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 녹동항/20100530

천등산에서 내려와서 엊저녁에 잤던 풍남리를 거쳐서 녹동항에 왔다.

미리 알아둔몇 군데의 맛집 중에서 백반정식을 먹었다.

역시 바닷가라 특별한 생선은 아닌것 같은데 생선찌게가 깔끔하다.

주인장의 꿍성거리는 투박한 말투에도 불구하고 손님은 많은 편이다.

유람선을 타고 한바퀴 돌면 좋으련만 시간이 없다는 핑계로 녹동항도보는둥마는둥하며 소록도로 길을 재축하였다.

차로 휭하니지나며 보니 녹동항의 크기가 예사롭지 않다는 생각이 든다.






지나는 길에 보니 마늘 수확이 한창이다.

'여기는요_2010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흥 소록도 중앙공원  (0) 2010.06.08
고흥 소록도 중앙공원  (0) 2010.06.08
고흥 녹동항  (0) 2010.06.08
고흥 천등산  (0) 2010.06.04
고흥 천등산  (0) 2010.06.04
고흥 천등산  (0) 2010.06.04
Posted by 하헌국

댓글을 달아 주세요