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창덕궁-3(낙선재 일원)/20210305

 

돈화문에서 성정각까지 한가하게 둘러보고 낙선재 앞에서 잠깐 쉬었다.

아직 꽃이 피지 않았으리라 생각하고 오기는 하였지만 매화가 피었다면 더 좋았을 텐데....

창덕궁에 와서 관람객이 이렇게 적기는 처음이기에 지나치는 분들이 다른 전각에서도 만난 분들이다.

한적하니 마음 내키는 대로 둘러보고 궁금하면 다시 가보고....

 

 

 

 

 

 

 

 

 

의자 중간에는 '자리를 비위주세요!' 사회적 거리두기 안내글이 붙어있다.

 

 

낙선재

 

 

 

 

 

 

 

 

 

 

 

 

 

낙선재 뒤뜰은 4월 20일경 모란꽃이 필 때가 가장 좋지..... 

나도 상량정에 오를 기회가 있으려나?

 

 

 

 

 

 

 

 

 

석복헌

 

 

 

모란

 

 

 

 

 

 

 

 

 

 

 

수강재

 

 

 

 

 

 

 

 

 

 

 

 

 

 

창덕궁 관람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북한산 보현봉이 이렇게 보이네....

 

 

 

 

 

 

 

[전에는]

20180110..... hhk2001.tistory.com/5573   hhk2001.tistory.com/5574   hhk2001.tistory.com/5575 (비공개)

20171111..... hhk2001.tistory.com/5506   hhk2001.tistory.com/5507   hhk2001.tistory.com/5508

              hhk2001.tistory.com/5509   hhk2001.tistory.com/5510   hhk2001.tistory.com/5511

20170704..... http://hhk2001.tistory.com/5433   http://hhk2001.tistory.com/5434

20170426..... http://hhk2001.tistory.com/5362

20170404..... http://hhk2001.tistory.com/5330   http://hhk2001.tistory.com/5331   http://hhk2001.tistory.com/5332

              http://hhk2001.tistory.com/5334

20170120..... http://hhk2001.tistory.com/5258   http://hhk2001.tistory.com/5259   http://hhk2001.tistory.com/5260                http://hhk2001.tistory.com/5261   http://hhk2001.tistory.com/5262   http://hhk2001.tistory.com/5263

              http://hhk2001.tistory.com/5264 

20160727..... http://hhk2001.tistory.com/5093   http://hhk2001.tistory.com/5094   http://hhk2001.tistory.com/5095

              http://hhk2001.tistory.com/5096   http://hhk2001.tistory.com/5097

20150206..... http://hhk2001.tistory.com/4663   http://hhk2001.tistory.com/4664   http://hhk2001.tistory.com/4665

20140420..... http://hhk2001.tistory.com/4343   http://hhk2001.tistory.com/4344   http://hhk2001.tistory.com/4345

                http://hhk2001.tistory.com/4346   http://hhk2001.tistory.com/4347

20011028..... http://hhk2001.tistory.com/3381   http://hhk2001.tistory.com/3380

 

●●●

코로나19로 관람객이 적어서 한적하니 창덕궁을 독차지한 기분이 드는 하루였다.

홍매화가 피었다면 더 좋았겠지만 기대하고 가지 않았으니 서운하지 않았다.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