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백산 만항재 별밤/20140801

 

어제 새벽에 떠나 온 여행길에 피곤하기도 하고, 초저녁이지만 날이 어두어져서 일찌감치 잠자리에 들었다.

한숨 자고 나서 밖을 보니, 어제 저녁때 비가 온 후라 전혀 기대하지 않았는데 별이 초롱초롱하다.

궂은 날씨지만 혹시나 하는 생각에서 늘 가지고 다니는 별사진 장비를 주섬주섬 챙기고 준비를 마치니 자정 가까운 시간이다.

렌즈에 이슬방지용 히터를 설치하고, 디퓨져필터를 끼웠는데 이내 디퓨져필터에 안개가 서린다.

다시 디퓨져 필터를 제거하고 구름이 끼기 시작하는 남쪽하늘에 수직으로 뻑어 있는 은하수부터 촬영을 시작하였다.

 

 

6D+EF16-35mm 2.8F 2 USM/f16mm/F2.8/20초/ISO5000/AWB/수동/20140801.00:12/만항재

은하수

 

 

 

6D+EF16-35mm 2.8F 2 USM/f16mm/F2.8/20초X16매 동영상=05분 50초/ISO5000/AWB/수동/20140801.00:13/만행재

은하수 일주

 

 

은하수가 점점 구름으로 뒤덮혀서 북쪽하늘로 카메라를 돌렸다.

 

 

6D+EF16-35mm 2.8F 2 USM/f16mm/3.2/20초/ISO5000/AWB/수동/20140801.00:24/만항재

북쪽하늘

붉은 불빛이 보이는 산이 함백산이다.

함백산에서 10시반 방향으로 중간 윗쪽에 안드로메다은하가 있고,

하늘의 중앙에 세로로 은하수 내부에는 안드로메다은하에서 9시 방향으로 카시오페아자리가 있다.

 

 

 

6D+EF16-35mm 2.8F 2 USM/f16mm/3.2/20초/ISO5000/AWB/수동/20140801.00:30/만항재

북쪽하늘

디퓨져필터를 끼고 촬영하면 밝은 것을 크게 보이나 상이 뚜렷하지 않게 된다.

이 사진은 디퓨져필터를 빼고 촬영한 것이고, 아래사진은 디퓨져필터를 끼고 촬영한 것이므로 디퓨져필터의 효과를 쉽게 이해 할 수 있다.

 

 

 

6D+EF16-35mm 2.8F 2 USM/f16mm/3.2/20초/ISO5000/AWB/수동/디퓨져필터/20140801.00:34/만항재

북쪽하늘

사진의 중앙에 밝은 별이 북극성이다.

북극성의 2시방향에 카시오페아자리가 있고, 2시반 방향 끝부분은 안드로메가은하이다.

8시방향의 산 바로 위의 두별은 북두칠성의 끝부분이다.

 

 

 

6D+EF16-35mm 2.8F 2 USM/f16mm/F3.2/20초X16매 동영상=05분 48초/ISO5000/AWB/수동/디퓨져필터/20140801.00:36/만행재

북쪽하늘

 

 

 

6D+EF16-35mm 2.8F 2 USM/f16mm/2.8/20초/ISO6400/AWB/수동/디퓨져필터/20140801.00:47/만항재

함백산에서 2시반 방향의 가장 밝은별은 남쪽물고기자리의 포말하으트이다.

 

 

 

6D+EF16-35mm 2.8F 2 USM/f16mm/2.8/20초/ISO6400/AWB/수동/20140801.00:51/만항재

함백산에서 2시반 방향의 가장 밝은별은 남쪽물고기자리의 포말하으트이다.

 

 

 

6D+EF16-35mm 2.8F 2 USM/f16mm/2.8/13초/ISO6400/AWB/수동/20140801.01:00/만항재

함백산을 기준으로 9시 방향의 별무리가 M45(플레이아데스성운)이고, 그 왼쪽의 큰나무 옆이 마차부자리의 카펠라이다.

구름 왼쪽에는 카시오페아자리가 있고, 오른쪽으로는 안드로메다성운이 보인다.

아랫사진과 같은 조건인데 디퓨져필터를 제거하고 촬영하였다.

 

 

 

6D+EF16-35mm 2.8F 2 USM/f16mm/2.8/13초/ISO6400/AWB/수동/디퓨져필터/20140801.01:02/만항재

함백산을 기준으로 9시 방향의 별무리가 M45(플레이아데스성운)이고, 그 왼쪽의 큰나무 옆이 마차부자리의 카펠라이다.

구름 왼쪽에는 카시오페아자리가 있고, 오른쪽으로는 안드로메다성운이 보인다.

 

한시간 전에는 남쪽하늘의 지평선 부근에만 구름이 있었다.

별을 보고 있는 도중에 차츰 구름량이 많아지더니 이제는 사진을 촬영할 의미가 없을 정도가 되었다.

이런 이유로 처음부터 연속촬영은 하지 않았다.

어제 저녁때 비가 온 것을 생각하면  이 정도의 날씨도 전혀 기대하지 않았었다.

더 기다릴 이유가 없을 것 같아서 철수하였지만 한시간 동안이나마 별을 볼 수 있어서 행복한 밤이였다.

 

 

[전에는]

20120802.....  http://hhk2001.tistory.com/3686

20010816.....  http://hhk2001.tistory.com/3634

20000812.....  http://hhk2001.tistory.com/3638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