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년(4-1)

별이 있는 풍경 2007. 6. 23. 11:43

영흥도 장경리해수욕장




(금성과 쌍둥이 400d 22mm F3.5 30sec ISO400 AV +0.3 20070616.21:30 14매 합성)




(금성과 쌍둥이 400d 22mm F3.5 30sec ISO400 AV +0.3 20070616.09:38 15매 합성)

트레일 사진은 포토샵에서 합성 할 때 레이어 옵션을 밝게하기로 합성하므로 먼지가 일어난 사진을 포함시키 곤란합니다.

그래서먼지가 일고, 배나 비행기가 지나 가는 모습을 보려면 역시 동화면으로 만들어야잘 보이는군요.



(금성과 쌍둥이 400d 22mm F3.5 30sec ISO400 AV +0.3 20070616.21:30 27매 합성)

일기예보가 시원치 않은 중에도 경기도 서해안 지방은 자정쯤 이면 맑으리라는 예보에 야영준비를 해서 가족 나들이겸 왔습니다.

오랜만에 해수욕장에서 야영을 하자니 내 취향과는 좀 다르군요.

차들이 끊이지 않고 지나며 먼지를 피우고, 폭죽은 밤새도록 터지고,

선술집의 스피커는 밤 늦도록 귀가 째지게 틀어대고, 모기도 있고....

그래도 별 사진은 찍어 봐야지요.

해변가의 가로등 불빛과인천공항의 불빛과 흙먼지는 어쩔 수 없군요.

별, 배, 자동차, 비행기가 바삐 움직이고,흙먼지도 일어납니다. 하여튼 심란합니다.

'별이 있는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7년(5)  (2) 2007.08.16
2007년(4-2)  (2) 2007.06.23
2007년(4-1)  (2) 2007.06.23
2007년(3-2)  (2) 2007.06.14
2007년(3-1)  (3) 2007.06.14
2007년(2)  (1) 2007.06.04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침이슬 2007.07.08 18: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늘에 부옇게 보이는게 먼지가 맞나요?<br />정말 심각하네요?<br />우리가 숨쉬고있는 공기중에 먼지라고 생각하니 끔찍합니다.

  2. 하헌국 2007.07.09 09: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포장도로에 차가 지나가면 일어나기도하고<br />바람이 심하게 불어서 일어나기도 하더군요. <br />이 먼지가 가로등 불빛을 받아서 붉게 보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