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 선교장/20120824

 

8월 20일부터 5일 동안의 강릉출장을 출발 할 때 부터 선교장을 다녀 올 생각으로 카메라와 배낭을 준비하였다.

업무를 마치고 일행은 먼저 출발하고 나 혼자 떨어져서 선교장에 들렸다.

며칠 동안 계속해서 비가 내린 끝이이고, 이번주 초반의 무더위도 지난 끝이라 발걸음이 가벼웠다.

혼자서 먼 곳으로 여행을 떠나 온 기분이 제대로 난다.

대중교통을 이용하다 보니 제약은 있지만 혼자만의 홀가분함도 있다.  

 

 

 

 

 

 

 

 

 

열화당

 

 

 

 

 

 

 

 

 

 

 

 

 

 

 

 

 

 

 

 

 

 

 

 

 

 

 

 

 

 

 

 

 

 

 

 

 

 

 

 

 

 

 

 

 

 

 

 

 

 

 

 

 

 

 

 

 

 

 

 

 

 

 

 

 

 

 

 

 

 

 

 

 

 

 

 

 

 

 

 

 

 

 

 

 

 

 

 

 

 

 

 

 

 

 

 

 

 

 

 

 

 

 

 

 

 

 

 

 

 

 

 

 

 

 

 

 

 

 

 

 

 

 

[전에는.....] 20110115

  

'여기는요_2012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강릉 선교장 활래정  (0) 2012.08.31
강릉 선교장  (2) 2012.08.31
강릉 허난설헌 생가터  (2) 2012.08.28
강릉 안목해변  (0) 2012.08.28
발산동의 저녁노을  (0) 2012.08.27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