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난설헌 생가터/20091226

주차장에 차를 대고 초당순두부집에 들어가서 이른 점심을 먹었다.

오늘 따라서 여기도 북적인다.

지난 봄에 다녀왔지만 허난설헌 생가터에 들어갔다.

그 당시의 공사는 마무리 되어 영정 등 이번에 처음 본 것도 있다.

우물에서 안채로 통하는 문이 잠겨 있어서 살펴보니 대문이 기울어져 버팀대를 설치해 놓았다.








'여기는요_2009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강릉 대관령박물관  (0) 2009.12.28
강릉 허난설헌 생가터  (0) 2009.12.28
강릉 허난설헌 생가터  (0) 2009.12.28
양양 하조대  (0) 2009.12.28
속초 청호동  (0) 2009.12.28
양양 낙산해수욕장  (0) 2009.12.28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