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양 2020워크숍(양양 솔비치양양/오산리-1)/20200121

 

회사 워크숍 일정에 맞추어 어제 아침 일찍 집을 나서서 밤에야 숙소인 솔비치양양에 도착하였다.

밤늦도록 직원들과 어울려서 지내다가 자정이 넘어서야 슬그머니 빠져 나와서 숙소로 돌아왔다.

일출을 보기 위하여 잠들기 전에 일기예보를 확인하고 한국천문연구원 홈페이지에서 일출시각을 확인하여 알람을 설정해 두고 잠자리에 들었다.

 

알람 소리에 잠을 깨기는 하였는데 내가 설정한 소리가 아니다.

같은 방을 쓰시는 분이 사우나를 가기 위해서 일어나신 것이었다.

잠을 더 자자니 애매한 시간이기에 커튼을 걷고 밖을 보니 과연 하늘이 맑다.

아침밥 먹으러 갈 때까지 잠이나 더 잘까 하는 생각도 들었지만 내일 새벽은 날씨를 장담할 수 없겠기에 볼 수 있을 때 보기로 하였다.

 

 

해변으로 나오니 아직 어두운 기운이 남아 있고 그믐달이 보인다.

 

 

 

숙소 앞 해변에서 일출을 볼까 하다가 운동 삼아서 방파제 끝으로 나갔다.

 

 

 

 

 

 

 

 

 

 

 

 

 

 

 

숙소를 나설 때에는 동쪽하늘에 붉은 노을이 지기는 하였지만 해가 뜰 위치가 어디쯤일지 모르겠던데 차츰 더 밝은 부분이 보인다. 

 

 

 

해가 솟아오르는 것에만 집중하다 보니 등대가 있는 것도 몰랐다.

(날씨가 흐렸던 다음날 아침에서야 등대가 있다는 것을 알았다.)

 

 

 

 

 

 

 

해가 보이기 전이지만 뒤쪽 설악산 줄기의 높은 봉우리에 붉은 햇살이 보인다.

 

 

 

 

 

 

 

 

 

 

 

일출시각을 자나서 수평선이 아니라 구름 위로 해가 솟아올랐다. 

 

 

 

 

 

 

 

 

 

 

 

 

 

 

 

 

 

 

 

 

 

 

 

 

 

 

 

 

 

 

 

 

 

 

 

 

 

 

 

 

 

 

 

 

 

 

 

 

 

 

 

 

 

 

 

 

 

 

 

 

 

 

 

 

 

 

 

 

 

 

 

 

 

 

 

 

 

 

 

이른 아침인데 분이 나와서 출어 준비를 하고 있다.

 

 

 

■ 20200120 (업무/양양 2020워크샵 : 알펜시아+천곡황금박쥐동굴+추암 촛대바위+솔비치 양양+낙산사+내린천휴게소 : 2박3일) -우장산역-전철5-오금역-(버스)-오금사거리-서하남ic-서울외곽순환고속-하남ic-중부고속-경기광주ic-광주원주고속-원주ic-영동고속-대관령ic-횡계(점심)-알펜시아(스키점핑타워)-대관령ic-영동고속-강릉jc-동해고속-동해ic-천곡황금박쥐동굴-7-추암 촛대바위-동해 남경식당(저녁)-??-동해고속-??-솔비치 양양(0120/1박)--솔비치 양양/워크샵-낙산해변(저녁)-솔비치 양양(0121/1박)--낙산사-7-44-양양ic-서울양양고속-내린천휴게소(점심)-서울양양고속-??-오금역-전철5-올림픽공원역-전철9-여의도역-전철5-우장산역-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양양군 손양면 오산리 23-16 | 쏠비치 양양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20.02.07 15: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하헌국 2020.02.07 16: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방문해 주셔서 고맙습니다만 제가 나설 자리가 아닌듯하여 사양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