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동량면 손동리/20120526

지난해 11월 27일에 다녀 왔으니 꼭 6개월 만이고 처음 방문한지 1년 만에다시 찾아 갔다.

엄두가 나지 않게 느껴졌는데 어려움이 있었겠지만 여기서 겨울을 나신 것이다.

그간 주변 환경과 여건도 많이 변하였다.

작년처럼 무엇인가 일을 해야 할 것 같은 생각이 들지 않는 것은 오랜만에 온 까닭만은 아니다.

어떻든 겨울을 여기서 지냈으니 작년처럼 할 일이 많지는 않겠지만, 이제 선생님 혼자만 계신 곳도 아니지 않는가.

장인 어른과 장모님 살아 계실 때에는 처가에 갔을 때냉장고를 마음 놓고 열었는데, 돌아가신 후에는 신경이 쓰이던 그 기분이다.













늦은 점심으로.......


키우는 닭이 낳은.......



저녁에는 캠프파이어도 하고,노래방 기계로 노래도 부르고.....




삼겹살도 굽고.....



실내이기는 하지만올해 들어와서 처음으로 텐트를 쳤다.

'여기는요_2012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충주 동량면 손동리  (0) 2012.06.08
충주 동량면 손동리  (0) 2012.06.08
충주 동량면 손동리  (0) 2012.06.08
충주 동량면 조동리 동량역 굴다리벽화  (0) 2012.06.08
청주 국립청주박물관  (0) 2012.05.31
청주 국립청주박물관  (0) 2012.05.31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