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산리 들판에 도착하기도 전에 해는 서산을 넘었습니다.

좀 일찍 떠났어야 했는데....

잠시 사진 찍으려고 밖에 나왔는데도 손끝이 아프군요.

날씨가 정말 매섭습니다.

그래도 철새들은 가끔 저녁 노을 속을 날아다니는군요.









양촌면 누산리 들판/20080101

'여기는요_2008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대관령 1  (3) 2008.01.29
운두령 1  (0) 2008.01.29
눈구경하러....2  (1) 2008.01.16
천곡동굴  (0) 2008.01.15
눈 구경하러....1  (2) 2008.01.12
새 보러....  (0) 2008.01.03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