되었다. 옛모습 그대로 유지하려는 차원인지는 몰라도 통행에 불편이 많다. 오랜만에 질퍽한 길에서 발 빠지는 것 신경쓰며 걸어 보았다. 마누라 없이는 살아도 장화 없이는 못산다는 말이 통하던 시절이 생각난다.

 

 

 

 

 

 

 

 

 

재궁.....

 

 

 

 

 

 

 

 

 

 

 

 

정전.....

 

 

 

 

 

 

 

 

 

 

 

 

 

 

갈참나무를 배경으로.....

 

 

 

 

 

 

 

 

 

 

 

 

 

 

 

 

 

 

 

 

 

 

 

 

 

 

 

 

 

 

 

 

 

 

 

 

 

 

 

 

 

 

 

0220(종묘 : 전철 : T와 둘이서) -우장산역-전철5-종로3가역-종묘(되돌아서)-세운상가와 장사동(도시락)-을지로3가-을지로4가역-전철5-우장산역-

 

 

 

 

 

'여기는요_2015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서울 종묘/20150220  (0) 2015.03.03
서울 종묘/20150220  (0) 2015.03.03
태기산 서리꽃/20150219  (0) 2015.02.22
태기산 서리꽃/20150219  (2) 2015.02.22
태기산 서리꽃/20150219  (2) 2015.02.22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