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외동포와 노인복지(임영상 교수 강연)/20210904

 

아침에 중학교 동창들의 카카오톡 단체방에 들어갔더니 임영상 교수의 강연에 초대한다는 글이 떴다. 코로나 19로 손자가 집에서 학교수업을 줌(Zoom)으로 한다는 것은 알고 있었지만 내가 사용할 기회는 없었다. 전에 천문관련 강연을 줌으로 한다기에 성북동집 pc와 스마트폰에 앱을 설치하였으나 사용방법이 미숙하여 포기하고 유튜브로 들은 적이 있었다. 강연이 시작되기 전에 접속하였더니 준비 중이라는 멘트가 뜨기에 기다렸다가 줌으로 접속하였다. 갑자기 스마트폰에서 내 얼굴이 보이기에 당황스럽기도 하였지만 나는 조용히 듣기만 하면 되겠기에 카메라 기능을 끄고 강연을 들었다. 

 

 

 

전에도 중학교 동창들의 카카오톡 단체방에 공지하여 서울 가리봉동이나 대림동 등에서 국내 거주하는 해외동포들과 연관된 행사를 개최할 때 동참하자고 하였었다. 이런저런 핑계로 참석해 보지 못하였는데 이번 강연을 들어보니 오래전부터 재외동포와 관련된 연구를 한 듯하다.

[출처] 제3회 동아노인복지포럼(2021.9.4) '해외동포와  노인복지' 관련 내용을 줌에서 화면 캡춰

 

 

이 분야의 선두에서 연구에 임하는 임영상 교수를 마음으로라도 응원한다. 장하시오.

 

 

스마트폰에서 줌으로 강연을 듣기는 처음이었는데 참석자 명단에 내 이름도 들어있다. 이러니 집에서 학교수업을 들어도 출석 여부를 알 수 있나보다. 미국, 중국, 일본에서도 참여하여 의견 개진을 할 수 있으니 대단한 세상에서 사는 것이다. 오프라인 강연이었다면 감히 참여할 생각이나 했으랴?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성북동집 꽃밭(중도일보 취재)/20210903

 

중학교 동창인 임ㅇ상이 대전, 충정지역 일간지인 중도일보에 [별을 보는 창문] 블로그를 소개했더니 취재하고 싶다고 한단다. 연락처를 알려주었더니 중도일보 한ㅇ일 국장에게서 연락이 왔다. 마침 용인현장의 일이 끝났기에 서울에서 성북동집으로 가는 날 오후에 만나기로 약속하였다. 성북동집 꽃밭에 대한 취재려니 짐작을 하고 성북동집에 대한 연혁 등의 자료를 미리 확인해 두었었다. 사진이나 몇 장 올리나 했는데 2시간 30분정도 취재를 하였다. 사진은 취재 모습 이외에는 [별을 보는 창문] 블로그에 포스팅한 사진을 중심으로 성북동집 꽃밭을 소개하는데 도움이 될 것을 추려서 한ㅇ일 국장께 보내드렸다.   

 

 

 

 

 

 

 

 

 

●●●

주말이 지나고 9월 6일(월) 아침에 중도일보 인터넷판에 실린 내용을 한ㅇ일 국장이 카카오톡으로 보내주셨다.  취재하는 내내 메모를 열심히 하시던데 꼼꼼하고 세세하고 길게 인터뷰 기사를 쓰셨다. 역시 전문인답다는 생각이 든다.

또한 중도일보에 취재하도록 소개해 준 중학교 동창인 임ㅇ상은 인터넷판에 포스팅 된 후까지 중간 중간 챙겨 주었다. 고맙소.

 

 

[인터뷰] 귀촌해 꽃밭 가꾸는 하헌국 심경자 부부.....  http://naver.me/GZAcy3Wl

 

 

[인터뷰] 귀촌해 꽃밭 가꾸는 하헌국 심경자 부부

“어릴 적 태어난 곳 제 고향에 돌아와 꽃밭을 가꾸고 텃밭을 가꾸며 새소리, 풀벌레 소리, 개구리 소리 들어가며 자연에서 사는 삶 속에 평안과 행복을 누립니다.” 하헌국 SQ 엔지..

m.joongdo.co.kr

[출처 : 중도일보 2021.09.06]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시월구일 2021.09.06 2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지게 소개되시었네요 ㅎㅎㅎ
    읽으면서 미소를 머금고 여러 생각을 해보게 되는데 뵌적은 없지만,
    개인적으로 한결같으시다라는 인상을 받았답니다.
    멋진곳에서 그것도 고향에서 참 행복하게 사시는게 많이 부럽습니다.
    제고향은 황량하거든요^^

    인생의 선배님이시고 연배도 상당하신데 아직도 왕성하게 활동하시는 모습에서 또 부럽기도 하구요.
    다시한번 축하드리며 즐겁게 잘 보았습니다.
    건강하세요~~

    • 하헌국 2021.09.07 17: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고맙습니다.
      중학교 동창의 소개로 취재에 응했는데 잘 표현한 기사가 되었습니다.
      언젠가 만나 뵐 기회도 있겠지요.
      님의 블로그를 오랫동안 보아서인지 많은 것을 짐작은 하고 있습니다.
      많이 변했다는 고향도 물속에 잠긴 수몰민보다야 낫지 않을까 합니다.
      힘든 세월이지만 잘 견뎌내고 계시리라 믿고 항상 응원하겠습니다.
      건강 잘 챙기시고 멋진 가을 맞이하시기 바랍니다.

  2. 영도나그네 2021.09.10 14: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햐!
    역시 이번에도 언론에 정말 멋지게
    소개가 되셨군요..
    축하드리면서 앞으로도 이런 행복감이
    계속되시길 바랍니다..
    소개 내용 잘 보았습니다..
    가보로서 소중히 간직해야 할것 같습니다.

    • 하헌국 2021.09.17 17: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응원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인터넷판이라 대응하는데 유연성이 있어서 좋더군요.
      단어의 선택과 오자 교정도 가능하구요.
      취재 할 때 이것저것 질문하고 생각나느대로 답한 것을 메모해 가서 이렇게 기사화 되는 것을 보니 역시 전문가라는 생각도 들구요.
      태풍으로 피해는 없으신지 모르겠습니다.
      요즈음 낮에는 인터넷과 폰이 없는 환경에서 지내느라 답이 늦었습니다.
      멋진 날 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