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Train코스 기차여행(영동선/승부-영주)/20161226

 

 

 

 

 

 

 

 

 

 

 

 

20161226.1553_양원역 도착 안내방송_음성 녹음 023

 

 

양원역

 

 

 

 

 

 

 

  양원역은 역 이름은 물론 승강장과 대합실과 명판을 모두 지역주민들이 만들었다고 한다. 대합실은 '대한민국에서 가장 작은'이라는 별칭이 붙어있다. 민자역사인 셈이다.

 

 

 

 

 

 

 

 

 

 

 

 

 

 

 

  다리를 건너서 오른쪽으로 조금 올라가면 빨강머리 앤에 나오는 메튜와 인상이 비슷해서  우리 가족들이 '메튜 아저씨네 집'이라 부르는 집이 있고, 왼쪽 길을 따라서 분천으로 가다보면 오디 따 먹었던 곳이 나온다.

 

 

 

 

20161226.1602_분천역 도착 안내발송_음성 녹음 024

 

 

 

 

 

 

분천역

 

 

 

 

 

 

 

 

 

 

 

 

 

 

 

 

 

 

 

춘양

 

 

 

 

 

 

 

 

 

 

 

영주역

 

 

 

우리가 타고온 열차가 영주역을 출발하는 모습

 

 

 

 

 

 

 

 

 

 

 

 

 

 

 

 

 

 

 

 

 

 

 

 

 

 

 

 

 

 

 

  영주역에 도착해서 승강장에서 사진도 찍고 기웃거리며 시간을 보내다가 대합실로 나왔다. 스탬프를 찍고 역사 밖으로 나오니 어두워지기 시작한다. 승강장에서 오래 머물렀고 비도 내리고 청량리행 열차를 탈시간을 고려하니 갈 만한 곳이 없다. 날씨라도 좋았으면 도로를 따라서 서천변까지 다녀오려고 알아보고 왔었는데 포기하고 대합실에서 기다렸다. 

 

 

 

[전에는]

20120623.....  http://hhk2001.tistory.com/33     http://hhk2001.tistory.com/31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