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 마지막 해넘이/20141231

 

오늘 지는 해라고 특별한 것은 아니겠지만 올해의 마지막 해넘이라 특별하게 느껴집니다.

저에게도 2014년도는 착찹한 한 해였습니다.

이제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새해를 시작하려고 합니다.

 

 

 

 

 

 

 

 

 

 

달.....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