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경을 바꾸고/20140709

 

안경을 처음 장만했을 때에는 대부분 사용치 않고 작은 글씨를 볼 때 만 가끔씩 사용했었다.

그러던 것이 몇 년이 지나면서 나도 모르는 사이에 사용빈도가 차츰 늘어나더니,

이제는 책이나 모니터를 볼 때는 무조건 안경을 껴야하는 처지가 되었다.

지난 겨울에는 운전면허증을 갱신하려고 시력검사를 해 보니 시력이 기준치에 모자란다.

어쩔 수 없이 돋보기 이외에 먼 곳을 볼 때 사용할 안경을 하나 더 장만하게 되었다.

그 안경은 쓸 기회가 별로 없고 쓰지 않아도 불편함을 느끼지 못하겠다.

 

일주일 전에 처음으로 장만했던 돋보기 안경테가 갑자기 망가졌다.

혹시나 하는 생각에 글루건으로 고쳐 보았는데 조금만 힘을 주어도 안경알이 자꾸 빠진다.

다른 일정 때문에 조심조심 쓰다가 월요일에 안경점에 가서 안경알은 재활용하고 안경테만 좀 작은 것으로 바꾸기로 하였다.

약속한대로 오후 늦게 안경을 찾으러 갔더니 렌즈를 가공하다가 하나가 깨졌으니 내일 다시 오란다.

화요일 저녁에 안경을 찾으러 갔더니 급한 일이 있어서 일찍 문을 닫았단다.

이런저런 사유로 오늘 저녁때서야 새 안경을 찾아 왔다.

그 동안 꼭 필요한 것은 돋보기를 들여다보며 처리하려니 불편함은 말할 것도 없고 눈의 피로도 심하였다.

이런 핑계로 한동안 블로그도 제대로 들여다보지 못하고 지냈다. 

어느새 안경이 없으면 꿈쩍 못하는 신세가 되어버렸다.  

 

 

 

'내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서울 종묘/20150220  (2) 2015.03.03
인천 교동도 교동향교/20150115  (2) 2015.01.25
안경을 바꾸고/20140709  (4) 2014.07.09
강릉/20140209  (6) 2014.02.24
포천 산정호수/20140113  (2) 2014.01.20
운전면허증을 갱신하며/20131116촬영  (6) 2013.12.25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달빛 2014.07.10 20: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도시를 떠나 녹음과 함께 생활을 해보세요!
    눈이 다시 좋아지실 겁니다! ^^
    참! 귀찮으시겠지만 염색까지 해보시면 어떨까요?
    그러면 한 20년은 다운되실 것 같아서 말입니다! ^^
    무더위에 건강 잘 챙기세요!

    • 하헌국 2014.07.11 2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먼데는 맨눈으로 가까운데는 안경을 통해서 보아야 한다는게 무척 불편하네요.
      가까운 것도 어지간하면 맨눈으로 보는데 독서나 모니터를 보는 것은 불가능하네요.
      나이들면 먼데나 넓게, 큰 덩어리로 보고, 가깝고 세심한건 신경쓰지 말라는 자연의 섭리인지도 모르지요.
      성격이 원래 치장하고, 남에게 보여주는데 신경쓰지 않고, 실용적인 측면을 존중하며 살아서인지 염색은 생각해 보지 않았습니다.
      그냥 생긴대로 살려구요.
      허접하고 내가 보아도 내놓을 만한 사진은 못돼도 안경을 바꾸었으니 한장 올려 본겁니다.
      주말 잘 보내시구요.

  2. ISLAND1969 2014.07.11 15: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삶과 그동안의 수고에 대한 댓가가 너무 안쓰럽네요;;;;;
    저또한 최근에 안경을 착용하기 시작했는데 안경이 없으면 pc나 tv 보기가 정말 어렵습니다.

    업무적인 부분에서 숫자가 나오면 안경없이 작업하기는 불가능 합니다.

    어느새 그렇게 변해가네요~~~
    달빛님 말씀처럼 푸르른 곳 많이 보시면 그나마 나아진다고 하는데;;;;

    그냥 자연현상이려니 생각하고 살고 있습니다....

    • 하헌국 2014.07.11 22: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눈이 나빠지기 시작할 무렵에는 그런대로 버텼는데, 난시 때문에 눈이 쉽게 피로해져 어쩔 수 없이 안경에 의존하게 되었습니다.
      초승달이 바나나 송이로 보이니 별 사진 촬영시 도무지 촛점을 맟출수가 없더군요.
      수동 촛점도 필카시절에는 아무 문제가 없었지만, 디카로 넘어오니 기본적으로 자동촛점으로 되며 수동촛점 맟추기가 엄청 어려워졌잖아요?
      더구나 400D에서는 촬영한 것을 확대하여 보면서 촛점을 맟추려니 보통 30분은 소요되더군요.
      이젠는 6D를 쓰며, 촛점 맟출 부분을 확대해서 볼 수 있어서 훨씬 수월해 졌지요.
      한때는 나이들면 독서나 하며 살려던 생각도 했었는데, 요즈음 소설책을 고를 때 활자가 큰지도 보는 처지가 되었습니다.
      그냥저냥 살아야 할나나 봅니다.
      좋은 주말 되시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