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포천 허브아일랜드/20140113

 

 

 

 

 

 

커피.....

 

 

 

바오밥나무

용인 한택식물원 바오밥나무(http://hhk2001.tistory.com/1785)만은 못하지만 밑둥이 좀 뚱뚱해지는 느낌이다.

 

 

 

 

 

 

 

 

 

 

 

 

 

 

 

 

 

 

 

 

 

 

 

 

 

 

 

 

 

 

 

 

 

 

비파나무

내가 보기만하면 사진을 촬영하는 나무가 몇가지 있다.

영동고속도로의 구대관령을 넘으며 버릇처럼 촬영하는 오리나무와,

어려서부터 보어온 느티나무 고목과 명자나무꽃과 회화나무 고목도 있고,

대하소설 태백산맥 중에서 정하섭이 소화에게 주었다해서 호기심에 알게된 비파나무가 있다.

아직 비파열매를 먹어보지는 못하였다.

허브아일랜드에 몇번 다녀가기는 했지만 오늘에서야 온실 구석에서 비파나무를 발견하였다. 

 

 

 

비파나무 

가평이화원.............    http://hhk2001.tistory.com/3879

양평 들꽃수목원.....    http://hhk2001.tistory.com/3847     

양평 세미원............   http://hhk2001.tistory.com/39

진도 운림산방........    http://hhk2001.tistory.com/140

양평 들꽃수목원.....   http://hhk2001.tistory.com/187

양평 들꽃수목원.....   http://hhk2001.tistory.com/217

양평 세미원............   http://hhk2001.tistory.com/299

부천식물원.............   http://hhk2001.tistory.com/310

가평 이화원............   http://hhk2001.tistory.com/999    

 

 

 

 

 

 

 

 

 

 

 

 

 

 

 

 

 

바깥 기온이 가장 높은 한낮에 온실에서 나와서 산타마을에 들렸다.

 

 

 

 

 

 

 

 

 

 

 

 

 

 

 

 

 

 

 

 

 

 

밤에 보면 불빛이 그럴듯 할텐데.....

 

 

 

 

 

 

 

 

 

 

 

 

전에는 두칸(달권이네와 옥이네)이였는데 확장되었다.

 

 

 

여기부터 새로 생겼다.

 

 

 

 

 

 

 

 

 

 

 

 

 

 

 

 

 

 

 

 

 

 

 

 

 

 

날씨가 쌀쌀하기는 하지만 온실안에 있을 때에는 몰랐는데 오후들어 먼지바람이 불기 시작한다.

저녁에는 불빛등화축제가 열리니 어지간하면 보고 갔으면 좋겠지만 춥고 바람까지 부니 어설프다.

식구들이 전에 본 것이니 오늘은 그냥 집으로 가잖다.

 

 

 

[전에는]

20130316.....  http://hhk2001.tistory.com/3949

20120915.....  http://hhk2001.tistory.com/3739

20111203.....  http://hhk2001.tistory.com/404

20100321.....  http://hhk2001.tistory.com/1704

 

 

 

 

 

 

'여기는요_2014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눈 내리는 풍경/20140120  (2) 2014.01.21
포천 허브아일랜드/20140113  (0) 2014.01.20
포천 허브아일랜드/20140113  (3) 2014.01.20
포천 산정호수/20140113  (0) 2014.01.20
포천 산정호수/20140113  (0) 2014.01.20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포천 허브아일랜드/20140113

 

한화리조트에서 아침에 일어나서 산정호수 다녀오고 아침밥 먹고 출발하려니 11시가 거의 되었다.

집에서 서둘러서 출발했어도 도착할만한 시간이지만 다른 일정이 있는 것도 아니고 날씨마져 쌀쌀해서 느지감치 간 것이다.

우리가족이 겨울이면 빼놓지 않는 여행지인 온실이 있는 수목원(식물원)중 한곳이다.

다른 어디보다도 허브향이 진한 곳이기도 하다.  

오늘은 유난히 하늘이 새파랗다.

 

 

 

 

 

 

 

 

 

 

 

 

 

 

 

 

 

 

 

 

 

 

 

 

 

 

 

 

 

 

 

 

 

 

 

 

 

 

 

 

 

 

 

 

 

 

 

 

 

 

 

 

 

 

춥다고 옷을 단단히 입고 왔더니만 온실 속은 겉옷이 짐이 될 정도로 따뜻하다.

올 때마다 달라진 부분이 있기는 하지만 몇번 다녀간 곳이라 그리 궁금한 곳도 없다.

그저 따뜻한 온실 속에서 허브향에 흠뻑 젖어 있다가 갈 참이다.

좀 더울 때에는 입구쪽에 가까운 곳에 있고, 더위가 가시면 입구에서 먼 윗쪽에서 지냈다. 

 

 

 

 

 

 

 

 

 

 

 

 

 

 

 

 

 

 

 

 

 

 

 

 

 

 

 

이 꽃은 여러번 접사사진을 촬영해 보지만 천사의나팔과 함께 만족 할 만 한 사진을 찍어보지 못하였다.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12월 말에 도계에서 잊어버린 목도리를 대신 샀다.

40년을 넘게 사용한 오ㅇ인의 빵모자와도 색깔이 어울리고 깐똥해서 마음에 든다.

 

 

산정호수/20140113

 

나의 빨간빵모자.....  http://hhk2001.tistory.com/3824

 

 

 

 

 

 

허브아일랜드/20140113

 

 

 

 

 

 

 

'내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안경을 바꾸고/20140709  (4) 2014.07.09
강릉/20140209  (6) 2014.02.24
운전면허증을 갱신하며/20131116촬영  (6) 2013.12.25
새해에는...../20130101  (0) 2013.01.17
상을 받았다/20121224  (0) 2013.01.16
Posted by 하헌국
TAG 20140113

댓글을 달아 주세요

포천 산정호수/20140113

2014. 1. 20. 16:47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포천 산정호수/20140113

 

아침에 일어나 산정호수를 둘러보기 위해서 한화리조트를 출발하였다.

옛날에는 겨울철 일기예보에 추운곳으로 소개되던 대성산, 적근산은 아니지만 언제부터인가 철원의 기온이 일기예보에 등장했다.

추운지방인 철원이 지척이라서인지 장갑을 끼었는데도 손이 아리다.

 

 

 

 

 

 

초겨울에 내린 눈은 거의 녹았다.

이곳의 고드름은 물을 계속 뿌려서 얼리고 있다. 

 

 

 

 

 

 

 

 

 

 

 

 

 

 

 

 

 

 

 

 

 

 

 

 

 

 

 

 

 

 

 

 

 

 

 

 

 

 

 

 

 

 

 

 

 

 

 

이른 시간이라서 오가는 사람들은 아직 없다.

 

 

 

 

 

 

 

 

 

 

 

 

 

 

 

 

 

 

 

산정호수를 휑하니 둘러보고 나오는데 솔숲 사이로 햇살이 눈부시다.

 

 

 

 

 

 

[전에는]

20091115.....  http://hhk2001.tistory.com/1941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
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