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 경포해수욕장/20110115

숙소에서 여유롭게 나와서 선교장을 둘러보고 나니 다른 곳을 가 볼 만 한 여유가 없다.

겨울철이라 해도 짧고, 구제역으로 통제되는 길도 있고, 바람도 심하게 불어서 집을 향해서 떠났다.

그렇다고 고속도로로 휑하니 가기 보다는 주문진에서진고개와 운두령을 넘어서 홍천방향으로 길을 잡았다.

휘날리는 파도에 무지개가 묻어 난다.




주문진

'여기는요_2011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계방산 운두령  (0) 2011.01.22
진고개  (0) 2011.01.22
강릉 경포해수욕장  (0) 2011.01.22
강릉 선교장  (0) 2011.01.22
강릉 선교장  (0) 2011.01.22
강릉 선교장  (0) 2011.01.22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