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조선특구로와 공룡발자국)/20170506

 

  엊저녁 어둑해질 무렵 고성읍내에서 숙소를 정하고 주인장에게 부근에 저녁밥을 먹을 만한 식당을 물어보았다. 늦은 점심으로 해물잠뽕을 먹었더니 배가 고프지 않아 숙소에서 좀 머물다가 느지감치 밖으로 나왔다. 서울생활에 익숙하다보니 언제라도 밥을 먹을 수 있는 줄 알았는데 고성읍내는 벌써 돌아다니는 사람도 별로 없어서 거리가 썰렁하다. 저녁밥을 건너 띄자니 서운해서 간단히 먹자고 나왔는데 소개받은 식당 네 곳이 문을 닫은 곳도 있고 간단하게 먹기에는 부담스러워서 충무김밥과 도시락을 사가지고 숙소로 돌아왔다. 충무김밥은 내 입맛과는 거리가 있다는 생각이 든다.

 

  평소라면 일어나지도 않을 시간에 아침밥을 먹고 숙소를 나섰다. 오늘의 일정이라야 진주성을 다녀서 오후에 서울로 출발하면 되므로 고성읍에서 멀지 않은 옥천사로 갈지, 바다구경을 더할지 아내에게 물으니 바다구경을 하자고 한다. 고성읍에서 동쪽으로 가다가 바다가 나오면 해안선을 따라서 당항포 동쪽 끝에 있는 동진교를 건너서 진주로 향하기로 하였다.  한참을 가다보니 황리 공단로로 들어섰는데 막다른 길이라는 것도 몰랐다. 도로 끝 부근쯤 도착하니 길이 없겠다는 느낌이 들어서 큰 주차장에서 회차하여 되돌아 나와서 거류면사무소가 있는 당동리에서 바다를 만났다.   

 

 

거류면 당동리

 

 

 

 

 

 

 

 

 

 

 

 

 

  거류면 당동리에서 조선특구로를 따라서 가다보니 고성군 안내지도에서 보았던 동해면 봉암리 공룡발자국 화석지 표지판이 보이기에 들렸다. 

 

 

 

 

 

 

  아침에 고성읍을 출발하여 황리 공단로로 들어갔다가 되돌아 나온 곳이 정면 왼쪽에 보이는 크레인이 있는 부근이고, 오른쪽 쏙 들어간 부분이 거류면 당동이다.

 

 

 

동해면 봉암리 용각류 발자국 화석지

 

 

 

 

 

 

 

 

 

 

 

 

 

 

 

멀리 보이는 바닷가(왼쪽에 큰 느티나무가 있는 곳)의 오른쪽 부분은 장좌리 공룡발자국 화석이 있는 곳이다. 

 

 

 

 

 

 

 

 

 

 

 

 

 

 

 

 

  동해면 봉암리 공룡발자국 화석지를 지나자마자 바로 장좌리 공룡발자국 화석지 표지판이 나타난다.  

 

 

 

 

 

 

 

 

 

 

 

 

 

 

동해면 장좌리 대형발자국 화석지

 

 

 

 

 

 

 

 

 

 

 

  표지판에서 보니 장좌리 공룡발자국은 우리나라에서 발견된 발자국 중에서 최대급이라고 한다. 보폭을 재 보았더니 사람이 성큼성큼 걷는 정도인 75cm쯤 되니 발자국 길이보다 보폭이 작다. 하기야 녀석이 한가하게 서성거렸는지도 모르겠다.

 

 

 

뒷발자국(110cm)

 

 

 

 

 

 

 

앞발자국(84cm)

 

 

 

 

 

 

 

 

 

 

 

 

 

 

 

 

  고성군 동해면 내산리 535-1 부근

 

 

'조선특구로'라는 이름답게 만을 이루는 곳에는 조선과 연관된 공장들이 많다. 요즈음 조선업이 불경기라던데 걱정스럽다. 

 

 

 

 

  내산면 해맞이공원 부근

 

 

 

 

 

 

 

 

 

 

마산 저도

 

 

 

 

 

 

 

 

 

 

 

 

 

 

 

동진교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진전면 | 동진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